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01-210 / 364,53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檢, '테라 폭락' 권도형 측근 한창준 구속기소…"536억 부당이득"

    ... 동원해 테라·루나 코인의 시세 및 거래량을 조작하는 데 주도적인 역할을 했다고도 의심한다. 한 씨는 증권신고서를 제출하지 않은 채 루나 코인을 판매하는 등 증권 모집·매출행위를 해 공모 규제를 위반한 혐의(자본시장법 위반)도 받는다. 차이페이 고객의 전자금융 결제정보 1억여 건을 동의 없이 테라 블록체인에 기록해 무단 유출한 혐의(전자금융거래법 위반)도 있다. 테라 코인 발행으로 인해 주조차익이 발생한 것처럼 꾸며 테라폼랩스 회사 ...

    한국경제 | 2024.02.21 19:47 | 박시온

  • thumbnail
    檢, '테라·루나 사태 주범' 한창준 테라폼랩스 CFO 구속기소

    ...·루나 사태의 주범으로 꼽히는 한창준 테라폼랩스 최고재무책임자(CFO)가 구속 상태로 재판에 넘겨졌다. 21일 서울남부지검 금융·증권범죄합동수사부는 한창준 CFO를 자본시장법,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 전자금융거래법 위반 등의 혐의로 구속기소했다. 검찰은 한씨가 봇 프로그램을 사용해 반복적인 코인 매매 및 매도를 펼치고 마켓메이킹 업체를 통해 테라 및 루나의 가격을 조작한 것으로 보고 있다. 이를 통해 얻은 부당이득은 최소 536억원인것으로 전해졌다. 황두현 ...

    한국경제 | 2024.02.21 19:47 | 황두현

  • thumbnail
    서울시의사회, 내일 용산서 '제2차 의대 증원 저지' 궐기대회

    ... 비대위원장은 보건복지부로부터 '의사면허 자격정지 행정처분' 사전통지서를 수령했다. 이들은 지난 15일 서울시의사회가 주최한 궐기대회에서 의사들에 총파업을 제안함으로써 '집단행동 교사 금지 명령'을 위반한 혐의로 행정처분 대상이 됐다. 박 회장과 김 위원장은 복지부의 면허정지 처분을 받아들일 수 없다는 입장이다. 향후 법적 절차에 따라 행정소송 등을 통해 끝까지 다투겠다고 밝혔다. 최수진 한경닷컴 기자 naive@hankyun...

    한국경제 | 2024.02.21 19:13 | 최수진

  • thumbnail
    황의조 형수 반성문에…피해 여성 측 "황씨, 피해자 둔갑" 반발

    축구 선수 황의조(32·알라니아스포르)의 사생활을 폭로하고 협박한 혐의로 기소된 형수가 재판부에 범행을 자백하는 반성문을 냈다는 언론 보도가 나오자 피해 여성 측이 '황의조 구하기'라며 강하게 반발했다. 피해자 측 법률대리인인 이은의 변호사는 21일 입장문을 내고 "반성문은 황씨를 돌연 가족들에게 버림받은 불쌍한 피해자로 둔갑시켰다"며 "황씨의 거짓 주장에 동조해 피해 여성이 촬영 사실을 알고 ...

    한국경제 | 2024.02.21 19:09 | 최수진

  • thumbnail
    서울시의사회, 내일 용산서 제2차 '의대 증원 저지' 궐기대회

    ... 조직강화위원장으로도 활동 중이다. 전날 박 회장과 김택우 의협 비대위원장은 보건복지부로부터 '의사면허 자격정지 행정처분' 사전통지서를 수령했다. 이들은 지난 15일 서울시의사회가 주최한 궐기대회에서 의사들에 총파업을 제안함으로써 '집단행동 교사금지 명령'을 위반한 혐의로 행정처분 대상이 됐다. 박 회장과 김 위원장은 복지부의 면허정지 처분을 받아들일 수 없다는 입장이다. 향후 법적 절차에 따라 행정소송 등을 통해 끝까지 다투겠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4.02.21 19:03 | YONHAP

  • thumbnail
    검찰, 조현천 前 기무사령관 '내란음모' 무혐의 처분(종합)

