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530601-530610 / 541,04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안현실의 '산업정책 읽기'] 디지털TV 패권전쟁

      미 연방통신위원회(FCC)는 지난 8일(현지시간) 디지털TV 확산과 관련해 주목할 결단을 내렸다. 2004년 7월부터 미국시장에서 판매되는 36인치 이상 대형TV에 디지털 튜너(수신기) 장착을 의무화하는 등 단계적으로 적용범위를 넓혀 2007년 7월부터는 13인치 이상 모든 TV에 이를 적용하기로 했다. 북미지역 디지털TV 시장에 큰 외부적 변수가 가해진 것이다. 이번 조치는 디지털 전환이 방송사와 제조업체 간 논쟁속에 매우 더디게 진행되자 ...

      한국경제 | 2002.08.11 00:00

    • [금주의 투자포인트] '700 넘기'...美시장이 최대 변수

      ... 금리 인하 기대감에 찬물을 끼얹어 실망 매물이 나올 수 있다는 지적도 나오고 있다. 반면 금리인하는 미국 경기의 '더블딥(이중 경기침체)'우려를 스스로 인정하는 것이어서 동결보다 더 큰 악재가 될 것이란 분석도 있다. 오는 14일(현지시간) 예정된 미국기업 CEO의 재무제표 인증행사는 '부정회계'파문을 가라앉히는 모멘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국내 수급의 열쇠는 외국인=국내 증시의 반등을 위해서는 외국인 매수세가 절실히 요구되고 있는 시점이다. 투신사의 주식형 ...

      한국경제 | 2002.08.11 00:00

    • 다우존스 4일째 상승...나스닥은 하락

      뉴욕증시의 다우존스지수는 9일(현지시간) 4일째 상승했지만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은 하락하는 혼조세를 보였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지수는 0.35%(3.18포인트) 추가한 908.64에 장이 마감됐다. 다우존스산업평균지수 역시 0.38%(33.43포인트) 얻은 8,745.45를 기록했다. 그러나 나스닥종합지수는 0.79%(10.40포인트) 떨어진 1,306.12였다. 거래량은 많이 줄어들어 나스닥시장은 13억2천만주, 거래소시장은...

      한국경제 | 2002.08.10 17:42

    • 뉴욕증시 우량주 4일째 상승...기술주는 하락

      사흘간의 폭등세를 보였던 뉴욕증시는 9일(현지시간)에는 우량주는 오르고 기술주는 하락하는 혼조세를 보였다. 이날 개장 초에는 그간의 폭등세에 대한 부담 때문에 큰 폭의 하락세를 보였으나 시간이 흐르면서 낙폭을 줄이다 우량주는 완전히 상승세로 반전됐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지수는 0.35%(3.18포인트) 추가한 908.64에 장이 마감됐다. 다우존스산업평균지수 역시 0.38%(33.43포인트) 얻은 8,745.45를 기록했다. 그러나 ...

      연합뉴스 | 2002.08.10 00:00

    • [주간 코스닥전망] 55∼59선 박스권 등락 전망

      ... 없을 것이다. 다만 오는 14일 미국 기업의 회계불신 문제를 매듭지을 수정 재무제표에 대한 CEO의 확인서 제출이 마무리되고 15일 발표되는 국내 기업의 반기실적이 호조를 보인다면 지수는 상승 전환을 모색할 수도 있다. 9일(현지시간) 미국 증시의 다우지수는 약세로 출발했다가 상승세로 반전해 33.43포인트(0.38%) 오른 8,745.45로 장을 마감하면서 4거래일 연속 상승세를 이어갔고나스닥지수는 10.40포인트(0.79%) 내린 1,306.12로 장을 마쳤다. ...

      연합뉴스 | 2002.08.10 00:00

    • 국제유가 소폭 상승

      국제유가가 소폭 상승했다. 10일 한국석유공사에 따르면 지난 9일 현지에서 거래된 북해산 브렌트유는 배럴당 25.67달러로 0.20달러 올랐으며 서부텍사스중질유(WTI)도 0.09달러 오른 26.76달러에 거래됐다. 또 거래시간 차이로 선물시장에 1일 후행하고 있는 두바이유도 전일 선물시장의가격상승에 따라 배럴당 24.28달러로 0.27달러 상승했다. 석유공사 관계자는 "전일 소폭 하락했던 국제유가가 시장을 주도할 만한 특별한소재가 없는 가운데 ...

      연합뉴스 | 2002.08.10 00:00

    • 美 2분기 생산성 1.1% 증가

      미국 2분기 노동생산성이 근로시간 감축 등으로 지난 1분기보다 1.1% 향상된 것으로 나타났다. 미 노동부는 9일(현지시간) 2분기 생산성이 1.1% 상승했다고 발표했다. 이는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4.7% 늘어난 것으로 지난 ... 앞서 월가 전문가들은 0.6% 상승을 예상한 바 있다. 지난 1분기 노동생산성은 8.6% 증가했었다. 근로시간은 0.7% 감소했으며 실질 생산량은 0.5% 증가했다. 단위노동비용은 2.4% 증가해 지난 1분기의 4.6% 감소를 ...

      한국경제 | 2002.08.09 22:11

    • 중남미경제, 美.IMF 긴급지원으로 일단 '안정'

      ... 지원으로 긴급 진화에 나서면서 중남미 경제가 일단 안정 국면에 접어들었다. 브라질의 헤알화 환율은 8일(이하 현지시간) 미국과 국제통화기금(IMF)의 긴급금융지원에 힘입어 다시 달러당 3헤알 밑으로 떨어졌다. 이날 상 파울루 외환시장에서 ... 3헤알선을 돌파한 이래 처음으로 3헤알 미만으로 떨어진 것이다. 미국의 국제신용평가업체인 JP모건 은행이 매일 시간대별로 발표하는 브라질 정부공채에 대한 가산금리(국가위험지수)도 전날보다 200 베이스포인트(bp) 이상 낮아진 1천770bp를 ...

      연합뉴스 | 2002.08.09 00:00

    • [뉴욕증시 시황] 주요지수 사흘째 폭등

      뉴욕증시의 주요지수들이 8일(현지시간) 모두 각각 3% 안팎의 급한 상승세를 보이면서 이날로 사흘째 폭등했다. 이날의 주가상승은 시티그룹, J.P.모건 등 은행주들에 의해 주도됐다. 은행주들은 브라질이 국제통화기금(IMF)으로부터 300억달러의 차관을 받아 채무이행불능상태가 되는 것을 면하게 된 것이 결국 은행의 위기도 해소했다는 인식이퍼지면서 급등했다. 나스닥종합지수는 2.78%(35.61포인트) 상승한 1,316.51을 기록했다. 다우존스산업평균지수는 ...

      연합뉴스 | 2002.08.09 00:00

    • 브라질환율, '300억불 차관'으로 급속 진정

      브라질의 헤알화 환율이 8일(이하 현지시간) 미국과 국제통화기금(IMF)의 긴급 금융지원에 힘입어 다시 달러당 3헤알 밑으로떨어졌다. 이날 상 파울루 외환시장에서 헤알화 환율은 전날보다 3.84% 떨어진 달러당 2.89 헤알에 ... 3헤알선을 돌파한 이래 처음으로 3헤알 미만으로 떨어진 것이다. 미국의 국제신용평가업체인 JP모건 은행이 매일 시간대별로 발표하는 브라질 정부공채에 대한 가산금리(국가위험지수)도 전날보다 200 베이스포인트(bp) 이상 낮아져 이날 ...

      연합뉴스 | 2002.08.0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