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11521-311530 / 374,48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홍대앞 女회사원 납치ㆍ살해 일당 무기징역

      홍익대 앞에서 여성 회사원들을 납치해 성폭행한 뒤 살해하고 시신을 유기한 일당에게 항소심에서도 무기징역이 선고됐다. 서울고법 형사5부(조희대 부장판사)는 3명의 여성을 납치해 성폭행하고 살해한 뒤 시신을 한강에 던져버린 혐의(성폭력범죄의처벌 및 피해자보호 등에 관한 법률위반 등)로 구속기소된 송모(39)씨 등 3명에 대해 각각 1심과 같이 무기징역을 선고했다고 13일 밝혔다. 재판부는 "피고인들은 처음부터 범행 모의에 적극 가담해 자발적으로 잔혹한 ...

      연합뉴스 | 2008.04.13 00:00

    • `자녀납치' 전화에 침착한 대응…범인 검거

      ... "자녀를 대상으로 하는 `보이스 피싱'이 빈번하게 일어나지만 당황하지 말고 곧바로 경찰에 신고해달라"며 "범인들은 우편함 등에서 개인정보를 취득해 아이들 이름을 대기도 하지만 실제 납치가 아닌 경우가 많다"고 당부했다. 경찰은 엄씨에 대해 `보이스피싱' 사기단의 말단 조직원으로 10여차례의 납치 사기에서 1천여만원을 인출하고 그 중 150만원을 수고비로 챙긴 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서울연합뉴스) 신재우 기자 withwit@yna.co.kr

      연합뉴스 | 2008.04.13 00:00

    • 노숙자 명의로 물품산뒤 되팔아 돈 챙겨

      서울 중랑경찰서는 13일 노숙자를 유인해 감금한뒤 노숙자 명의로 물건을 구입했다가 되팔아 돈을 챙긴 혐의(영리 등을 위한 약취유인 등)로 전모(37)씨 등 5명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키로 했다. 경찰에 따르면 이들은 작년 11월 중순 서울 중랑구 태릉시장 부근에서 노숙자 조모(47)씨에게 "같이 일하면 6개월에 2천만원을 주겠다"며 유인해 조씨 명의로 개설한 신용카드로 휴대전화 6대와 스포츠유틸리티(SUV) 차 1대를 산 뒤 되팔아 현금을 챙기는 ...

      연합뉴스 | 2008.04.13 00:00

    • thumbnail
      [고수에게 듣는다] 강두호 미래에셋자산운용 리서치본부장 "허상에 가려진 실체 읽을 때…"

      ... 주식을 빌려 판 뒤 나중에 다시 주식을 사서 갚는 방식의 대차거래를 했던 외국인 투자자들을 지원하기 위해 일부 외국계 증권사가 목표 가격을 고의로 낮췄다는 의혹이 제기돼 금융감독원이 조사에 나선 것.하지만 지난 7일 금감원이 뚜렷한 혐의점을 발견하지 못했다고 밝혀 이번 의혹은 일단락됐다. 그렇다면 강 본부장이 보는 조선업의 '실제'는 무엇일까. "조선업 경기가 꺾일 것인가에 대한 논란은 2005년부터 계속돼 왔습니다. 인디언이 비올 때까지 기우제를 지내는 ...

      한국경제 | 2008.04.13 00:00 | 장경영

    • thumbnail
      아이비, 법원 증인 출석 거부 이유? '언론 시선집중 피해 우려돼'

      ... 언론의 시선을 받게 돼 또 피해를 받을지 모른다는 생각이 든다"고 불출석 사유를 밝혔다. 아이비가 증인으로 채택된 이유는 전속권이 누구에게 있느냐는 문제 때문으로 검찰은 이도형씨가 아이비의 음반 제작 명목으로 회사 돈을 횡령한 혐의로 기소했지만, 이씨 측은 아이비가 팬텀 소속이 아닌 자신의 소속이기 때문에 이 돈은 횡령 금액과는 무관하다고 주장하고 있다. 이에 검찰은 사실 관계 확인을 위해 아이비를 증인으로 채택한 것. 아이비는 자신의 전속계약권 부분에 대해 ...

      한국경제 | 2008.04.12 00:00 | sin

    • 중국은 가짜 軍用 차량과 번호판의 천국

      ... 가짜 군용 차량 4천여대와 가짜이거나 도난당한 군용 번호판 6천여개를 압수했다고 관영 신화통신이 11일 보도했다. 이 통신은 해방군 소식통을 인용, 가짜 군용 차량 4천112대가 압수되었고, 군용 번호판을 훔치거나 가짜로 만든 혐의로 5천여명을 구금했으며 번호판 6천373개를 되찾았다고 말했다. 이런 차량들은 톨게이트 요금을 내지 않고 주정차 제한도 면제돼 중국에서 대단히 인기가 높은데, 경찰은 이런 차량들과 관계가 있을 수 있는 권력 있는 관리들의 분노를 ...

      연합뉴스 | 2008.04.12 00:00

    • 세안, 대표이사 등 횡령 혐의 금액 387억 →494억

      11일 세안은 현 대표이사와 전기 실질대주주의 횡령 발생 혐의 금액이 약 387억원에서 494억원으로 늘었다고 공시했다. 한경닷컴 문정현 기자 mjh@hankyung.com

      한국경제 | 2008.04.11 00:00 | mjh

    • 민주 비례대표 당선자 정국교씨...건찰 '주식 부당이익' 혐의로 수사

      통합민주당 비례대표 6번으로 4.9 총선에서 당선된 정국교 당선자가 주가 조작을 통한 부당 이득 취득 혐의로 검찰의 수사를 받고 있어 파장이 예상된다. 18대 총선 당선자가 선거법 위반이 아닌 비리 혐의로 수사를 받은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서울지검 금융조세조사2부는 11일 정 당선자가 주가 조작을 통해 340여억원의 부당 이득을 취한 혐의가 있다며 정 당선자의 사무실을 압수수색했다. 자원개발 및 에너지 관련 회사인 H&T의 대표이사로 ...

      한국경제 | 2008.04.11 00:00 | 노경목

    • thumbnail
      강북 투기 혐의 152명 세무조사

      노원.도봉 주택거래신고지역 내주 지정 국세청은 11일 서울 노원구 등 주택가격이 급등한 지역과 뉴타운 후보 지역 내에서 집을 취득한 사람 중 세금 탈루 혐의가 있는 152명을 대상으로 전격 세무조사에 착수했다. 세무조사 대상은 △집을 2채 이상 가졌으면서도 노원.도봉.중랑구 등 가격 급등 지역의 주택을 더 사들인 세금 탈루 혐의자 55명 △용산구 청파.서계동,동작구 사당.동작동 등 뉴타운 후보지와 뉴타운 지역 또는 강북에서 주택을 2채 이상 취득한 ...

      한국경제 | 2008.04.11 00:00 | 김문권

    • 강북·뉴타운 투기혐의자 152명 세무조사

      탈법.불법거래 전원 고발.관계기관 통보 강북과 서울 시내 주요 뉴타운 예정지역의 주택취득자 중 세금탈루혐의가 있는 152명에 대한 세무조사가 시작됐다. 국세청은 11일 서울 강북지역의 주택가격 상승이 확산되고 있어 부동산 시장의 안정과 투기적 가수요의 추가 유입 방지를 위해 이날 오전 11시부터 1차 세무조사에 착수했다고 밝혔다. 최근 부동산시장의 전반적인 안정세에도 불구하고 강북지역 노원구의 중.소형 아파트 가격상승이 도봉.강북.중랑구 등으로 ...

      연합뉴스 | 2008.04.1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