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95611-295620 / 374,48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도박 함께 한 교사 돈 뺏은 前 조폭두목 자수

      고스톱을 함께 친 사람이 초등학교 교사인 점을 약점 삼아 협박해 돈을 빼앗은 조폭이 경찰에 자수했다. 울산 남부경찰서는 27일 도박장에서 만난 초등학교 교사를 협박해 돈을 빼앗은 혐의로 조직폭력집단 M파의 전 두목 A씨(47)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경찰에 따르면 M폭력집단에서 행동대장을 거쳐 부두목과 두목을 지낸 뒤 현재 고문으로 있는 A씨는 최근 울산 남구의 한 사무실에서 고스톱을 하던 중 상대인 B씨(48)가 초등학교 교사인 점을 알게 ...

      한국경제 | 2010.10.27 00:00 | rang

    • '짝사랑 유부녀 갈라놓으려' 이메일 해킹한 男

      대전 둔산경찰서는 짝사랑하던 여자의 이메일 계정에 몰래 접속해 허위 사실을 담은 이메일을 작성ㆍ전송한 혐의(정보통신망 이용 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위반)로 지모씨(33)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연합뉴스가 27일 보도했다. 경찰에 따르면 지씨는 지난달 30일 오후 2시 25분께 평소 짝사랑하던 A씨(33.여)의 이메일 계정에 몰래 접속해 A씨의 남편에게 '결혼 생활을 후회한다'는 내용의 이메일을 보낸 것을 비롯, 지난 7월 12일부터 이달 ...

      한국경제 | 2010.10.27 00:00 | jsyoon

    • 검찰, 장의업자-부검의 '검은 거래' 확인

      ... 연결해준 부검의 기소 부검의(剖檢醫)가 장의업자에게 시신을 연결해 주고 돈을 받은 사실이 검찰 수사에서 드러났다. 부산지검 형사2부(장호중 부장검사)는 27일 검안이나 부검을 요구하는 시신을 장의업자에게 소개해주고 3천여만원을 받은 혐의(알선수재)로 부검의 김모씨를 불구속 기소했다. 김씨는 2007년 5월 시신을 연결해 주는 대가로 장의업자 전모(38)씨로부터 1천만원을 받는 등 올해 5월까지 총 3천300만원 상당의 금품을 받은 혐의를 받고 있다. 검찰은 또 접대 장소에 ...

      연합뉴스 | 2010.10.27 00:00

    • thumbnail
      '병역기피' 혐의 MC몽, 사실상 '가택연금' 상태

      병역 기피 혐의로 불구속 기소된 가수 MC몽이 사실상 가택연금과 같은 생활을 하고 있는것으로 밝혀졌다. 26일 한 매체는 병역 기피 혐의를 받고 있는 MC몽이 법원으로부터 유죄 판결이 확정나지 않았음에도 불구하고 열띤 취재 경쟁에 집 밖으로 한 발짝도 못 나가고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 집 밖으로 못 나오는 MC몽은 간단한 생필품 조차 구입하지 못하는 상태. 또 측근은 MC몽이 갈수록 대인 기피 증세를 겪고 있다는 사실도 알렸다. 한경닷컴 뉴스팀 ...

      한국경제 | 2010.10.26 00:00 | aile02

    • 자식 방치하고 시어머니 금품 훔친 며느리 입건

      청주 흥덕경찰서는 26일 어린 자식들을 방치한 채 시어머니의 금품을 훔쳐 달아난 혐의(절도)로 최모(34.여)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최씨는 4일 정오께 청주시 흥덕구 복대동 사실혼 관계의 시어머니인 이모(51.여)씨의 집에 있던 18K 금반지 3개, 24K 금반지 1개, 현금 30만원 등 200여만원 상당의 금품을 훔쳐 달아난 혐의를 받고 있다. 최씨는 또 2살, 4살 된 자식들을 방 안에 방치해 둔 채 달아난 것으로 알려졌다. ...

