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79681-479690 / 520,70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사설] 제2차 IT혁명, 스마트시대 알린 美 CES 2010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나흘간의 일정을 마치고10일(현지시간) 폐막된 세계 최대 전자제품전시회 'CES 2010'은 한마디로 제2차 IT혁명의 도래를 알렸다고 해도 과언이 아닐 것 같다. 3D로 대변되는 TV의 놀라운 진화가 그렇고 콘텐츠,소프트웨어 경쟁이 거세질 것을 알린 것 또한 그렇다. 스마트폰 등에서 나타난 것처럼 모든 멀티미디어 전자제품에서 스마트화가 대세로 자리잡을 것임도 예고했다. 글로벌 금융위기로 인한 세계경제 불황의 그늘이 완전히 걷힌 ...

    한국경제 | 2010.01.10 00:00 | 안현실

  • 올해 美모바일TV 빅뱅…삼성.LG 주도

    ... 단말기에 송수신하는 핵심 칩 기술을 미국 기술 표준으로 제공한다. 10일 삼성전자에 따르면 이 회사는 지난 7일(현지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개막한 소비자가전쇼(CES)에서 스마트폰 `모멘트'(Moment)가 미국내 첫 번째 무료 ... 9.99달러의 요금을 받고 있고, AT&T와 버라이존을 통해 서비스하는 퀄컴의 미디어플로(MediaFlo)는 실시간 10개 채널을 제공하면서 월 15달러를 부과하고 있다. OMVC가 이번 CES에서 연내 무료 모바일TV 서비스 ...

    연합뉴스 | 2010.01.10 00:00

  • thumbnail
    [이건희 前회장 CES 참관] "딸들 광고 좀 합시다" 부진·서현씨 손잡고 참관

    이건희 전 회장은 9일(현지 시간) 전시회를 참관하는 시간 내내 이부진 호텔신라 전무,이서현 제일모직 전무 등 두 딸에 대한 각별한 애정을 표시했다. 그는 삼성전자 전시장 입구에 들어서자마자 "내딸들 광고좀 합시다"며 두 사람을 양쪽에 세우고 손을 꼭 붙잡았다. 전시장에서 설명을 듣거나 이동하는 중에도 마찬가지였다. 수십명의 기자들과 관람객 때문에 딸들이 보이지 않으면 계속 두리번거리며 찾았다. 이 와중에 당황한 삼성전자 수행원들이 멀리 떨어져 ...

    한국경제 | 2010.01.10 00:00 | 김용준

  • [이건희 前회장 CES 참관] "평창 유치, 국민·정부 한 방향으로 뛰어야"

    ... 현직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위원과 만나는 것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평창 동계올림픽 유치 활동에 나섰다. 이 전 회장은 앞으로 국내와 해외를 번갈아 오가며 유치전을 벌여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이 전 회장은 지난 8일 저녁(현지 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의 한 호텔에서 미국의 전 · 현직 IOC 위원과 저녁을 함께 하며 평창 동계올림픽 유치를 위한 협력을 당부했다. 삼성 관계자는 "세계 체육계에 영향력 있는 인사들과 접촉한 것으로 알고 있다"며 "이번 CES ...

    한국경제 | 2010.01.10 00:00 | 김용준

  • 박지성 "가족.친구와 떨어져 지내는 게 힘들다"

    "다른 동료들은 2-3시간이면 언제든 집에 다녀올 수 있지만 나는 그렇지 못하다. 지금은 적응됐지만 힘들었다" 한국인 프리미어리거 1호인 '산소탱크' 박지성이 세계 최고 구단으로 손꼽히는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하 맨유)에 정착하기까지 ... 있어서 도움이 많이 됐다"라며 "여전히 영어는 배우기 어려운 언어다. 영국에서도 알렉스 퍼거슨 감독을 포함해 현지인들의 다양한 악센트가 섞인 말은 알아듣는 게 쉽지 않다. 그래서 한국말을 아는 사람이 좋다. 팀에서 파트리스 ...

