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2661-42670 / 46,52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창간 35주년] 새천년 경제리더 인터뷰 (2) MS 성공의 이면

      ... 했다. 학창시절때 맺은 친구들과의 인연을 사업경영에까지 접목시킨 것이다. "1천억 달러짜리 우정". 빌 게이츠 회장과 스티브 발머 사장(43세)간의 인연을 두고 하는 말이다. 미국의 명문 하버드대학 응용수리학과 동기동창인 두 사람은 ... 게이츠가 2학년이던 75년 MS를 공동 창업했다. 최근 MS에서 독립, 벤처캐피털을 운영하고 있지만 MS가 궤도에 오르기 까지 연구개발부문을 책임졌던 앨런의 기여도는 결정적이었다. 미국의 경제 격주간지인 포천도 최...

      한국경제 | 1999.10.12 00:00

    • [옴부즈맨 칼럼] 주가폭락 분석/대안제시 미흡

      조명 지난주 한국경제신문에 실린 기사들을 살펴보면 답답해진다. 주가폭락, 한진그룹 탈세, 삼성그룹 일가의 변칙 증여 등 우리의 가슴을 우울하게 하는 사건들로 점철된 일주일이었다. 이러한 기사들은 이제 우리 모두가 한국사회와 ... 간과해선 안될 것이다. 지난주 우리를 서글프게 했던 것은 한진그룹과 통일그룹의 탈세사건이었다.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의 변칙증여사건도 눈에 띄었다. 한경은 5일자에서 한진그룹과 통일그룹의 탈세 사건에 대해 객관적 관점의 심층적인 ...

      한국경제 | 1999.10.11 00:00

    • [창간 35주년] 신제조업 : 불량률 제로화..6시그마 성공비결

      ... 성공적인 혁신 운동으로 정착시키려면 기존 혁신에서 나타난 문제점들을 해결할 수 있는 방안이 마련돼야 한다. 대경제연구원은 6시그마에 성공하는 6가지 비결을 예시했다. 첫째 사전 준비를 철저히 해야 한다. 6시그마의 도입에 ... 강력한 의지를 표명해야 한다. 무엇보다 중요하다. 6시그마 성공의 대표적인 사례로 꼽히는 GE의 경우도 잭 웰치 회장의 강력한 의지가 없었다면 지금까지와 같은 성과 달성은 불가능했을 것이다. 셋째 적극적인 참여 문화를 조성해야 ...

      한국경제 | 1999.10.11 00:00

    • 여권, 신당 창당인사 25명 1차 영입..'추진위원 선정 안팎'

      여권의 신당창당 추진위원회는 10일 정지태 전상업은행장, 강덕기 전서울시 행정1부시장, 김민하 교총회장, 황수관 연대의대 교수, 황영조 올림픽 마라톤 금메달리스트 등 25명을 영입했다. 신당창당 추진위는 정치관계법 협상 지연 ... 법조계 - 35 - 서울 - 미 O''Melveny&Myers사 변호사 김민하 - 학계 - 65 - 경북상주 - 한국교총 회장 김세택 - 공무원 - 61 - 제주 - 외교안보연구원 연구위원 김정행 - 체육계 - 56 - 경북포항 ...

      한국경제 | 1999.10.10 00:00

    • [김우중회장, 전경련회장직 사퇴] '후임회장 누가 맡나'

      차기 전국경제인연합회 회장직은 누가 맡을까. 김우중 대우 회장이 전경련 회장직을 사퇴키로 함에 따라 포스트 김 회장에 대한 하마평이 재계에 무성하다. 지금까지 재계에서 물망에 오르고 있는 인사들은 크게 5대 그룹내 오너와 6대이하 그룹의 오너, 전문경영인 출신 등 세 부류로 나뉠 수 있다. 정몽구 회장과 이건희 삼성 회장, 구본무 LG 회장의 경우 재계를 대표하는 전경련의 성격상 5대 그룹 오너가 차기 전경련 회장을 맡아야 한다는 ...

