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09221-409230 / 544,40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1년 만에 한국 오는 반기문 UN총장

      ... 25일 제주에서 열리는 제주포럼, 26~27일 일본 미에현 이세시마에서 열리는 주요 7개국(G7) 정상회의, 30일 경주에서 개막하는 ‘UN DPI(공보국) NGO(비정부기구) 콘퍼런스’에 참석한다고 12일(현지시간) 발표했다. 제주도와 국제평화재단이 주최하는 제주포럼은 올해 ‘아시아의 새로운 질서와 협력적 리더십’을 주제로 열린다. 반 총장은 제주포럼에서 기조연설을 한 뒤 곧바로 일본을 찾아 G7 정상회의에 참석할 예정이다. 이어 ...

      한국경제 | 2016.05.13 17:57 | 뉴욕=이심기

    • 이라크 북부 카페서 기관총 공격으로 13명 사망

      13일 새벽(현지시간) 이라크 북부 발라드의 한 카페에서 무장괴한 3명이 총기와 자살폭탄 공격을 저질러 최소 13명이 숨지고 25명이 다쳤다고 현지 경찰이 밝혔다.이라크 당국에 따르면 기관총으로 무장한 괴한들이 카페에 들이닥쳐 젊은이들에게 마구 총을 쏘고, 경찰이 출동하자 이 중 2명이 자살폭탄 조끼를 폭파시켰다.범행이 일어난 발라드는 수도 바그다드에서 북쪽으로 80㎞ 떨어진 곳으로 주로 시아파 신자들이 거주하는 것으로 전해졌다.이라크는 전날에도 ...

      한국경제TV | 2016.05.13 17:36

    • 중국도 술 덜 마셨다…세계 주류 소비 10년만에 감소

      지난해 세계 소비량 0.7% 감소…경기 둔화 영향인 듯 지난해 세계 주류 소비량이 0.7% 줄어 10여 년 만에 처음으로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12일(현지시간) 유로모니터 인터내셔널에 따르면 많은 나라에서 술 소비가 줄었으며 중국과 브라질 등 경제 성장 둔화의 역풍을 맞은 나라에서 특히 이같은 현상이 두드러졌다. 중국은 술 소비가 3.5%나 감소했고 브라질은 2.5% 줄었다. 서유럽과 호주는 전년과 비슷했으며 북미와 AM...

      연합뉴스 | 2016.05.13 17:11

    • 벌써 45도…'살인 무더위'에 신음하는 동남아

      ... 4월부터 섭씨 45도에 육박하는 열기에 극심한 가뭄으로 농사는 물론 학교 수업에도 악영향이 이어지고 있다고 12일(현지시간) 미국 CNN방송과 기상전문 매체 '웨더채널' 등이 보도했다. 태국 북서부 도시 매홍손에서는 지난달 ... 수풀에 볼일을 보고 여학생의 경우 집에 돌아가기도 한다"고 전했다. 캄보디아 정부는 하루 중 가장 더운 시간에는 수업을 중단하는 등 임시 조처를 했지만, 교사들은 학생들이 사용할 물이 필요하다고 호소하고 있다. 말레이시아도 ...

      연합뉴스 | 2016.05.13 17:02

    • 세계 최고령 수재너 존슨 할머니, 향년 116세로 사망

      세계 최고령자인 수재너 존스 할머니가 향년 116세로 숨졌다고 미국 NBC방송이 12일(현지시간) 보도했다.미국 로스앤젤레스에 있는 노인학 연구소의 로버트 영 연구원은 존스 할머니가 자신이 30여 년 동안 생활해온 뉴욕의 요양원에서 이날 사망했다고 밝혔다.아프리카계 미국인으로 `미스 수지`로 불리던 존스 할머니는 최근 열흘 정도 몸이 좋지 않다가 세상을 떠났다고 영 연구원은 설명했다.할머니의 가족들은 작년에 AP통신 인터뷰에서 “가족을 사랑하고 남을 ...