    연합뉴스 | 2010.01.10 00:00

  • thumbnail
    [월요인터뷰] "사막지대지만 6m 아래는 암반…50m 말뚝 3192개 박았죠"

    ... KLCC 공사 때(층당 4.5일)와 비교하면 50%나 빠른 것입니다. " ▼초고속 공사 비결은 무엇인가요. "시간관리가 무엇보다 중요합니다. 기능공들이 주간과 야간조로 나뉘어져 작업을 하고 여름에는 해가 진 다음에 콘크리트 타설을 ... 꾸려 전체 물동량을 관리했습니다. " ▼건물명이 '부르즈 칼리파'와 '버즈 칼리파'로 혼용되고 있는데 두바이 현지에서는 어떻게 부르나요. "부르즈(Burj)는 아랍어로 탑이라는 뜻입니다. 이를 영어식으로 표현한 것이 '버즈'인데 ...

    한국경제 | 2010.01.10 00:00 | 김철수

  • 이건희 "평창유치, 힘합쳐 열심히 뛰어야"

    ... 대해서는 "아직 멀었다"며 구체적 시기에 대해 답변하지 않았다. 지난해 연말 특별사면을 받은 이 전 회장은 9일(현지시각) 세계 최대 멀티미디어 가전 전시회 CES 2010이 열린 미국 라스베이거스 컨벤션센터에서 기자들과 만나 우리 ... 비교적 낙관적으로 내다봤다. 그러나 사회적 관심사인 자신의 경영복귀 가능성에 대해서는 "아직 멀었다"며 좀 더 시간이 걸릴 것임을 시사했고 이재용 삼성전자 부사장 등 자녀들의 경영능력에 대해서는 "아직 배워야 한다"며 역시 경영수업이 ...

    연합뉴스 | 2010.01.10 00:00

  • 이건희 전 회장 "삼성도 까딱 잘못하면..."

    ... 위치를 쥐고 가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했습니다. 이 전 회장은 홍라희 여사, 이재용 삼성전자 부사장 등 온가족을 대동해 현지시각으로 9일 미국 라스베가스에서 열리고 있는 CES에 참석해 이같이 말했습니다. 이건희 전 회장 일가가 모두 함께 공식행사에 나선 것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이 전 회장은 중국과 일본 등 경쟁국에 대한 질문에 “중국은 조금 시간이 걸릴 것”이라고 답했으며 “일본은 겁은 안나지만 신경은 써야 한다”며 자신감을 드러냈습니다. 특히 일본 전자업계에 대해서는 ...

    한국경제TV | 2010.01.10 00:00

  • 해외활동 재개 이건희 前 삼성 회장 문답

    이건희 전 삼성그룹 회장이 9일(현지시각) 미국 라스베이거스 컨벤션센터에서 열린 멀티미디어 전시회 CES 2010에 모습을 드러냈다. 사면으로 그간의 부담을 덜어낸 듯, 이날만큼은 비교적 가볍고 유쾌한 분위기에서 취재진과 1시간여에 걸쳐 전시장을 돌며 문답을 가졌다. 다음은 이 전 회장과의 일문일답. -- 68회 생일인데 생일잔치는 했나. ▲ 아직 안했다. -- 이런 전시회 참석은 처음인 것 같은데. ▲ 그러고 보니 처음이다. -- 어렵게 ...

    연합뉴스 | 2010.01.10 00:00

  • thumbnail
    GM대우, '젠트라' 후속 '차세대 소형차' 전격 공개

    GM대우는 오는 11일(현지시간) 미국 디트로이트에서 열리는 북미 국제오토쇼에서 차세대 소형차 컨셉트카를 공개한다고 8일 밝혔다. 모기업 제너럴모터스(GM)의 '시보레 아베오 RS'라는 이름으로 전시되는 이 차는 지난해 12월 ... 버전에 대한 기대감을 낳고 있다. GM은 이번 디트로이트 모터쇼에 이 컨셉트카를 비롯, GM대우 '라세티 프리미어(현지명 시보레 크루즈)'와 '마티즈 크리에이티브(현지명 시보레 스파크)' 등을 함께 선보인다. 한경닷컴 이진석 기자 ...

    한국경제 | 2010.01.09 00:00 | mina7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