•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94211-394220 / 542,95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황치열, 말레이시아 첫 단독 팬미팅 성황…'감동+재미' 다 잡았다

      가수 황치열이 말레이시아에서 첫 단독 팬미팅을 성황리에 마쳤다. 황치열은 지난 21일 오후 8시 30분(현지 시간)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에 위치한 겐팅 하이랜드 아레나스타에서 `Hwang Chi Yeul Meet the Fans ... 선물하는 등 특급 팬서비스를 선사했다. 이외에도 황치열은 `오공(悟空)`, `청사과낙원(??果??)`, `혼자만의 긴긴시간(一?人的天荒地老), `뱅뱅뱅`, `나랑 함께 꿈꾸자(陪我一起做?)`, `허니` 등 발라드는 물론 댄스까지 장르를 ...

      한국경제TV | 2017.01.23 09:15

    • thumbnail
      美 조지아 남부 토네이도 강타…11명 사망-23명 부상

      미국 조지아 주에 토네이도가 발생하면서 최소 11명이 사망하고 23명이 부상당했다. 22일(현지시간) 조지아 주 재해대책기구는 "조지아 주 남부와 플로리다 주와의 접경 지역에 폭우와 강풍을 동반한 강력한 토네이도가 강타했다"면서 이 같이 밝혔다고 미국 언론들이 보도했다. 토네이도 피해는 조지아 주 남부 쿡 카운티와 베리언 카운티, 브룩스 카운티 등에 집중됐다. 토네이도로 쿡 카운티에서는 7명, 브룩스 카운티 2명, 베리언 카운티 2명이 각각 사망했다고 ...

      스타엔 | 2017.01.23 09:10

    • thumbnail
      빅뱅, 홍콩서 10주년 투어 피날레..최대 규모+최초 야외

      ... Daily’, ‘Oriental Daily’, 민영 방송사 ‘TVB’ 등 현지 주요 매체들은 열띤 취재 열기를 펼치며 빅뱅의 인기 입증했다. 오프닝 무대는 빅뱅의 존재처럼 강렬했다. 웅장한 ... 준비, 해외 팬들을 배려하면서 감동을 선사했다. 특히 올해 군입대를 앞둔 탑은 “앞으로 함께 나눌 행복한 시간들 기대하고 있겠다. 빨리 돌아오겠다”고 말했다. ‘마지막 인사’, ̵...

      텐아시아 | 2017.01.23 09:09 | 김하진

    • thumbnail
      美 조지아 남부 토네이도 덮쳐…11명 사망·23명 부상

      미국 조지아 주에 토네이도(회오리 바람)가 덮치면서 최소 11명이 사망하고 23명이 부상을 당했다. 조지아 주 재해대책기구는 22일(현지시간) "조지아 주 남부와 플로리다 주와의 접경 지역에 폭우와 강풍을 동반한 강력한 토네이도가 강타했다"면서 이같이 밝혔다고 현지 언론이 전했다. 토네이도 피해는 조지아 주 남부 쿡 카운티와 브룩스 카운티, 베리언 카운티에 집중됐다. 토네이도로 쿡 카운티에서는 7명, 브룩스 카운티 2명, 베리언 ...

      한국경제 | 2017.01.23 08:59 | 뉴스룸

    • `도미니카 검은 일요일`...마르테 이어 벤투라 사망

      캔자스시티 로열스의 우완 강속구 선발투수 요다노 벤투라(25)가 22일(현지시간) 새벽 모국인 도미니카 공화국에서 교통사고로 숨졌다고 메이저리그 사무국이 밝혔다.데이튼 무어 로열스 단장은 트위터를 통해 "전날 밤 교통사고로 벤투라가 사망했다"며 "우리 선수들과 요다노의 가족들이 슬픔을 함께 나누고 있다"고 밝혔다.하코보 마테오 도미니카 공화국 고속도로 순찰대 대변인은 "벤투라는 수도 산토도밍고와 북서쪽으로 40마일 떨어진 후안 아드리안을 연결하는 ...

      한국경제TV | 2017.01.23 08:02

    • 설 귀성객, 30대가 최다…35세 미만은 기차 선호

      ... 특히 40∼50대는 16.1%가 자정∼오전 7시에 고속도로를 이용해 30대(12.7%)보다 비교적 차량 소통이 원활한 시간대에 움직이는 것으로 나타났다. 평균 체류 일자는 기차를 이용한 귀성객이 2.5일로 직접 운전해 고향에 가는 사람보다 0.4일 길었다. 20대의 경우 기차를 이용해서 귀성할 경우 체류일수도 2.6일로 가장 길었고 현지에서 사용하는 금액도 3만4천원으로 가장 적어 주로 고향 집에서 '칩거'에 들어가는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

      연합뉴스 | 2017.01.23 07:57

    • thumbnail
      한국 '빅맥지수' 56개국 중 25위…스위스 가장 비싸

      올해 1월 기준 한국 빅맥지수(Big Mac Index)는 3.68로 전 세계 56개국 중 25위를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노르웨이 매체인 '더 로컬'(www.thelocal.no)은 22일(현지시간) 최근 영국의 이코노미스트지가 발표한 2017년 1월 빅맥지수를 소개하면서 이같이 밝혔다. 이는 지난해 7월의 빅맥지수 3.86, 23위에서 두 단계 내려간 것이다. 빅맥 지수는 1986년 영국의 이코노미스트지가 처음 사용한 것으로, ...

      한국경제 | 2017.01.23 07:48 | 뉴스룸

    • 트럼프 '대선개입 논란' 코미 FBI국장 포옹…"나보다 더 유명"

      지난해 미국 대통령선거 막바지에 정치적 편향 논란을 불러일으켰던 연방수사국(FBI)의 제임스 코미 국장이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에게 칭찬을 받았다. 22일(현지시간) 미국 백악관에 따르면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백악관 '블루 룸'에서 취임식 때 치안 확립 업무를 맡았던 경관과 관리들 중 일부를 만나 "안전한 취임식을 치르는 데 성공했다"며 노고를 칭찬했다. 이 과정에서 트럼프 대통령은 코미 국장을 불러내 악수와 포옹으로 ...

      연합뉴스 | 2017.01.23 06:58

    • 트럼프 "NAFTA 곧 재협상"…멕시코·加 정상회동 추진

      지난 20일(이하 현지시간) 미국 대통령으로 취임한 도널드 트럼프가 북미자유무역협정(NAFTA)를 재협상하겠다고 공언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22일 백악관 이스트룸에서 열린 백악관 참모진 시무식에서 연설하며 "NAFTA와 이민 문제, 국경에서의 치안 문제에 대해 재협상을 하겠다"고 말했다. 그는 쥐스탱 트뤼도 캐나다 총리, 엔리케 페냐 니에토 멕시코 대통령과 곧 만날 예정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의 취임 당일 미국 ...

      연합뉴스 | 2017.01.23 06:48

    • 멕시코 서부 휴양도시서 머리 없는 토막 시신 7구 발견

      멕시코 서부 휴양도시에서 머리가 없는 채로 토막 난 7구의 시신이 발견됐다고 엘 우니베르소 등 현지언론이 22일(현지시간) 전했다. 시신은 전날 오전 남서부 콜리마 주 만사니요 시내 길가에 버려진 택시 안에서 발견됐다. 발견된 시신 중 1명은 여성으로 확인됐다. 만사니요는 미국인들이 많이 찾는 태평양 휴양도시 중 한 곳이다. 택시 앞 유리창에는 콜리마 주를 근거지로 하는 할리스코 신세대 마약 조직이 서명한 메시지가 새겨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

      한국경제 | 2017.01.23 06: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