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19681-419690 / 520,65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US여자오픈골프] 박인비 "반전 기회 없어 아쉽다"

    제69회 US 여자오픈골프대회에서 대회 2연패와 함께 세계랭킹 1위 탈환을 노린 박인비(26·KB금융그룹)가 "반전 기회를 잡지 못해 아쉽다"고 대회를 마친 소감을 밝혔다. 박인비는 22일(현지시간) 미국 노스캐롤라이나주 파인허스트의 파인허스트 골프장(파70·6천649야드)에서 막을 내린 마지막 날 4라운드 경기에서 3오버파 73타를 쳤다. 최종합계 13오버파 293타에 그친 박인비는 중하위권으로 대회를 마감했다. ...

    연합뉴스 | 2014.06.23 04:02

  • 美공화 잠룡 폴 상원의원 "이라크 내전 개입 반대"

    미국 공화당의 유력한 예비 대권주자인 랜드 폴 상원의원(켄터키)이 버락 오바마 대통령에게 이라크 내전에 개입하지 말 것을 요구했다. 폴 상원의원은 22일(현지시간) CNN의 정치대담 프로인 '스테이트 오브 더 유니언'에 출연, "나는 내 아들을 혼돈 속으로 보낼 생각이 없다"며 "이라크 내전에 관여하지 말자"고 촉구했다. 그는 "지금 이라크에 지하드의 동화의 나라가 생긴 것은 우리가 별로 ...

    연합뉴스 | 2014.06.23 01:34

  • 월드컵이 고용창출 `대박` 브라질 100만명 고용효과

    브라질 정부는 월드컵 개최로 100만 명의 고용 효과를 거뒀다고 주장했다. 브라질 정부는 20일(현지시간) 발표한 `월드컵 예비 평가`에서 "월드컵과 관련해 일자리를 찾은 인력이 100만 명이며 이 가운데 71만 명은 정규직"이라고 밝혔다. 이는 지난 2011년부터 지금까지 지우마 호세프 대통령 정부에서 이뤄진 신규고용 480만 명의 15%에 해당하는 것이다. 앞서 브라질 관광부는 월드컵의 경제적 효과가 관광 분야에서 가장 크게 나타날 것으로 ...

    한국경제TV | 2014.06.23 01:11

  • 우크라 前대통령들 푸틴에 공개서한…협상 개시 촉구

    우크라이나 전직 대통령들이 페트로 포로셴코 대통령의 평화안을 이행하기 위한 협상을 시작할 것을 촉구하는 공개서한을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에게 보낸 것으로 알려졌다. 22일(현지시간) 인테르팍스 통신 등에 따르면 레오니트 크라프축, 레오니트 쿠치마, 빅토르 유셴코 등 3명의 우크라이나 전직 대통령들이 푸틴 대통령에게 자국 동부 지역 분리주의 및 교전 사태 해결을 위한 포로셴코 대통령의 평화안 이행을 지원해 줄 것을 호소하는 서한을 보냈다. ...

    연합뉴스 | 2014.06.22 23:43

  • thumbnail
    투르크 멜론 농장 둘러보는 이동필 농림

    한국 농업의 해외 진출을 모색하기 위해 투르크메니스탄을 방문한 이동필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이 21일(현지시간) 아슈하바트 외곽의 멜론농장을 찾아 재배시설을 둘러보고 있다. 이날 이 장관은 차리겔디 차리예프 투르크메니스탄 농업부 장관과 만나 양국 농업분야 민간협력과 기술 정보교환 등의 내용이 담긴 양해각서(MOU) 체결을 논의했다. 농림축산식품부 제공

    한국경제 | 2014.06.22 21:21

  • thumbnail
    달아오른 클럽메드 인수전…최대주주 된 이탈리아 사모펀드 다크호스로

    ... 클럽메드의 경영권 인수를 둘러싼 경쟁이 과열되고 있다. 중국 최대 민간기업인 푸싱그룹 주도의 컨소시엄이 인수를 추진하는 가운데 이탈리아의 사모펀드(PEF)가 장내 지분 매집을 통해 클럽메드의 단일 최대주주로 올라섰기 때문이다. 21일(현지시간) 파이낸셜타임스(FT)에 따르면 이탈리아 PEF 운용사 스트래티직홀딩스는 최근 클럽메드 지분 10.6%를 보유하고 있다고 프랑스 금융감독당국에 신고했다. 스트래티직홀딩스는 주식시장에서 약 6억유로를 들여 클럽메드 주식을 사들였다. ...

    한국경제 | 2014.06.22 21:10 | 김동윤

  • 이라크 내전 여파…원유 생산 차질

    ... 석유회사가 2003년 이후 11년 만에 처음으로 감산에 들어갔다. 국제유가는 9개월여 만에 최고를 기록했다. 21일(현지시간) CNN 등 외신에 따르면 이라크 2위 석유회사인 국영 노던오일컴퍼니는 최근 하루 원유 생산량을 종전 65만배럴에서 ... 늘어나고 있다. 이들은 시리아 간 국경 검문소가 있는 소도시 알카임을 비롯해 전략적 요충지 네 곳을 점령했다고 현지 언론들이 전했다. 바그다드에서 서쪽으로 320㎞ 떨어진 알카임은 이라크와 시리아를 잇는 국경의 3대 거점 가운데 ...

    한국경제 | 2014.06.22 21:09 | 이심기

  • thumbnail
    "자산거품 우려 있는데 양적완화 하라고?"…獨 재무장관, IMF 권고 '일축'

    ...에 경기부양을 위한 양적완화를 권유하자 볼프강 쇼이블레 독일 재무장관(사진)이 “세계 각국 중앙은행의 전방위적인 유동성 공급이 자산 거품을 일으키고 있다”며 정면으로 반박했다. 쇼이블레 재무장관은 20일(현지시간) 룩셈부르크에서 열린 유로존(유로화 사용 18개국) 재무장관회의 직후 기자들과 만나 IMF의 경기부양 권고에 대해 이같이 비판했다. 그는 “금융시장에선 유동성 부족이 아니라 유동성 과다가 더 큰 문제”라며 경험상 ...

    한국경제 | 2014.06.22 21:09 | 워싱턴DC=장진모

  • thumbnail
    이집트 183명 '사형'…울부짖는 母情

    군부 쿠데타로 축출된 무함마드 무르시 전 대통령을 지지하는 무슬림 형제단 소속 183명에 대한 최종 사형 판결이 내려진 21일(현지시간) 이집트 남부 미냐지역에서 한 어머니가 사형이 확정된 아들 사진을 들고 울고 있다. 쿠데타 반대시위 도중 연행된 이들에게 내려진 사형 판결에 대해 국제사회는 정치적 탄압이라고 비판하고 있다. 미냐AP연합뉴스

    한국경제 | 2014.06.22 21:08

  • 英 "EU탈퇴" 강수에도 유럽 좌파 정상들 합의…"EU집행위원장에 융커 지지"

    프랑수아 올랑드 프랑스 대통령 등 유럽연합(EU)의 중도좌파 정상들이 장클로드 융커 유럽국민당그룹(EPP) 대표(사진)를 차기 EU 집행위원장으로 지지하기로 했다. 올랑드 대통령은 21일(현지시간) 중도좌파 정상 8명과 정상회담을 열고 “정상들은 유럽의회 최대 정파가 EU 집행위원장 후보를 지명하는 전통을 존중한다”며 “이 경우 융커가 해당한다”고 말했다. 영국의 데이비드 캐머런 총리가 “융커가 ...

    한국경제 | 2014.06.22 21:08 | 강영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