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11461-311470 / 377,22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법원 "국정원, `허위' 수사정보 제보자 공개하라"

      ... 따라 조사를 벌인 뒤 같은 해 12월 A사를 압수수색, 해당 제작기술이 동일한지 여부에 대한 비교 분석을 의뢰했다. 감정을 맡은 프로그램심의조정위원회는 양쪽 회사의 소스코드가 다르다고 결론을 내렸고 이에 경찰은 A사에 대해 무혐의로 처리하고 종결했다. A사는 올해 5월 국정원장을 상대로 당시 제보자의 이름과 주소, 연락처를 공개해달라고 청구했지만 국정원은 "국가안전보장과 관련된 산업기술유출 사건에 대한 정보이고 노출될 경우 제보자의 생명이나 안전에 지장이 초래될 ...

      연합뉴스 | 2008.11.17 00:00

    • 권영길 의원 13년 만에 벌금형 확정

      구 노동쟁의조정법의 `제3자 개입 금지' 조항 위반 등 혐의로 기소된 민주노동당 권영길 의원에 대해 재판에 넘겨진 지 13년 만에 벌금형이 확정됐다. 대법원1부(주심 차한성 대법관)는 권 의원에 대한 상고심에서 벌금 1천500만원을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고 17일 밝혔다. 국회법 등은 공직선거법 위반의 경우 벌금 100만원 이상, 다른 법률 위반 때는 금고형 이상이 확정되면 각각 의원직을 상실하도록 하고 있다. 권 의원은 1994∼1995년 ...

      연합뉴스 | 2008.11.17 00:00

    • 檢, 33개 공기업 비리 82명 구속…250명 기소

      ... 직접하고 나머지는 전국 일선청에 수사를 배당했다. 검찰 수사에 따르면 가장 빈번하게 발생하는 공기업 비리 유형은 `공사 및 납품 발주 명목 금품수수'인 것으로 드러났다. 중수부는 건설업체로부터 공사 청탁과 함께 7억원을 받은 혐의로 강원랜드 김모 전 레저사업본부장을 구속기소했고 이 돈의 사용처를 추적하던 중 강경호 코레일 사장이 김 전 본부장으로부터 인사 청탁과 함께 5천만원을 받은 혐의를 포착해 구속했다. 수원지검 특수부는 아파트 시행업자에게 인ㆍ허가 편의를 ...

      연합뉴스 | 2008.11.17 00:00

    • `허위학력 기재' 현경병 의원 선고유예

      서울북부지법 제11형사부(이상철 부장판사)는 17일 선거과정에서 홍보물에 허위학력을 기재한 혐의(공직선거법 위반)로 기소된 한나라당 현경병 의원에게 벌금 50만원의 선고를 유예했다. 현 의원은 지난 4월 국회의원 선거를 앞두고 예비후보 자격으로 지역 유권자에게 배포한 명함과 홍보물 등에 `파리정치대학원'의 박사과정을 이수했다고 기재했으나 검찰은 이 기관이 정규교육과정에 준하는 교육기관이 아니라며 허위학력을 기재한 혐의로 현 의원을 기소했다. 재판부는 ...

      연합뉴스 | 2008.11.17 00:00

    • 코스닥 소폭 하락..시총상위株 반등 '발목'

      ... 건설회사의 대주단 결성에 따른 구조조정 기대로 르네코(6.41%), 쌍용건설(4.78%), 서한(4.55%) 등 일부 건설주들이 강세를 나타냈다. 동양에스텍은 실적호전 소식으로 이틀 연속 급등했다. 반면 네오쏠라는 현 각자대표의 횡령혐의 발생 소식에 하한가로 추락했으며 태산엘시디는 대규모 파생상품손실에 가격제한폭까지 하락했다. 이날 상승종목은 상한가 24개를 포함 445개를 기록했으며 495개 종목은 하락했다. 한경닷컴 배샛별 기자 star@hankyung....