      한국경제 | 1999.10.09 00:00

    • 전경련호 계속 이끄나..김우중 회장 '재신임' 의견전달 안팎

      재계는 김우중 회장이 전경련을 계속 이끄는게 바람직하다는데 의견을 모았다. 회장사인 대우가 워크아웃(기업개선작업) 등으로 어려움을 겪는 것은 사실이지만 아직은 김우중 회장이 물러날 때가 아니라는 시각이 우세했던 것으로 보인다. ... 시간여유를 갖고 후임자를 물색한 후 자연스럽게 용퇴할 수도 있다. 어쨌든 재계의 재신임에도 불구하고 전경련 회장 사퇴 문제는 이제 김 회장 이 언제 어떤 결정을 할지만 남았다. 대우의 관계자는 "김 회장실적인 상황론을 ...

      한국경제 | 1999.10.08 00:00

    • [B&M] 마케팅 : (눈길끄는 CI) '대그룹' .. 2개 피라미드

      대의 심볼은 초록색과 황금색 정삼각형 2개를 겹쳐놓은 형태다. 삼각형은 인류 최초의 건축물로 일컬어지는 고대 이집트의 피라미드를 상징하고 있다. 또 황금색과 초록색은 새싹이 자라나 녹음이 되듯 영원히 새롭게 번영한다는 ... 마크를 만든 것은 개인기업에서 법인형태로 바뀐 50년1월이다. 당시 정주영 사장과 함께 일하던 동생 정인영( 한라 회장)씨의 주장으로 만들어졌다. 이때 사보와 함께 첫선을 보인 것이 대의 심볼이다. 처음 만들어졌을 ...

      한국경제 | 1999.10.06 00:00

    • 대그룹 계열사 추가조사 안한다 .. 이 금감위장 밝혀

      정부는 대그룹 계열사에 대해 주가에 영향을 줄만한 조사를 실시할 계획이 없음을 분명히 했다. 또 신용도가 낮은 기업의 채권에 투자할 "그레이펀드(정크본드펀드)"에 비과세 혜택을 줄 방침이다. 이헌재 금융감독위원장은 6일 ... 과반수이상 지분을 갖게 되고 대우전자는 선인수.후정산 방식의 채권단인수가 곧 마무리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대우의 경영진과 구조조정본부는 워크아웃과정에서 당분간 필요 하며 김우중 회장의 거취는 대우자동차와 (주)대우의 처리결과를 ...

      한국경제 | 1999.10.06 00:00

    • [정주영 명예회장 북한방문 결산] '김용순 12월 서울방문'

      김용순 북한 아.태평화위원회 위원장이 서울을 방문할 경우 그 1차적인 목적은 남북경협, 특히 대와의 서해안 공단사업을 논의하기 위한 것이다. 김용순 위원장을 초청한 주체가 대인 만큼,김의 일정이나 행동반경은 우선적으로 대와의 사업에 초점이 맞춰질 것으로 보인다. 정몽헌 회장은 방북 결과를 설명하는 기자회견에서 "경협을 원활하게 하기 위해선 김용순 위원장 등 아.태측인사들의 서울방문이 필요하다고 김정일 국방위원장에게 건의했다"고 ...

      한국경제 | 1999.10.04 00:00

    • [한진 '5,416억 추징] '탈세 어떻게 했나'

      ... 거액의 리베이트를 받았다. 대한항공은 이 리베이트를 해외금융기관을 통해 국내로 반입, 이중 1천6백85억원을 조 회장의 세금납부에 쓰거나 개인경비로 유용했다. 이로 인한 세금탈루액은 9백29억원에 이른다. 리베이트 외국유출 =대한항공은 ... 38억원을 빼돌림으로써 법인세 29억원을 탈루했다. 가공자산계상으로 기업자금 유출 =한진해운은 95년 5월 조양호 회장의 증여세 20억원을 회사자금으로 대신 납부했다. 한진해운은 조 회장이 이 돈(가지급금)을 갚지 않았는데도 ...

      한국경제 | 1999.10.0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