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88091-288100 / 374,38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정말 한국에서 일어난 일인가?"..대낮에 屍姦

      ... 폭력문제가 큰 영향을 미친 것으로 추측되고 있다. 20일 청주 청남경찰서에 따르면 충북 청원군의 한 고교에 재학하는 A(18)군은 지난 18일 청주시 흥덕구의 한 아파트 화단에 숨진 채 쓰러져 있는 60대 여성의 시신을 훼손한 혐의로 쇠고랑을 찼다. 그러나 조사 당시 A군은 "한번 찔러보고 싶었다"고 진술하는 등 특별한 범행 이유를 밝히지 않았고 자신의 행위에 대한 죄의식조차 전혀 엿보이지 않았던 것으로 경찰은 전했다. 경찰 관계자는 "이번 사건은 범행 이유나 ...

      한국경제TV | 2011.07.20 00:00

    • thumbnail
      [포토] MC몽, '매니저 손에 이끌려 법원 빠져나가~'

      가수 MC몽(신동현)이 20일 오전 서울 서초동 서울중앙지방법원에서 열린 병역기피혐의 판결에 대한 항소심 공판을 마친 후 법원을 빠져나가고 있다. 한경닷컴 변성현 기자 [email protected]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email protected] [관련슬라이드 더보기]

      한국경제 | 2011.07.20 00:00 | rang

    • '전처 닮았다' 묻지마 살인범 무기징역

      서울동부지법 형사12부(김재호 부장판사)는 뒷모습이 가출한 옛 부인과 닮았다는 이유로 모르는 여성을 살해한 혐의(살인)로 구속기소된 이모(55)씨에게 무기징역을 선고하고 10년간 위치추적 전자장치 부착을 명령했다고 20일 밝혔다. 재판부는 "자신과 아무 관계도 없는 사람을 단지 전처와 뒷모습이 비슷하다는 이유로 살해한 '묻지마 살인'으로 비난 가능성이 매우 크며 피고인은 유족들로부터 용서를 받지도 못했다"고 밝혔다. 이어 "피고인의 법정 진술 ...

      연합뉴스 | 2011.07.20 00:00

    • 美 SEC, 내부자거래 혐의 투자회사 3곳 고발

      [0730]올들어 내부자거래와 전쟁을 선포한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가 스위스 제네바에 근거지를 둔 투자회사 3곳을 고발했다.6년 전에 공매도 규정을 어겨 벌금을 물었던 터키 출신의 트레이더가 다시 혐의를 받고 있다. 19일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SEC는 최근 제네바에서 활동하고 있는 투자회사인 컴퍼니인터내셔널파이낸셜(CIF),쿠드리캐피털,차트웰에셋매니지먼트 등 3개 회사를 뉴욕 맨해튼연방법원에 고발했다. 이들은 지난 11일 세계 최대 바이오의약품 ...

      한국경제 | 2011.07.19 00:00 | mincho

    • 잉락 태국총리 당선 확정…선관위 "부정선거 혐의 없다"

      선거부정 혐의로 당선이 유보됐던 태국 최초의 여성 총리 후보 잉락 친나왓 푸어타이당 대표가 혐의를 벗었다. 태국 방콕포스트는 선거관리위원회가 잉락 대표의 의원직 당선을 확정,발표했다고 19일 보도했다. 태국 선관위 관계자는 "아피싯 웨차치와 총리 등 12명을 대상으로 제기된 부정선거 혐의의 근거가 부족하다는 판단에 따라 당선을 확정했다"고 밝혔다. 선관위는 잉락 대표의 선거운동 과정에서 정치활동이 금지된 탁신 전 총리 등의 개입 의혹으로 당선을 ...

      한국경제 | 2011.07.19 00:00 | 임기훈

    • 보행양조 "대표 횡령혐의…검찰 조사 중"

      보해양조는 19일 조회공시 답변으로 "광주지방검찰청으로부터 대표이사의 횡령 혐의와 관련해 지난달 17일 검찰의 압수 수색등을 통해 검찰의 조사를 받고 있다"고 밝혔다. 한경닷컴 최성남 기자 [email protected]

      한국경제 | 2011.07.19 00:00 | sulam

    • thumbnail
      檢, 키코 판매 은행 무혐의 처분

      검찰이 '키코(KIKO)'를 불공정한 통화옵션상품으로 볼 수 없다고 결론지었다. 형사 고소 · 고발된 은행 임직원들에 대해 모두 범죄 혐의가 없다는 처분을 내리고 1년5개월 만에 수사를 마무리했다. 법원 민사 판결에 이어 검찰 수사까지 은행에 면죄부를 준 셈이다. 서울중앙지검 금융조세조사2부(부장검사 이성윤)는 사기 혐의를 받은 외환은행,신한은행,SC제일은행,한국씨티은행 등 11개 은행 임직원 90여명을 무혐의 처분했다고 19일 발표했다. 앞서 ...

      한국경제 | 2011.07.19 00:00 | 임도원

    • 마카오서 살인미수 20대 국제공조수사로 검거

      부산 남부경찰서는 19일 마카오에서 금품을 빼앗기 위해 여행사 대표를 살해하려 한 혐의(강도살인미수)로 신모(28)씨를 국제 공조수사를 통해 검거, 구속했다고 밝혔다. 신씨는 지난 4월24일 오후 7시쯤 마카오에 있는 모 여행사 대표 김모(28)씨의 집 거실에서 흉기로 김씨를 마구 찔러 살해하려한 혐의를 받고 있다. 신씨는 흉기를 휘두르다 김씨의 비명소리를 듣고 안방에서 나온 김씨의 동거인에게 발각돼 미수에 그쳤다. 경찰은 지난 1일 입국한 ...

      연합뉴스 | 2011.07.19 00:00

    • 부자행세 20대, 11명 고학력 여성 농락

      ... 나체사진을 컴퓨터에 보관하기도 했다. 약 10달 동안 여성들을 농락하던 주씨는 올해 5월 한 피해 여성의 신고로 검찰에 덜미를 잡혔다. 서울중앙지검 강력부(김희준 부장검사)는 19일 여성을 속여 성관계를 갖고 약속한 돈을 주지 않은 혐의(성매매알선등행위의처벌에관한법률 위반 및 사기 등)로 주씨를 구속기소했다. 검찰 조사결과 주씨는 부동산 관련 회사에서 근무하던 중 알게 된 다른 사람의 인적사항을 이용해 스폰카페에 가입하는 등 치밀하게 신분을 숨긴 것으로 드러났다. ...

      한국경제TV | 2011.07.19 00:00

    • thumbnail
      미성년자 성추행한 정신장애자에 징역 6년

      서울남부지법 형사 11부(부장판사 김학준)는 19일 여자 어린이들을 성추행한 혐의(13세미만 미성년자 강간 등)로 박모(28)씨에게 징역 6년을 선고했다. 재판부는 또 박씨의 신상정보를 5년간 인터넷에 공개하고 20년 동안 위치추적 전자장치를 부착하도록 했다. 재판부는 "여러 명의 어린 피해자를 강제추행해 가족에게까지 큰 충격을 준 점을 감안하면 중형이 불가피하다"고 밝혔다. 또 "소아 성기호증이라는 정신적 장애가 있다는 사정만으로 심신미약을 ...

      연합뉴스 | 2011.07.1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