      한국경제 | 2008.11.17 00:00 | ramus

    • 침대밑에 2000만원 상당 상품권 … 허위 사업계획서로 지원금 '꿀꺽'

      ... 불구속 기소했다. 또 국가보조금 비리와 관련해서는 120건을 적발해 80명을 구속 기소,333명을 불구속 기소했으며 870억여원의 부당 지급.유용 사례를 찾아냈다. 검찰은 아파트 인허가 편의 제공 명목으로 3100만원을 받은 혐의로 토지공사 이사 유모씨를 구속 기소했다. 유씨는 특히 자신의 방 침대 밑에 2000만원 상당의 백화점 상품권과 양복 티켓을 숨겨놓았다가 검찰 압수수색 과정에서 적발됐다. 또 공사 수주 대가로 2000만원을 받은 혐의로 불구속 기소된 ...

      한국경제 | 2008.11.17 00:00 | 김정은

    • `국보법 위반' 오세철 교수 영장 또 기각

      법원 "추가자료도 범죄소명 부족"..경찰 "100% 자신했는데" 국가보안법 위반 혐의를 받고 있는 `사회주의노동자연합'(사노련)의 오세철(65) 연세대 명예교수 등 5명에 대한 구속영장이 또다시 기각됐다. 영장이 재청구된 사람들은 오 교수를 비롯 사노련 운영위원인 정원형, 양효식, 최영익, 박준선 씨 등이다. 서울중앙지법은 17일 "일부 추가된 범죄사실을 포함한 영장 재청구 이유를 살펴보더라도 사노련이 실제 활동에 있어 국가의 존립과 안전, ...

      연합뉴스 | 2008.11.17 00:00

    • thumbnail
      "안재환 타살 증거있다" 사기 40대 붙잡혀

      탤런트 故 안재환씨가 타살됐다며 증거를 미끼로 안씨의 가족에게 돈을 요구한 40대 남성이 붙잡혔다. 17일 전남 해남경찰서는 '타살을 증명하는 동영상 등이 있다'며 안씨 가족으로부터 돈을 뜯으려 한 혐의(상습사기)로 김모(41)씨를 붙잡아 조사 중이다. 경찰에 따르면 김씨는 지난달 16일 안씨 가족에게 전화를 걸어 안씨가 죽기 이틀 전 모습을 담은 동영상과 가족에게 보낸 편지 7장, 대출 관련 서류를 건네는 댓가로 1천500만원을 요구한 혐의를 ...

      한국경제 | 2008.11.17 00:00 | crispy

    • 檢, 김민석 최고위원 구속영장 집행시도

      서울중앙지검 특수2부(윤갑근 부장검사)는 민주당 김민석 최고위원의 정치자금법 위반 혐의 수사와 관련, 법원이 발부한 김 최고위원에 대한 구속영장을 집행하기 위해 16일 오후 서울 영등포 민주당사에 수사진을 보냈다. 검찰에 따르면 김 최고위원은 민주당 대통령후보 경선과 총선을 앞둔 작년 8월과 올해 2∼6월 지인인 사업가 2명으로부터 불법 정치자금 4억7천만원 가량을 본인 명의와 차명계좌를 통해 여러 차례 나눠 받은 혐의를 받고 있다. 법원은 구속 ...

      연합뉴스 | 2008.11.16 00:00

    • 中, 동북지방서 한국인 7명 마약사건으로 잇따라 체포

      중국 동북지방에서만 최근 한 달 사이 한국인 7명이 마약관련 혐의로 중국 공안당국에 잇따라 체포된 것으로 확인됐다. 주선양(瀋陽) 한국총영사관 관계자는 16일 "중국 공안당국으로부터 총 3건의 마약사건과 관련, 8명의 한국인을 체포했다는 사실을 우리 공관측에 통보해왔다"며 "이들 사건은 모두 최근 한 달 이내 적발된 것"이라고 밝혔다. 총영사관에 따르면 중국 공안당국은 지난달 18∼19일 선양에서 마약 판매사건과 관련, 허모씨 등 한국인 5명을 ...

      연합뉴스 | 2008.11.1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