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99101-299110 / 374,39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특전사 출신에 엉뚱한 세 과시 조폭 입건

      ... 일방적 승리였다. 폭력조직의 보복을 우려한 김씨와 박씨가 일방적으로 맞은 것이었다. 그러나 피해자들의 신고를 받은 경찰에 한씨 일행은 결국 덜미를 잡혔다. 청주 흥덕경찰서는 이날 김씨와 박씨를 폭행해 전치 4주의 상해를 입힌 혐의(폭력행위등처벌에관한법률 위반)로 한씨 등 2명을 불구속 입건했다. 경찰 관계자는 "피해자들이 마음 먹고 싸웠다면 이겼을 수 있을 것 같지만 나중에 문제가 될까봐 몸을 사린 듯 하다"고 전했다. (청주연합뉴스) 고현실 기자 ...

      연합뉴스 | 2010.05.07 00:00

    • [공시] 에듀언스, "대표이사 횡령사실 없다"

      에듀언스는 7일 조회공시를 통해 "현 대표이사 등의 횡령 혐의와 관련해 고소인으로부터 고소 접수된 것은 사실이나, 관계 기관으로부터의 정식 통보 및 출석요청 등은 받은 바 없으며 내부적으로 파악한 바로는 횡령 사실이 없다"고 밝혔다. 회사 측은 "이미 올해 3월 고소인을 사기죄로 고소한 상태로, 이번 건에 대해 현 대표이사는 무고죄로 고소인을 맞고소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한익재기자 [email protected]

      한국경제TV | 2010.05.07 00:00

    • 현대중공업 기술유출.."협력사 보안수준 높여야"

      ... 유출됐다는 소식 들으셨을 겁니다. 올 초 삼성전자도 똑같은 일을 경험했는데요. 잇따른 기술유출을 막기 위해선 협력업체의 보안수준을 높이는 등 근본적인 대책이 필요하다는 지적입니다. 이승필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술유출 혐의를 받고 있는 D사는 현대중공업의 협력업체를 통해 발전설비의 설계도면을 넘겨받은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경찰은 D사가 협력업체와 해외 에이전트에 접근해 도면을 부분적으로 입수하고 이를 모아 설계도를 완성한 것으로 파악하고 있습니다. ...

      한국경제TV | 2010.05.07 00:00

    • "골드만삭스, SEC와 합의논의 개시"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로부터 사기혐의로 제소당한 골드만삭스가 합의를 위해 SEC와 접촉하기 시작했다고 월스트리트저널(WSJ)이 7일 보도했다. 이 신문은 골드만삭스의 변호사와 SEC 관계자들이 지난 4일 예비 합의를 위한 협의를 가졌다면서 이같이 전했다. 양측의 협의는 아직 초기 단계에 불과해 구체적인 합의조건이나 벌금 액수 등은 논의되지 않았고 양측의 이견도 아직 큰 상태다. 하지만, 골드만삭스가 SEC 관계자들과 접촉을 시작한 것은 ...

      연합뉴스 | 2010.05.07 00:00

    • "두바이 '하마스 암살' 용의자 5명 추가"

      아랍에미리트(UAE)의 두바이 경찰은 지난 1월 두바이에서 발생한 팔레스타인 무장정파 하마스 간부 암살에 연루된 용의자 5명을 추가로 발표했다고 월스트리트저널을 인용, 이스라엘 일간 하레츠가 7일 보도했다. 신문은 새로 발표된 혐의자 5명 중에는 이스라엘 시민권자인 제브 바르칸이란 인물이 포함됐을 가능성이 높다고 전했다. 바르칸은 2004년부터 뉴질랜드 당국의 수배를 받아왔다. 불법으로 뉴질랜드 여권을 발급하려다 뉴질랜드 법원에서 징역 6개월을 선고받은 다른 ...