    ... 추가 기소…'거짓서명 강요' 송영무 전 장관도 기소 '수사 가이드라인' 제시 논란 文 전 대통령·조국 불기소 서울서부지검 형사5부(김정훈 부장검사)는 계엄령 검토 문건 의혹의 핵심 인물인 조현천 전 기무사령관이 내란을 모의했다는 혐의(내란 예비·음모, 반란수괴예비·음모 등)에 대해 무혐의 처분했다고 21일 밝혔다. 검찰은 "폭동 실행을 위한 의사합치가 명백히 인정돼야 할 뿐만 아니라 실질적인 위험성이 있어야 한다는 것이 확립된 법리"라며 "계엄령 검토 문건을 작성한 ...

    한국경제 | 2024.02.21 18:59 | YONHAP

  • thumbnail
    황의조 형수 반성문에 피해여성 측 "황의조 구하기" 반발

    "황씨를 돌연 피해자로 둔갑…불법촬영 아니라는 주장 옹호하는 것" 축구 선수 황의조(32·알라니아스포르)의 사생활을 폭로하고 협박한 혐의로 기소된 형수가 재판부에 범행을 자백하는 반성문을 냈다는 언론 보도가 나오자 피해 여성 측이 '황의조 구하기'라며 강하게 반발했다. 피해자 측 법률대리인인 이은의 변호사는 21일 입장문을 내고 "반성문은 황씨를 돌연 가족들에게 버림받은 불쌍한 피해자로 둔갑시켰다"며 "황씨의 거짓 주장에 동조해 피해 여성이 촬영 ...

    한국경제 | 2024.02.21 18:34 | YONHAP

  • thumbnail
    술 먹고 홧김에…공무용 트럭에 불 지른 50대 입건

    충남 아산경찰서는 술김에 공무용 화물차에 불을 지른 혐의(일반건조물방화)로 50대 A씨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고 21일 밝혔다. A씨는 지난 20일 오후 11시 48분께 충남 아산시 온양6동 행정복지센터 주차장에 세워져 있던 공무용 1t 화물차에 불을 지른 혐의를 받고 있다. 불은 화물차를 태워 770만원(소방서 추산)가량의 재산 피해를 내고 20여분 만에 꺼졌다. 인명피해는 없었다. 경찰조사 결과 A씨는 공무원이 아닌데다 온양6동 행정복지센터와도 ...

    한국경제 | 2024.02.21 18:16 | YONHAP

  • thumbnail
    '나스닥 상장' 미끼로 300억 꿀꺽해 美 도피…"과징금 12억"

    ... 만들어 투자자들을 속였다. 투자주체를 중국 지방정부로 꾸며 투자자들이 사실 여부를 확인하기 어렵게 했다는 설명이다. 이 회사의 비상장 주식을 사면 나스닥 상장 때 수십~수백 배 수익을 얻을 수 있다고 투자자를 꼬드겼다. 관련 혐의자는 모두 한국인인 것으로 알려졌다. 혐의자들은 투자자를 조직적으로 모집하기 위해 무인가 투자중개업체를 설립해 다단계식 투자설명회를 개최하기도 했다. 모집책이나 기존 주주가 예비투자자를 끌어오는 식이다. 투자중개업체 이름엔 투자자들이 ...

    한국경제 | 2024.02.21 18:15 | 선한결

  • thumbnail
    검찰, 조현천 前 기무사령관 '내란음모' 무혐의 처분

    '계엄령 검토 문건 작성' 직권남용 혐의로만 추가 기소 서울서부지검 형사5부(김정훈 부장검사)는 계엄령 검토 문건 의혹의 핵심 인물인 조현천 전 기무사령관이 내란을 모의했다는 혐의에 대해 무혐의 처분했다고 21일 밝혔다. 검찰은 "폭동 실행을 위한 의사합치가 명백히 인정돼야 할 뿐만 아니라 실질적인 위험성이 있어야 한다는 것이 확립된 법리"라며 "계엄령 검토 문건을 작성한 것만으로는 조직화된 폭동의 모의나 폭동 실행을 위한 의사합치에 해당한다고 ...

    한국경제 | 2024.02.21 18:15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