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09691-409700 / 531,65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백화점·면세점에 돌아온 중국인…작년수준 회복

    ... 중국인 매출 감소율(작년동기대비)은 ▲ 1주차 40% ▲ 2주차 40% ▲ 3주차 20% ▲ 4주차 5% 등으로 시간이 지날수록 줄고 있다. 더구나 메르스 사태가 터진 6월(-40%)과 다음 달 7월(-50%)의 중국인 매출이 작년의 ... 10월 중에는 중국인 관광객 매출이 일단 다시 작년 동기대비 증가 추세로 돌아설 것"이라고 기대했다. ◇ 현지 설명회·한류 콘서트…'유커 모시기' 유통업계는 다가오는 중국 중추절(9월 ...

    연합뉴스 | 2015.09.02 07:14

  • thumbnail
    [모닝 브리핑]미국증시, 中 우려에 3%대 급락…朴대통령, 오늘 한중 정상회담

    ... 서부텍사스산 원유(WTI)는 7.7% 폭락했다. 박근혜 대통령은 오늘(2일) 중국 베이징(北京)에 도착한 뒤 첫 일정으로 인민대회당에서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과 정상회담을 한다. ◆ 미국증시, 중국 경기둔화 우려에 3%대 급락 1일(현지시간)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산업평균지수는 전날 대비 469.68포인트(2.84%) 하락한 1만6058.35에 거래를 마쳤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58.33포인트(2.96%) 내린 1913.85를, ...

    한국경제 | 2015.09.02 06:54

  • 라가르드 IMF총재 “신흥국, 중국 성장둔화 대비해야”

    중국의 성장 둔화는 예상치 못했던 일이 아니며 신흥국들은 이로 인한 악영향에 대비해야 한다고 크리스틴 라가르드 국제통화기금(IMF) 총재가 지적했다. 1일(이하 현지시간) IMF에 따르면 라가르드 총재는 이날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의 인도네시아대학에서 행한 연설을 통해 “중국 경제 가 새로운 성장 유형에 적응하고 있고 성장은 둔화하고 있지만, 급격하거나 예상치 못하던 일은 아니었다”고 말했다고 IMF가 전했다. 라가르드 총재는 ...

    한국경제 | 2015.09.02 06:54

  • 브라질, 내년 적자예산 편성…신용등급 강등 위기 커져

    브라질 정부가 내년 예산을 적자로 편성하면서 증세 필요성을 제기하고 지출 축소 의사를 밝혔다. 1일(현지시간) 브라질 언론에 따르 면 정부는 연방의회에 보낸 내년 예산안에서 305억헤알(약 9조9000억원)의 적자가 날 것으로 추산했다. 그러면서 정부는 적자 를 메우는 방안으로 주요 소비재에 대한 증세와 교육·복지 분야 지출 축소 방침을 밝혔다. 지우마 호세프 대통령은 연립정권 참여 정당의 지도부를 만나 증세와 지출 축소에 대한 지지를 ...

    한국경제 | 2015.09.02 06:54

  • thumbnail
    미국증시, 중국 경기둔화 우려에 3%대 급락

    뉴욕증시는 중국 경기에 대한 우려로 3대 주요지수가 3%대에 가까운 급락세를 보였다. 1일(현지시간)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산업평균지수는 전날 대비 469.68포인트(2.84%) 하락한 1만6058.35에 거래를 마쳤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58.33포인트(2.96%) 내린 1913.85를, 나스닥 지수는 140.40포인트(2.94%) 하락한 4636.10을 각각 기록했다. 중국의 경기 우려가 투자심리를 ...

    한국경제 | 2015.09.02 06:22

  • [뉴욕마감] 글로벌 경기 둔화 우려…3대지수 하락

    글로벌 경기 둔화 우려가 깊어진 가운데 3대지수가 일제히 하락 마감했습니다. 지난 8월24일 이후 최대 낙폭입니다. 현지시간 1일 다우지수는 전일대비 469.66포인트, 2.84% 하락한 1만6058.35에, 나스닥지수는 140.40포인트, 2.94% 밀린 4636.10에 각각 거래를 마쳤습니다. S&P500지수는 58.33포인트, 2.96% 밀려난 1914.85를 기록했습니다. 중국의 9월 제조업, 서비스업 지수가 예상보다 부진하게 발표된 ...

    한국경제TV | 2015.09.02 06:19

  • 국제유가, 두달 만에 최대 급락…中경기둔화 우려

    중국 경기둔화 우려가 재부각되면서 국제 유가가 약 두 달 만에 최대 하락폭을 나타냈다. 1일(현지시간)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10월 인도분 서부텍사스산 원유(WTI)는 전날보다 3.79 달러(7.7%) 떨어진 배럴당 45.41 달러로 마감했다. 유가 하락폭은 지난 7월 6일 그렉시트(그리스의 유로존 탈퇴) 우려 등으로 7.73% 폭락한 이후 최대다. 런던 ICE 선물시장의 10월 인도분 브렌트유도 4.72 달러(8.72%) 내린 배럴당 ...

    연합뉴스 | 2015.09.02 05:37

  • 자전거 美 횡단 대학생들 "위안부 연행 인정하고 사과하라"

    ... 이에 대해 사과해야 합니다" 2차대전 당시 일본군의 위안부 만행을 알리려고 자전거를 타고 미국을 횡단한 한국인 대학생 심용석(22·인천대 중어중국학과)씨와 백덕열(22·경희대 체육학과)씨는 1일(현지시간) 뉴저지 주 팰리세이즈파크에서 다시 한번 일본의 사죄를 촉구했다. 지난 6월27일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를 출발한 이후 67일 동안 페달을 밟은 이들은 이날 팰리세이즈파크의 공립도서관 옆 위안부 기림비 앞에서 영어로 된 성명서 'Bike ...

    연합뉴스 | 2015.09.02 03:43

  • 50세 무렵 과체중이면 알츠하이머 발병시기 앞당겨

    알츠하이머 치매에 걸리지 않으려면 50세 무렵 체중에 각별한 신경을 써야 할 것으로 보인다. 중년의 비만과 알츠하이머 치매의 연관성을 연구해 온 미국 국립보건원(NIH)은 1일(현지시간) 과학 저널인 '분자 정신의학'에 관찰 결과를 공개했다. AP 통신이 소개한 내용을 보면, 50세 무렵 측정한 신체질량지수(BMI)를 기초로 과체중 또는 비만 판정을 받으면 건강한 사람보다 알츠하이머 치매에 일찍 걸릴 확률이 높았다. BMI는 몸무게(㎏)를 ...

    연합뉴스 | 2015.09.02 01:19

  • [유럽증시] 중국 경제지표 악화로 급락…런던 3.03% ↓

    유럽의 주요 증시가 1일(현지시간) 중국 경제 침체를 의미하는 지표의 강타로 다시 한 번 비틀거렸다. 영국 런던 증시의 FTSE 100 지수는 전일 종가보다 3.03% 하락한 6,058.54로 마감했다. 또 프랑스 파리 증시의 CAC 40 지수는 2.40% 떨어진 4,541.16에, 독일 프랑크푸르트 증시의 DAX 지수는 2.38% 내려간 10,015.57에 각각 거래를 마쳤다. 범 유럽 지수라고 할 수 있는 유로 STOXX 50 지수는 2.47% ...

    연합뉴스 | 2015.09.02 01: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