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11481-311490 / 377,25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정준양 포스코 사장, 포스코건설 맡아

      정준양 포스코 사장이 금품 수수 혐의로 불구속 기소된 한수양 포스코건설 사장을 대신해 포스코건설을 맡습니다. 포스코는 한수양 사장의 사표를 즉시 처리한데 이어 정준양 사장을 포스코건설로 파견해 임시로 경영을 맡기는 등 비상 경영체제에 돌입했습니다. 포스코는 조만간 포스코건설 임시 주총을 소집해 정준양 사장을 대표이사로 정식 선임할 예정입니다. 이에따라 포스코는 당분간 이구택 회장과 윤석만 사장 2인 대표체제로 운영됩니다. 김성진기자 ki...

      한국경제TV | 2008.11.18 00:00

    • 가짜 쓰레기봉투 5만장 제조, 성남에 유통

      경기경찰, 제조자.구입자 21명 적발 경기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는 18일 가짜 쓰레기봉투 5만여장을 만들어 유통시킨 혐의(공문서위조 및 행사)로 김모(50)씨 등 2명을 구속하고 가짜 쓰레기봉투를 구입한 허모(36)씨 등 19명을 불구속입건했다. 경찰은 또 이들에게서 가짜 쓰레기봉투 2천530장을 증거물로 압수했다. 경찰에 따르면 김씨 등은 지난 6월초부터 10월말까지 성남시 로고가 찍힌 가짜 쓰레기봉투 5만여장(6천만원 상당)을 만들어 허씨 ...

      연합뉴스 | 2008.11.18 00:00

    • thumbnail
      美 NBA 괴짜 구단주 '퇴장 위기'

      미국 프로농구(NBA)팀 '댈러스 매버릭스'의 괴짜 구단주로 잘 알려진 억만장자 마크 쿠반(50)이 미 증권거래위원회(SEC)로부터 내부자거래 혐의를 받고 있다고 로이터통신이 17일 보도했다. 쿠반은 2004년 6월 캐나다 소재 인터넷 검색엔진회사인 맘마닷컴의 내부 정보를 불법적으로 이용,주식을 매도한 혐의를 받고 있다. SEC에 따르면 당시 쿠반은 맘마닷컴이 자신이 주식을 사들일 때 가격보다 낮은 가격에 자사주를 판다는 정보를 입수한 뒤,관련 ...

      한국경제 | 2008.11.18 00:00 | 이미아

    • [리포트] 대기업 소송횡포에 '몸살'

      ... 메모리칩 특허침해 소송을 제기했습니다. 또 같은날 코닥이 삼성전자와 LG전자에 대해 디지털카메라 특허침해를 이유로 고소하기도 했습니다. 이에앞서 지난 14일에는 LG디스플레이가 미 법무부로부터 LCD 패널에 대한 반독점 위반 혐의로 폭탄수준의 과징금을 부과받기도 했습니다. 삼성전자는 "법적조치로 대응한다"는 강경한 입장이지만 승패와 무관하게 이미지 손상 등의 유무형 피해는 피할수 없습니다. 특허분쟁의 한가운데에 있는 국내 IT기업들. 특허공세에 대처할 ...

      한국경제TV | 2008.11.18 00:00

    • 도움, 250억 규모 횡령·배임 혐의 발생

      도움은 17일 공시를 통해 전 대표이사 양두현과 최현주를 서울 강남경찰서에 특정범죄 가중처벌법위반(배임) 등 혐의로 고소했다고 밝혔다. 회사 측에 따르면 양두현은 대표이사직을 수행하던 중 개인의 채무를 변제하기 위해 최현주와 공모, 도움 명의 약속어음 250억원을 공증해 최현주에게 줬다. 이후 인천지방법원으로부터 2008타채16276호 채권압류 및 추심명령을 11월10일 받아 도움의 재산상 피해를 입히고자 했다는 것. 전 대표이사의 횡령 및 ...

