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79951-479960 / 531,40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미국 때이른 폭염…2060년까지 찜통여름

    [0730]미국 전역이 섭씨 40도에 육박하는 초 여름 폭염에 몸살을 앓고 있다.여름이 길어지고 '찜통 더위'가 심해지는 현상은 전세계적으로 향후 40∼50년간 계속될 것이란 새로운 연구 결과도 나왔다. AP통신은 9일(현지시간) 이상 폭염으로 미국의 학교들이 곳곳에서 수업을 단축하거나 심지어 휴교하는 사태가 속출하고 있다고 보도했다.필라델피아에서 북쪽으로 110㎞ 가량 떨어진 한 초등학교는 지난 수요일과 목요일 연속으로 단축 수업을 실시했다.6학년 ...

    한국경제 | 2011.06.10 00:00 | mincho

  • thumbnail
    다코타 패닝 폭풍성장…벌써 대학생?

    할리우드 아역배우 출신 다코타 패닝의 고등학교 졸업 사진이 공개돼 화제다. 미국 연예 매거진 피플은 7일(현지 시간) 다코타 패닝의 고등학교 졸업 사진을 공개했다. 보도에 따르면 다코타 패닝은 지난 6일 로스앤젤레스 월트디즈니 콘서트홀에서 열린 노스 할리우드 이피스코펄 고등학교의 졸업식에 참석했다. 그녀는 파란 졸업 모자를 쓰고 가운을 걸친 차림으로 졸업 증서를 받았다. 또한 그녀가 고교 재학시절 치어리더로 활동한 활동을 인정 받아 '올해의 ...

    한국경제 | 2011.06.10 00:00 | mincho

  • thumbnail
    유럽 뒤흔든 '한류' 열풍…인터넷·SNS의 합작품

    ... 드 파리'에서 개최되는 'SM타운 라이브 월드투어 인 파리' 공연을 앞두고 SM엔터테인먼트 소속 가수들이 8일 오후(현지 시간) 프랑스 파리 샤를드골 공항에 입성했다. 한국 아이돌 가수들의 입국 소식에 프랑스 한류 팬클럽 '코리아 커넥션' 회원을 비롯한 유럽 각국의 1,500여명의 팬들이 공항을 가득 메웠다. 파리 현지 언론들도 이례적으로 '한류 열풍'을 집중 보도했다. 프랑스 대표 일간지 르 몽드, 르 피가로는 '유럽을 덮친 한류', '한류가 ...

    한국경제 | 2011.06.10 00:00 | janus

  • thumbnail
    "한국기업과 자원개발·신도시 건설사업 협력 기대"

    ... '2011 한 · 중남미 고위급 포럼'에 참석했다. 그는 다른 국가 관리들보다 한국 방문 일정이 하루가 적었지만 특별히 시간을 내 송도신도시를 찾았다. 그만큼 큰 관심을 갖고 있다는 얘기다. 지난 2월 한국을 방문했던 포르피리오 로보 소사 ... 이 가운데는 건설업체뿐 아니라 SK,KT 등 한국의 통신업체도 포함돼 있다. 파스토르 장관은 "현재 포스코가 현지기업과 함께 1000㎢ 규모의 도시 건설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고 소개했다. 포스코의 정준양 회장은 지난 5월 온두라스를 ...

    한국경제 | 2011.06.10 00:00 | 정성택

  • thumbnail
    고수가 들려주는 '워킹홀리데이 실전'

    ... 무척 고된 일이었다. “청소부터 했어요. 그 뒤엔 하루 80명의 머리를 감겼죠. 아침 8시부터 저녁 7시까지 11시간 동안 일했어요. 점심시간 20분, 쉬는 시간 15분이 의자에 앉을 수 있는 유일한 시간이었어요. 또래의 이지메도 ... 아니다. '시간 낭비, 돈 낭비 했다'고 자책하며 귀국길에 오르는 이가 의외로 많다. 큰 꿈을 가지고 떠났지만 막상 현지 학원에서 비슷한 어학 수준의 친구들과 어울리며 시간을 보내거나 집, 학교, 도서관의 일상을 반복한 경우가 그렇다. ...

