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17831-317840 / 371,93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미국, 하이닉스 간부 4명에 징역형…가격담합 관련

      ... 책임자인 김모(D.S. Kim) 전무와 해외전략판매 담당 정모(C.K. Chung) 이사, 메모리제품 마케팅 책임자 서모(K.C. Suh)씨, 독일법인 마케팅.판매지원 담당 최모(C.Y. Choi)씨 등은 전세계적인 가격담합 행위에 관여한 혐의로 각각 8, 7, 6, 5개월의 징역형을 받기로 했다고 법무부는 밝혔다. 이들 간부는 또 25만달러씩의 벌금을 내고 관련 수사에 협력하기로 합의했다. 하이닉스 이천 본사와 유럽 법인 등에 근무하는 이들은 1999년 4월부터 ...

      연합뉴스 | 2006.03.02 00:00

    • `열차운행률 43%' 출근길 대혼란 우려

      ... 오후 5시 현재 1천145명으로 전체 노조원의 8.3% 수준에 그치고 있다. ◇ 정부 강경대응속 대책마련 분주 = 경찰은 이날 철도노조 지도부 가운데 그간 출석요구에 불응해온 김영훈 위원장 등 지도부 11명에 대해 업무방해 혐의로 체포영장을 신청, 체포영장을 발부받아 검거에 나섰다. 정부는 아울러 국민 피해를 줄이기 위해 대체인력을 투입하고 버스와 택시 등 다른 대중교통수단을 강화하는 등 파업 피해 최소화에 주력했다. 서울시는 서울메트로 소속 지하철 1,3,4호선을 ...

      연합뉴스 | 2006.03.02 00:00

    • 하이닉스 임직원 美서 실형..업계 파문 확산

      ... 하이닉스반도체의 영업본부장인 김모 전무를 비롯한 4명의 임직원이 D램 가격의 담합 행위와 관련해 유죄를 인정하고 미국에서 각각 5∼8개월의 징역형을 받기로 했다고 2일 발표했다. 국내 업체가 해외시장에서 가격담합 등 불공정 거래의 혐의로 관세를 부과받은 적은 있으나, 개별 임직원이 현지에서 기소돼 유죄 결정을 받은 것은 처음이어서 파문이 일고 있다. 문제의 사건은 2001년 상반기 세계 D램 시장의 공급초과와 PC시장 경기둔화로 D 램 업체들의 수익성이 극도로 ...

      연합뉴스 | 2006.03.02 00:00

    • 100억원대 혼성 도박단 64명 검거

      전국을 돌며 100억원대 도박판을 벌인 혼성 도박단 64명이 무더기로 경찰에 검거됐다. 충북 보은경찰서는 2일 인적이 드문 농촌 음식점 등을 빌려 상습적으로 도박판을 벌인 혐의로 신모(33.경남 진주시 평거동)씨 등 남자 21명과 여자 43명을 붙잡아 조사 중이다. 이들은 1일 밤 11시-이튿날 새벽 4시 30분까지 충남 논산시 연산면 신암리 모 음식점에서 한판에 100만-2천만원씩 걸고 속칭 '아도사끼' 도박을 한 혐의다. 경찰은 이들이 올초부터 ...

      연합뉴스 | 2006.03.02 00:00

    • thumbnail
      美 하이닉스 간부4명 실형 등…한국 전자산업에 잇단 태클

      하이닉스반도체 간부 4명이 D램 가격을 담합했다는 이유로 미국에서 각각 5~8개월의 실형을 살게 됐다. 같은 혐의를 받고 있는 삼성전자 간부 7명에게도 비슷한 조치가 취해질 가능성이 없지 않다. LG전자 등은 유럽연합(EU)으로부터 고율의 반(反)덤핑 관세를 맞았다. 이에 앞서 일본 정부도 하이닉스에 상계 관세를 매겼다. 미국 EU 일본 등 세계 경제 빅3의 정부가 한국 전자업계에 동시다발적으로 공세를 퍼붓고 있다. 겉으로는 객관적이고 엄정한 ...

