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18061-318070 / 374,47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위조수표로 5천만원 '흥청망청'

      '수표 판매' 광고 보고 위폐 구입 서울 은평경찰서는 25일 수천만원어치의 위조수표를 사용한 혐의(사기, 위조유가증권 행사)로 김모(48)씨와 박모(52)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경찰에 따르면 이들은 4월 신원을 알수 없는 사람으로부터 500만원짜리 11장, 300만원짜리 1장 등 12장의 위조수표(액면가 총 5천800만원)를 장당 50만원씩에 구입해 현금으로 바꿔 사용한 혐의를 받고 있다. 유흥업소 인테리어 공사일을 하는 이들은 공사대금을 ...

      연합뉴스 | 2006.10.25 00:00

    • "공정위, 카드사 담합 과징금 재산정"

      ... 나타난 시점부터 산정해야 한다는 것이 대법원 판결"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이 팀장은 이어 "산정 시점 문제는 학계에도 논란이 있는 부분"이라며 "재산정으로 과징금은 다소 줄어들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공정위는 1998년 1~2월 수수료를 담합한 혐의로 지난 2002년 5월 삼성카드에 60억5천만원, LG카드에 67억8천여만원, 국민카드와 외환카드에 각각 69억5천만원,35억4천만원의 과징금을 부과했습니다. 김양섭기자 kimys@wowtv.co.kr

      한국경제TV | 2006.10.25 00:00

    • 건강보험 1만4천명 개인정보 유출

      ... 6억2500만원을 챙겼다. 경찰청 사이버테러대응센터는 24일 H신용정보 등 11개 신용평가사,2개 카드사,6개 대부업체 등 법인 19곳과 이들 업체 임직원 32명을 '정보통신망 신용정보의 이용 및 보호에 관한 법률' 위반 등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 경찰은 또 건강보험정보 시스템 접속용 아이디와 비밀번호를 이들에게 유출한 M정형외과 법인과 간호사 이모씨(25.여) 등도 불구속 입건했다. 경찰에 따르면 19개 업체 임직원들은 올해 1~6월 M정형외과 등 20여개 ...

      한국경제 | 2006.10.24 00:00 | 정태웅

    • 亡者도 한표 행사(?)…밀로셰비치에 투표공문 발송

      ... 투표소를 안내하는 내용이 담겨 있다. 사망한 밀로셰비치에게 투표 공문이 발송된 구체적인 연유는 밝혀지지 않았으나 행정 착오의 가능성이 높다고 현지 언론들은 전했다. '발칸의 도살자'로 불리며 보스니아 내전과 코소보 전쟁을 주도한 혐의로 국제유고전범재판소(ICTY)에 기소된 밀로셰비치는 재판을 받던 도중 지난 3월11일 헤이그의 감옥에서 사망했다. 오는 28-29일 양일간 실시되는 국민투표는 세르비아의 새 헌법에 대한 찬반투표로 헌법 조항 중에는 독립을 추진하고 ...

      연합뉴스 | 2006.10.24 00:00

    • thumbnail
      "뉴타운 지정뒤 땅값 최고 271% 급등"

      ... 뒤덮힌 답답한 모습이 될 것으로 예상했다. 정 의원은 "뉴타운 사업을 50개 지구로 확대하겠다는 오세훈 시장의 공약도 재검토돼야 한다"고 말했다. 열린우리당 홍재형 의원은 "뉴타운에 대한 투기 방지 실적 자료를 요구한 결과 위장전입 투기혐의자 등을 한 건도 적발하지 못했다"며 "뉴타운 주변 투기 문제가 심각한 상황임에도 서울시의 투기방지 대책은 요식행위에 그치고 있다"고 강조했다. 특히 지난 9월 고분양가 논란을 빚은 은평 뉴타운은 여야 의원들의 집중 포화를 맞았다. ...

