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09161-409170 / 543,33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오바마 "영국, EU 탈퇴땐 미국과 FTA에 10년 걸릴 것"

      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사진)은 23일(현지시간) “영국이 유럽연합(EU)에서 빠져나간다면 미국과 자유무역협정(FTA)을 체결하는 데 10년은 더 걸릴 것”이라고 말했다. 오바마 대통령은 이날 영국 BBC 방송과의 인터뷰에서 ‘브렉시트(Brexit: 영국의 EU 탈퇴) 후 영국이 미국과 신속하게 FTA를 체결할 수 있을 것’이라는 영국 내 브렉시트 옹호론자들의 주장에 대해 “영국이 EU보다 ...

      한국경제 | 2016.04.24 17:33 | 워싱턴=박수진

    • thumbnail
      금문교 위를 나는 태양광 비행기

      스위스 엔지니어들이 2014년 제작한 유인 태양광 비행기 ‘솔라 임펄스 2호’가 23일(현지시간) 미국 샌프란시스코 금문교 위를 날고 있다. 날개 너비 71.9m, 길이 22.4m, 무게 2.3㎏인 이 비행기는 ... 하와이까지 왔으나 고장이 나 여행을 중단했다. 지난 21일 수리를 마치고 다시 하와이에서 출발한 이 비행기는 56시간 동안 태평양을 가로질러 샌프란시스코까지 날아왔다. 최적속도는 시속 45㎞지만 낮에 햇빛이 강할 때는 시속 90㎞도 ...

      한국경제 | 2016.04.24 17:32

    • thumbnail
      세계최고령 나무 므두셀라 위치-사진 산림청서 비공개..무슨 이유?

      세계최고령 나무의 위치와 사진이 공개되지 않고 있다. 지난 22일(현지시간) 미국 일간 뉴욕타임스(NYT)는 ‘세계 지구의 날’을 맞아 현존하는 최고령 나무인 므두셀라를 소개했다. 하지만 산림청은 최고령 나무의 훼손을 우려해 므두셀라의 정확한 위치를 알리지 않고 있으며, 사진조차 공개하지 않고 있다. 이는 50년 전 4900년을 살았던 나무가 무분별한 연구 때문에 잘려나간 전례가 있기 때문. 지난 1964년 지리학을 전공한 ...

      스타엔 | 2016.04.24 16:41

    • 미국 대선후보 샌더스 "저소득층 투표 안 해 돌풍 멎었다"

      ... 격차 등 소득 불균형 해소에 주력한다는 공약으로 돌풍을 일으켰지만 지난 19일 뉴욕주 경선에서 클린턴 후보에게 패해 역전할 가능성이 '거의 없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AFP 통신에 따르면 샌더스 후보는 24일(현지시간) 방송에 앞서 배포된 미국 NBC 방송의 '미트 더 프레스'(Meet the Press) 프로그램과 한 인터뷰에서 자신의 패배가 "저소득층이 투표 안 했기 때문"이라고 지적했다. 그는 "그것은 ...

      연합뉴스 | 2016.04.24 15:23

    • 세계최고령 나무, 므두셀라 나이가 4847세?

      4847세에 달하는 세계 최고령 나무 므두셀라가 화제다.지난 22일(현지시간) 미국 일간 뉴욕타임스(NYT)는 '세계 지구의 날'을 맞아 현존하는 최고령 나무인 므두셀라를 소개했다.므두셀라는 미국 캘리포니아 인요 국립 삼림지에 있는 히코리나무로 현재 나이는 무려 4847세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지난 1957년 과학자 에드먼드 슐먼이 생장추를 이용해 이 나무의 나이를 측정한 이후, 성서에서 969살까지 산 것으로 묘사된 노아의 할아버지 이름을 붙였다.이후 ...

      한국경제TV | 2016.04.24 14:41

    • thumbnail
      세계최고령 나무는 뭐? 무려 4847세 '최소 수만개 나무 측정했지만..'

      세계최고령 나무가 므두셀라임이 밝혀졌다. 지난 22일(현지시간) 미국 일간 뉴욕타임스(NYT)는 ‘세계 지구의 날’을 맞아 현존하는 최고령 나무인 므두셀라를 소개했다. 므두셀라는 미국 캘리포니아 인요 국립 삼림지에 있는 히코리나무로 현재 나이는 무려 4847세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1957년 과학자 에드먼드 슐먼이 생장추를 이용해 이 나무의 나이를 측정한 이후, 성서에서 969살까지 산 것으로 묘사된 노아의 할아버지 ...

      스타엔 | 2016.04.24 14:26

    • 에콰도르 강진 일주일…646명 사망·3조4000억원 손실

      유가 하락·달러화 강세로 이미 타격받은 경제에 재앙 대지진이 강타한 에콰도르에서 일주일 만에 사망자 수가 650명 가까이 늘었다. 23일(현지시간) 영국 일간 가디언 등에 따르면 라파엘 코레아 에콰도르 대통령은 이날 TV 연설에서 사망자가 646명으로 늘었다며 "우리나라에 슬픈 날들이 계속되고 있다", "나라가 위기에 처해 있다"고 말했다. 지난 16일 발생한 규모 7.8의 강진 이후 700차례 ...

      연합뉴스 | 2016.04.24 11:09

    • 美 "北미사일, 북미 위협 안돼"…日 "잠수함 발사, 큰 위협"

      미국 국방부는 23일 오후 6시 29분(우리시간) 북한이 동해에서 발사했다고 주장한 잠수함 탄도미사일(SLBM)의 존재를 탐지하고 이를 추적했다고 밝혔다고 23일(현지시간) 밝혔다. 미 국방부 산하 북미항공우주사령부는 이 미사일이 "북미에 위협을 주지 않았다"고 평가했다. 사령부는 "북한 도발에 경계를 유지하고 있다"며 "동맹국인 한국, 일본과 긴밀히 협력해 안보 태세를 유지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

      한국경제 | 2016.04.24 09:56

    • thumbnail
      리수용 北외무상 "한미 군사훈련 중단하면 핵실험 중지"

      미국을 방문 중인 리수용 북한 외무상은 23일(현지시간) "한국과 미국이 합동군사훈련을 중단하면 북한이 핵실험을 중지할 수 있다"라고 말했다. 북한이 제4차 핵실험과 장거리 미사일 발사에 따른 고강도 제재 속에서도 5차 핵실험 우려가 커진 상황에서 나온 발언이라 주목된다. 리 외무상은 이날 뉴욕 내 유엔 주재 북한대표부에서 AP통신과 인터뷰를 갖고 "조선반도 내 핵 전쟁 연습을 중단하라, 그러면 우리도 핵 실험을 중단할 ...

      한국경제 | 2016.04.24 09:41

    • '탄핵 위기' 브라질 호세프 "조기 대선 가능성 배제 안 해"

      남미공동시장·남미국가연합에 "탄핵 이뤄지면 제재" 요청 탄핵 위기에 몰린 지우마 호세프 브라질 대통령이 대선을 앞당겨 시행하는 방안을 수용할 수 있다는 뜻을 밝혔다. 23일(현지시간) 브라질 언론에 따르면 전날 미국 뉴욕 유엔본부에서 열린 파리 기후변화협정 서명식에 참석한 호세프 대통령은 임기를 끝까지 마치겠다는 의지를 밝히면서도 조기 대선 가능성을 배제하지는 않았다. 브라질 정치권에서는 호세프 대통령이 탄핵을 ...

      연합뉴스 | 2016.04.24 09: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