    한국경제 | 2011.06.09 16:39 | MAGAZINE

  • thumbnail
    [KOICA 공동기획] “2년의 젊음 바쳐 평생 꿈 찾았어요”

    ... 큰 뜻을 품고 파라과이에 간 것은 아니었다. 하지만 지구의 반바퀴를 돌아 찾아간 타국에서 2년간 홀로 지냈던 시간은 그 나라의 냄새까지 생생히 기억할 정도로 그의 삶에 깊은 흔적을 남겼다. 오감(五感)으로 느낀 해외봉사. 그 이야기를 ... 그리고 내가 할 수 있는 일을 찾는 것이었다. 책상도 내주지 않던 시청 직원들, 사업 성공하자 “잉헤니에로!” 현지에서 봉사 아이템을 생각할 때 대부분은 컴퓨터를 사주거나, 강의실을 짓는 등 기부 사업을 떠올린다. 하지만 경 씨는 ...

    한국경제 | 2011.06.09 16:39 | MAGAZINE

  • thumbnail
    [Special ReportⅡ] 개성 따라, 목적 따라 '나만의 이야기' 만들어봐!

    ... 추천한다. 해발고도 2000~5000m의 등산로를 하루 10km씩 걷는 트레킹 여행이다. 정해진 산장만을 이용해야 하고 현지인 가이드 비용이 추가돼 가격이 다소 비싼 편이다. 높은 고도에서 오는 고산증을 극복할 준비도 해야 한다. 그러나 ... 의사소통이 이루어지기 때문에 글로벌 감각을 키우기에도 적합하다. 투어는 정해진 일정을 따라 이동하고 도시마다 자유여행 시간이 주어지는 방식으로 패키지 여행에 자유여행을 결합한 형태다. 박물관 및 유적지 관람 외에도 선상 파티, 자전거 투어 ...

    한국경제 | 2011.06.09 16:39 | MAGAZINE

  • thumbnail
    국가 선택부터 현지 생활까지 11가지 'Different Story'

    오롯이 내 뜻대로 움직일 수 있는 1년이라는 시간, 어떻게 활용해야 할까. 무엇부터 준비할 것인가. 일반적인 순서는 비자 합격하기 - 출국 준비하기 - 어학원 등록하기 - 일자리 구하기 - 여행하기다. 어학·일자리·여행의 비중은 ... 의사소통이 원활하다면 카페나 레스토랑에서 일을 할 수 있다. 이 밖에 농장, 고기 공장, 숙식 제공을 하는 오페어(현지 가정교사), 우프 프로그램(농장 체험)도 인기가 많다. 워홀러의 초기 정착과 각종 사건 사고 예방 및 대응 등을 ...

    한국경제 | 2011.06.09 16:39 | MAGAZINE

  • thumbnail
    젊은 날의 특권 Working Holiday

    ... 친동생이라면, 다른 의미로 접근해보라고 말하고 싶다. 내부에 잠재해 있는 열정을 끄집어내고, 삶의 주인공이 바로 나 자신이라는 것을 깨닫는 시간으로 삼아보라고 말이다. 워킹홀리데이는 그야말로 '내 손으로 일구어가는 세상'이다. 여행과는 또 다르다. 부모와 학교의 울타리를 벗어나 새로운 땅에서 집을 짓고(물론 렌털을 한다) 현지 언어를 배우고 직장을 갖는다(물론 아르바이트다). 그 누구도 내 몫을 대신 해주지 않는다. 소극적인 당신이라도 적극적으로 다가가고, ...

    한국경제 | 2011.06.09 16:39 | MAGAZINE

  • 유가, OPEC 증산 합의 실패에 상승…WTI 100.74달러

    [0730]석유수출국기구(OPEC)가 8일(현지시간) 오스트리아 빈에서 열린 회의에서 석유 증산 합의에 실패했다.이 결과가 발표되자마자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서부텍사스원유(WTI) 7월물 가격은 20분만에 2.7% 뛰어오르며 다시 종가가 배럴당 100달러를 넘어섰다. 9일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사우디를 비롯해 증산을 주장한 4개국은 현재 하루 석유 생산 제한량을 150만배럴 늘려 3030만배럴까지 끌어올리자고 제안했다.현재 공식 생산량은 ...

    한국경제 | 2011.06.09 00:00 | seta185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