      한국경제 | 2006.10.24 00:00 | 조성근

    • thumbnail
      "힐러리 성형수술에 수백만달러 쏟아부었을 것"

      ... 피로 뉴욕주 웨스트체스터 검사에 대해서도 "당선이 어려울 것 같다"고 전망했다. 피로 검사는 유별난 남편 앨버트 피로를 두는 바람에 출마를 선언한 직후부터 끊임없는 구설수에 올랐다. 변호사 겸 로비스트였던 피로씨는 조세 포탈 혐의로 11개월간 복역했으며 이 때문에 변호사 자격을 박탈당했다. 특히 지난해 8월 15일 뉴욕 포스트에는 피로씨의 정부 사이에서 태어난 22살난 딸의 사진이 대문짝 만하게 실리기도 했다. (워싱턴연합뉴스) 조복래 특파원 cb...

      연합뉴스 | 2006.10.24 00:00

    • "성폭행 피해女에 거짓말탐지기 기록 공개"

      ... 당했다고 주장하는 한 여성이 검찰 수사를 믿을 수 없다며 거짓말탐지기 기록을 공개하라고 낸 소송에서 이겼다. 2004년 4월 A씨(당시 26ㆍ여)는 김모씨에 의해 성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하며 서울경찰청에 김씨를 강간치상 등의 혐의로 고소했다. 검찰은 이 사건을 수사한 뒤 A씨 진술만으로는 김씨가 A씨를 항거를 불능케 하거나 폭행ㆍ협박을 가했다는 점을 인정하기에 부족하다고 판단했다. 경찰이 실시한 거짓말탐지기 조사는 김씨가 거짓말을 하고 있을 확률이 98.2%에 ...

      연합뉴스 | 2006.10.24 00:00

    • 푸틴 "伊는 마피아 요람"…伊정치권 반발

      ... 정상회의에서 이탈리아와 스페인을 겨냥해 한 발언이 파문을 일으키고 있다. 푸틴 대통령은 정상회의 석상에서 호셉 보렐 유럽의회 의장이 러시아의 인권 기록을 거론하며 비판하자 이탈리아는 "마피아의 요람"이고 "많은 스페인 시장들은 부패 혐의로 감옥에 갔다"고 맞받아쳤다는 것이다. 이에 스페인에서는 물론이고 이탈리아 정치인들도 이같은 푸틴의 발언이 이탈리아의 이미지를 훼손한 것이라며 거세게 반발하고 나섰다고 24일 이탈리아 언론이 전했다. 이탈리아 정치인들은 푸틴 대통령을 ...

      연합뉴스 | 2006.10.24 00:00

    • 에이트픽스, 前대표 43억 횡령 사실 확인

      에이트픽스[036610]는 전 대표이사인 남 모씨가 43억원의 회사 자금을 횡령한 혐의가 드러남에 따라 법적인 대응을 강구 중이라고 24일 공시했다. 에이트픽스는 "남씨가 회사 소유의 유가증권 43억원어치를 이사회나 회사에 통보 없이 무단으로 출고해 횡령한 것으로 확인됐다"며 "이에 따라 남씨에 대해 업무상의 횡령 및 배임 혐의로 민.형사상 법적 조치를 취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편 남씨는 에이트픽스의 모회사인 EBT네트웍스[047940]의 ...

      연합뉴스 | 2006.10.24 00:00

    • 철도기술公 이사 7명 고발 .. 감사원, 배임혐의

      감사원이 부당한 차입 및 잔여재산 분배로 회사에 손해를 끼친 한국철도기술공사 이사 7명을 배임 혐의로 검찰에 23일 고발했다. 감사원에 따르면 철도청은 2004년 8월 재단법인이던 철도기술공사의 이사회 의결 내용을 확인하지 않고 국민은행 등으로부터 차입을 승인했다. 철도기술공사는 이 승인을 근거로 41억8000여만원을 차입하는 한편 여기에 자체 자금 7억9600여만원을 더한 49억7600여만원을 임직원 특별상여금으로 지급했다. 차입 승인 시의 자금조달계획과는 ...

      한국경제 | 2006.10.23 00:00 | 김홍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