      한국경제TV | 2016.05.13 16:53

    • 세계 최고령은 116세 伊할머니…지구촌 마지막 남은 1800년대생

      뉴욕 거주 생일 빠른 아프리카계 미국인 동갑 116세 할머니 별세 세계 최고령자인 수재너 존스 할머니가 향년 116세로 숨졌다고 미국 NBC방송이 12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미국 로스앤젤레스에 있는 노인학 연구소의 로버트 영 연구원은 존스 할머니가 자신이 30여 년 동안 생활해온 뉴욕의 요양원에서 이날 사망했다고 밝혔다. 아프리카계 미국인으로 '미스 수지'로 불리던 존스 할머니는 최근 열흘 정도 몸이 좋지 않다가 세상을 떠났다고 ...

      연합뉴스 | 2016.05.13 16:25

    • 도쿄올림픽 유치 검은돈 의혹 확산…아베 "사실관계 파악하겠다"

      ... 검찰 당국은 일본의 은행계좌에서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위원이던 라민 디악 전 국제육상경기연맹(IAAF) 회장 아들과 관련 있는 싱가포르 회사 계좌로 약 280만 싱가포르 달러(약 23억8천62만원)가 송금된 것을 파악했다고 현지시간 12일 성명을 발표했다. 검찰 당국은 도쿄올림픽 유치를 둘러싸고 거액의 자금이 입금된 것으로 보이는 의혹에 관해 예심 판사의 지휘로 수사가 진행되고 있다고 밝혔다. 문제의 돈이 송금된 것은 2013년 7월과 10월이며 '2020년 ...

      연합뉴스 | 2016.05.13 16:02

    • 갓세븐(GOT7), 태국 방문에 현지 들썩…콘서트 2만석 `전석 매진`

      ... 태국을 뜨겁게 달궜다.GOT7은 11일 태국 단독 콘서트와 콘텍트렌즈 기업 바슈롬의 태국 모델 발탁을 기념해 현지를 방문하고 대대적인 프로모션을 펼쳤다.방콕 엠콰티어(Emquatier)에서 개최된 갓세븐의 기자회견에서는 200여 ... 기록돼, 기네스북에 등재되는 등 많은 화제를 낳았다.갓세븐은 내달 11일~12일 태국에서 단독 콘서트를 개최, 현지 팬들과 특별한 시간을 함께할 계획이다. 태국 임팩트 아레나에서 개최되는 이번 콘서트는 티켓 오픈 하루 만에 2만석 ...

      한국경제TV | 2016.05.13 15:57

    • 원/달러 환율 사흘 만에 올라…1,170원대 복귀

      ... 개장 직후 20여 분 만에 고점으로 1,172.6원을 찍은 뒤 하락세를 나타내 1,165.8원까지 떨어졌다가 마감시간을 앞두고 다시 상승했다. 이로써 원/달러 환율은 11∼12일 최근 단기 급등에 따른 차익 실현 매물 등으로 ... 다시 부각해 달러화가 강세를 보였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에스더 조지 미국 캔자스시티 연방준비은행 총재는 12일(현지시각) 현재 기준금리가 경제 상황에 비해 너무 낮다고 말했다. 에릭 로젠그렌 보스턴 연방준비은행 총재도 미국 국내총생산(GDP) ...

      연합뉴스 | 2016.05.13 15:21

    • 베이커 전 美국무 "한일 핵무기 용인하면 세계 더 불안정"

      ... 용인' 발언 비판 미국 공화당 대선후보로 사실상 확정된 도널드 트럼프의 제안대로 한국과 일본에 핵무기를 용인하면 세계 안보만 더 불안해질 뿐이라고 전직 미 정부 고위 관료가 지적했다. 제임스 베이커 전 미국 국무장관은 12일(현지시간) '미국이 세계에서 할 역할에 대한 진단'을 주제로 미국 상원 외교위원회가 개최한 청문회에 나와 이같이 증언했다. 마르코 루비오(공화·플로리다) 상원의원이 "한국과 일본이 핵무기를 보유해 스스로 ...

      연합뉴스 | 2016.05.13 14: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