      연합뉴스 | 2010.10.26 00:00

    • 어느 뉴질랜드 여성 국회의원의 야간 순찰

      ... 응급조치하는 것을 보았는데 이번에 하인드먼이 인공 호흡하는 것을 보면서 그 때 기억이 되살아났다고 말했다. 이브즈를 동물로 착각해 총격을 가한 사냥꾼(25)은 야영지 옆에 난 길에서 숲 속으로 탐사등을 비추어 물체가 보이자 사슴이나 포섬으로 생각하고 방아쇠를 당긴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해밀턴에 사는 그는 총기 부주의 사용 혐의 등으로 내달 3일 타우포 지방법원에 출두할 예정이다. (오클랜드연합뉴스) 고한성 통신원 koh@yna.co.kr

      연합뉴스 | 2010.10.26 00:00

    • C&그룹 해외법인, 임회장 사금고로 활용됐나

      검찰이 1천억원대의 사기대출과 계열사 부당지원 혐의로 구속된 C&그룹 임병석(49) 회장이 회삿돈을 빼돌려 조성한 비자금을 관리해온 유력한 창구로 지목하는 곳의 하나가 계열사의 해외법인이다. 금융권과 정ㆍ관계 로비를 통해 끌어들인 거액의 외부 자금을 국내 감독당국의 통제권을 벗어난 해외법인으로 빼돌려 '개인금고'로 사용했을 가능성이 크다는게 수사팀의 인식이다. 그 중 가장 먼저 용의선상에 오른 곳이 계열사 중 해외사업이 가장 활발했던 C&중공업 ...

      연합뉴스 | 2010.10.26 00:00

    • thumbnail
      "130만 공직자들에 위로와 희망 됐으면…"

      ... 파동'이 일자 이에 책임을 지고 스스로 사의를 밝혔다. 당시 정운천 농림부 장관이 사표를 반려하자 잠시 통상정책관직을 수행하다가 같은해 11월 친정인 외교부로 복귀했다. 미국산 쇠고기의 광우병 위험을 보도한 방송사 PD 등을 명예훼손 혐의로 고소하는 등 자기소신을 지키는데 주저함이 없는 성격이다. 쇠고기 협상 당시 한 · 미간에 전개된 양보 없는 수싸움과 치열한 논리다툼 등 협상타결까지의 전 과정을 생생하게 소개한'대한민국에서 공직자로 산다는 것'이라는 제목의 책을 최근 ...

      한국경제 | 2010.10.26 00:00 | 홍영식

    • "차량용 블랙박스 공짜 설치" 억대 사기

      서울 혜화경찰서는 차량용 블랙박스를 무료로 설치해 준다고 속여 300여명으로부터 3억4천여만원을 받아 가로챈 혐의(사기)로 배모(35)씨 등 2명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26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배씨 등은 2008년 4월부터 2009년 3월까지 "차량용 블랙박스를 무료로 설치해 준다. 신용카드로 결제하면 보증 기간이 끝나고 돌려주겠다"고 속여 305명으로부터 3억9천여만원을 받아 이 중 3억4천여만원을 가로챈 혐의를 받고 있다. 이들은 ...

      연합뉴스 | 2010.10.26 00:00

    • "홍삼캔디에 홍삼이 없네"

      식품의약품안전청은 제조원가를 낮추기 위해 홍삼성분을 전혀 넣지 않거나 표시량보다 적게 넣어 홍삼캔디ㆍ초콜릿을 제조ㆍ판매한 혐의로 식품제조업자 5명을 입건해 검찰에 송치했다고 26일 밝혔다. 조사결과 이들은 지난해부터 올해까지 홍삼농축액을 전혀 넣지 않거나 표시량 보다 덜 넣은 홍삼캔디와 초콜릿 등 가공식품 17개를 만들어 7억원 상당을 판매한 혐의를 받고 있다. A(32)씨의 경우 올해 4∼9월 홍삼농축액을 전혀 넣지 않고 홍삼농축액 0.2%가 ...

      연합뉴스 | 2010.10.2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