      연합뉴스 | 2010.05.07 00:00

    • AIG, 기업자문역 맡던 골드만삭스 해임

      미국의 거대 보험회사 AIG가 골드만삭스를 기업 자문역에서 해임했다고 뉴욕타임스(NYT)가 7일 보도했다. AIG는 골드만삭스가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로부터 사기혐의로 제소당한 뒤에도 골드만삭스의 재건을 돕기 위해 계약관계를 유지하기로 한 바 있어 주목된다. NYT는 이 문제에 정통한 소식통을 인용, AIG는 핵심 기업 자문역을 골드만삭스에서 씨티그룹이나 뱅크오브 아메리카로 바꾸기로 했다고 밝혔다. AIG 측은 그러나 이 같은 사실이 공표되기를 ...

      연합뉴스 | 2010.05.07 00:00

    • '잘못건 전화 한 통에…' 시비붙은 조폭과 특전사

      ... 사람의 선배인 것을 확인한 후 화해의 분위기가 조성되는 듯했다. 하지만 한씨가 아는 사람의 후배인 김씨의 잘못된 행동을 꾸짖으려 하자 다시 분위기가 험악해졌고, 결국 한씨 등이 김씨 등을 폭행해 치아파절 등 전치 4주의 상해를 입히기에 이르렀다. 충북 청주흥덕경찰서는 7일 폭력을 휘둘러 상해를 입힌 조직폭력배 한씨 등 2명에 대해 폭력행위 등 처벌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사전구속영장을 신청했다. 한경닷컴 경제팀 [email protected]

      한국경제 | 2010.05.07 00:00 | gene

    • thumbnail
      필리핀 대선 D-2 … 유세 열기

      ... 영화배우 출신인 조지프 에스트라다 전 대통령(차량 위쪽 맨 오른쪽)이 유세용 트럭을 타고 지지자들에게 인사를 건네고 있다. 필리핀에선 오는 10일 대통령 선거와 의회 총선,지방자치단체장 선거가 한꺼번에 몰려 선거 분위기가 한창 무르익고 있다. 이번 대선에선 코라손 아키노 전 대통령의 아들인 베니그노 노이노이 아키노 상원의원, 2001년 부정부패 혐의로 축출돼 2007년 유죄 판결을 받았던 에스트라다 전 대통령 등이 출마했다. /마닐라AP연합뉴스

      한국경제 | 2010.05.07 00:00 | 이미아

    • "구속 막아줄께"…억대 뇌물 범죄예방위원 실형

      인천지법 부천지원 형사 2단독 이원근 판사는 변호사법 위반 혐의로 구속기소된 부천범죄피해자지원센터 운영위원 A(52)씨에 대해 징역 10월에 추징금 1억500만원을 선고했다고 7일 밝혔다. 이 판사는 판결문에서 "피고인이 기업인 B씨의 수사를 맡았던 검찰 수사과장 C씨를 자주 만나 수사 정보를 얻어내 B씨에게 알려주는 등 수사에 개입했을 가능성이 크다"고 밝혔다. 이 판사는 업무상 횡령혐의로 기소된 기업인 B씨에게는 무혐의 처분을 내렸다. 한편 ...

      연합뉴스 | 2010.05.07 00:00

    • 공무원, 심부름센터와 결탁해 개인정보 내다팔아

      ... `범죄심부름' 뇌물을 받고 주민등록 관련 자료 등을 넘겨준 공무원들과 이들한테서 개인정보를 빼내 의뢰인에게 내다 판 심부름센터 등이 무더기로 적발됐다. 서울지방경찰청 형사과는 7일 주민 신상이 담긴 각종 정보를 심부름센터에 팔아넘긴 혐의(수뢰후부정처사 등)로 윤모(57)씨 등 모 구청과 주민센터 공무원 2명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하고 경기 모 지자체 공무원 오모(40)씨를 입건했다. 이들에게 돈을 주고 개인정보를 넘겨받은 혐의(뇌물공여 등)로 심부름센터 운영자 ...

      연합뉴스 | 2010.05.0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