      한국경제 | 2006.03.02 00:00 | 조일훈

    • 美 "위폐 등에 北정부 개입 실질 증거 존재"

      ... 보고서는 "미국은 북한측에 마약거래를 포함해 이러한 범죄적.불법 활동에 개입하는 것은 용납할 수 없으며 중단해야 한다는 점을 분명히 했다"며 "미국은 북한 시민이나 조직.기구 등에 의한 미국에 영향을 미치는 불법행태에 대해선 어떠한 혐의라도 철저하게 조사하고, 미 법률에 따라 최대한 처벌한다"고 밝혔다. 보고서는 또 "다른 나라들에 대해서도 같은 조치를 취할 것을 촉구한다"고 덧붙였다. ◇북한 돈세탁 = 보고서는 북한 국적자들이 지난 수십년간 "마약 거래나 ...

      연합뉴스 | 2006.03.02 00:00

    • [사설] (3일자) 美 법무부 담합처벌 예사롭지 않다

      미국 법무부가 하이닉스에 대한 반도체 D램 국제가격 담합행위 조사 결과 임직원 4명을 징역형에 처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하이닉스는 같은 혐의로 작년 5월 1억8500만 달러의 벌금을 낸 적이 있지만 한국인이 불공정거래 행위로 미국에서 기소돼 유죄로 인정된 건 이번이 처음이란 점에서 예사롭게 넘길 일이 아니다. 미 법무부는 D램 국제가격 담합으로 IBM, 델, 휴렛팩커드 등 미국 회사들이 직접적인 영향을 받았다면서 이번 사건에는 하이닉스뿐만 아니라 ...

      한국경제 | 2006.03.02 00:00 | 안현실

    • [거래소시황] 투자주체 소극적..제한적 상승(10:00)

      ... 큰 하락폭을 보이고 있다. 삼성전자(0.58%)가 하루만에 반등, 69만1천원에 거래되며 69만원대를 회복했고 LG필립스LCD(1.48%)가 반도체와 LCD가의 반등기대감에 힘입어 소폭의 상승흐름을 타고 있으나 하이닉스는 담합혐의로 본사 임원들이 미국에서 징역형을 받았다는 소식속에 보합세로 밀려났다. 금융주들 가운데는 국민은행(2.41%)이 강한 상승세를 보이고 있는 반면, 우리금융(-1.29%), 신한지주(-0.52%)와 독일 코메르츠은행이 시가보다 낮은 ...

      연합뉴스 | 2006.03.02 00:00

    • 美 법무부, 하이닉스 간부 4명에 징역형 .. 가격담합 관련

      ... 미국에서 기소돼 유죄에 처해지기는 이번이 처음이다. 하이닉스의 해외 판매담당 책임자인 김모(D.S. Kim)씨와 해외전략판매 담당 정모(C.K. Chung)씨, 메모리제품 마케팅 책임자 서모(K.C. Suh)씨, 독일법인 마케팅.판매지원 담당 최모(C.Y. Choi)씨 등은 전세계적인 가격담합 행위에 관여한 혐의로 각각 5-8개월의 징역형을 받기로 했다고 법무부는 밝혔다. 이들 간부는 또 25만달러의 벌금을 내고 관련 수사에 협력하기로 합의했다.

      한국경제 | 2006.03.02 00:00 | crispy

    • '줄기세포 핵심4인' 일부 처벌 방침

      ... 김선종 연구원이 깊숙이 관여했다는 정황을 잡아냈다. 검찰은 또 윤 교수와 이 실장에게 2004년 사이언스 논문 작성의 근거가 된 1번 줄기세포의 지문분석 결과를 조작하는 데 관여했는지 등을 조사하고 있다. 검찰은 `업무방해' 혐의가 인정되는 소환자는 이르면 이날 밤 긴급체포하거나 구속영장을 청구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나 진상이 명확하게 드러나지 않을 경우 일단 전원 귀가조치했다가 재소환 조사를 통해 형사처벌 대상자를 선별할 예정이다. 검찰은 이들 4명에 대한 ...

      연합뉴스 | 2006.03.0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