      한국경제 | 2008.11.17 00:00 | jhy

    • 침대밑에 2000만원 상당 상품권 … 허위 사업계획서로 지원금 '꿀꺽'

      ... 불구속 기소했다. 또 국가보조금 비리와 관련해서는 120건을 적발해 80명을 구속 기소,333명을 불구속 기소했으며 870억여원의 부당 지급.유용 사례를 찾아냈다. 검찰은 아파트 인허가 편의 제공 명목으로 3100만원을 받은 혐의로 토지공사 이사 유모씨를 구속 기소했다. 유씨는 특히 자신의 방 침대 밑에 2000만원 상당의 백화점 상품권과 양복 티켓을 숨겨놓았다가 검찰 압수수색 과정에서 적발됐다. 또 공사 수주 대가로 2000만원을 받은 혐의로 불구속 기소된 ...

      한국경제 | 2008.11.17 00:00 | 김정은

    • thumbnail
      "안재환 타살 증거있다" 사기 40대 붙잡혀

      탤런트 故 안재환씨가 타살됐다며 증거를 미끼로 안씨의 가족에게 돈을 요구한 40대 남성이 붙잡혔다. 17일 전남 해남경찰서는 '타살을 증명하는 동영상 등이 있다'며 안씨 가족으로부터 돈을 뜯으려 한 혐의(상습사기)로 김모(41)씨를 붙잡아 조사 중이다. 경찰에 따르면 김씨는 지난달 16일 안씨 가족에게 전화를 걸어 안씨가 죽기 이틀 전 모습을 담은 동영상과 가족에게 보낸 편지 7장, 대출 관련 서류를 건네는 댓가로 1천500만원을 요구한 혐의를 ...

      한국경제 | 2008.11.17 00:00 | crispy

    • 檢, 33개 공기업 비리 82명 구속…250명 기소

      ... 직접하고 나머지는 전국 일선청에 수사를 배당했다. 검찰 수사에 따르면 가장 빈번하게 발생하는 공기업 비리 유형은 `공사 및 납품 발주 명목 금품수수'인 것으로 드러났다. 중수부는 건설업체로부터 공사 청탁과 함께 7억원을 받은 혐의로 강원랜드 김모 전 레저사업본부장을 구속기소했고 이 돈의 사용처를 추적하던 중 강경호 코레일 사장이 김 전 본부장으로부터 인사 청탁과 함께 5천만원을 받은 혐의를 포착해 구속했다. 수원지검 특수부는 아파트 시행업자에게 인ㆍ허가 편의를 ...

      연합뉴스 | 2008.11.17 00:00

    • 법원 "국정원, `허위' 수사정보 제보자 공개하라"

      ... 따라 조사를 벌인 뒤 같은 해 12월 A사를 압수수색, 해당 제작기술이 동일한지 여부에 대한 비교 분석을 의뢰했다. 감정을 맡은 프로그램심의조정위원회는 양쪽 회사의 소스코드가 다르다고 결론을 내렸고 이에 경찰은 A사에 대해 무혐의로 처리하고 종결했다. A사는 올해 5월 국정원장을 상대로 당시 제보자의 이름과 주소, 연락처를 공개해달라고 청구했지만 국정원은 "국가안전보장과 관련된 산업기술유출 사건에 대한 정보이고 노출될 경우 제보자의 생명이나 안전에 지장이 초래될 ...

      연합뉴스 | 2008.11.17 00:00

    • 권영길 의원 13년 만에 벌금형 확정

      구 노동쟁의조정법의 `제3자 개입 금지' 조항 위반 등 혐의로 기소된 민주노동당 권영길 의원에 대해 재판에 넘겨진 지 13년 만에 벌금형이 확정됐다. 대법원1부(주심 차한성 대법관)는 권 의원에 대한 상고심에서 벌금 1천500만원을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고 17일 밝혔다. 국회법 등은 공직선거법 위반의 경우 벌금 100만원 이상, 다른 법률 위반 때는 금고형 이상이 확정되면 각각 의원직을 상실하도록 하고 있다. 권 의원은 1994∼1995년 ...

      연합뉴스 | 2008.11.1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