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18081-318090 / 350,39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분식회계 이것이 문제다] (3.끝) '대안은 뭔가'

    ... 회계감독부서를 2개국으로 확대했다. 그러나 경제협력개발기구(OECD)에 가입된 국가 가운데 상장·코스닥기업을 표본추출해서 분식회계 여부를 조사하는 일반감리를 실시하는 나라는 한국뿐이다. 미국의 경우 공시된 재무제표를 심사한 뒤 분식 혐의가 있으면 집중조사(특별감리)를 해서 잘못을 바로잡도록 하고 있다. 이 때문에 회계법인끼리 감사의 잘잘못을 살펴보고 사전 견제하는 '상호감리제도' 등을 활용해 부실 감사를 방지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다. 한 회계법인 관계자는 ...

    한국경제 | 2003.03.14 00:00

  • 검찰, 현장 훼손 수사전담팀 구성

    대구지검은 지하철 방화참사 현장 훼손과 관련,수사전담팀을 구성하고 본격적인 수사에 들어갔다. 14일 검찰에 따르면 최근 지하철 참사 현장 훼손을 두고 실종자가족들과 시민사회단체대책위가 대구시장 등을 증거인멸 혐의로 검찰에 고소.고발해 옴에 따라 철저한 진상 규명을 위해 형사1부 김광준 부부장 검사와 특수부 박재형 검사로 수사전담팀을 구성했다. 검찰은 이에따라 빠른 시일내에 고소.고발인 조사에 들어가는 한편 피소된 조해녕 대구시장을 비롯해 현장 ...

    연합뉴스 | 2003.03.14 00:00

  • 인터넷 통해 가짜 명품시계 판매

    서울 송파경찰서는 14일 인터넷을 통해 억대의 가짜 명품 손목시계를 판매한 혐의(상표법 위반)로 박모(28)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경찰에 따르면 박씨는 한 인터넷 경매사이트를 통해 2001년 12월께 오모(28.여)씨에게 가짜 외제 손목시계 1개를 27만원에 판매하는 등 최근까지 시계 850개를 팔아 모두 1억5천여만원의 부당이득을 챙긴 혐의다. 조사결과 박씨는 이 사이트에 시계 사진 250여개를 올려놓은 뒤 e-메일로 주문을받아 판매해 ...

    연합뉴스 | 2003.03.14 00:00

  • 신호그룹 전회장 배임 혐의 영장

    서울지검 특수1부(박영관 부장검사)는 13일 법정관리인으로 일하던 정리회사의 자산을 유용, 거액의 손해를 입힌 혐의(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상 배임)로 신호그룹 전 회장 이순국(60)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법원은 14일 이씨에 대한 영장실질심사를 벌인 뒤 영장 발부 여부를 결정할 예정이다. 검찰에 따르면 이씨는 지난 95년 3월 자신이 법정관리인으로 있던 H사의 산업금융채권 14억원 상당을 신호그룹 계열사인 S기계에 무담보로 빌려주는 등 ...

    연합뉴스 | 2003.03.13 00:00

  • 검찰, 기업수사 유보 시사 .. 서영제 서울지검장

    ... 사실상 유보할 뜻임을 시사했다. 이는 검찰 수뇌부가 노무현 대통령의 개혁속도조절 언급과 경제 위기 상황을 고려한 것으로 해석돼 주목된다. 서 지검장은 이날 서울 서초동 서울지검 청사에서 취임식을 갖고 "검찰은 단순히 '범죄혐의가 있느냐 없느냐'는 단세포적인 사고에 매달리기보다 국가의 발전에 기여할 수 있는 모든 고려사항을 검토한 뒤 검찰권을 행사해야 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서 지검장은 "검찰이 나라를 망하게 하는 기소는 할 수 없고 국민이 박수치지 않는 ...

    한국경제 | 2003.03.13 00:00

  • 美 SEC, 셰링 공정공개규정 위반 고발계획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는 앨러지 치료제인 클라리틴을 생산하는 제약회사 셰링-플라우와 이 회사의 대표 리처드 제이 코간을 공정공개(FD)규정 위반혐의로 검찰에 고발할 계획이다. 12일 미 언론 보도에 따르면 코간이 고발되면 지난 2000년 10월 선의의 투자자보호를 위해 FD가 도입된 이후 고발되는 최초의 주요 기업인으로 기록된다. 증권당국은 기업들이 주가에 영향을 주는 주요 정보들을 일반투자자들에게 공개하기에 앞서 일부 분석가들에게 제공하면서 ...

    연합뉴스 | 2003.03.13 00:00

  • `인터넷쇼핑몰 분양' 명목 110억 사취

    서울지검 컴퓨터수사부(한봉조 부장검사)는 13일 인터넷 쇼핑몰 분양금 명목으로 거액을 받아 챙긴 혐의(특정경제범죄 가중처벌등에 관한 법률위반.사기)로 I사 전회장 권모(38)씨를 구속기소했다. 검찰에 따르면 권씨는 지난 99년 10월부터 "인터넷 쇼핑몰 한 개를 분양받으면 매출액의 3%에 해당하는 이득금 등으로 고수익을 올릴 수 있다"고 광고해 전국 12개지사, 73개 지국에서 1만1천여명으로부터 분양금 명목으로 110억여원을 받아챙긴 혐의다. ...

    연합뉴스 | 2003.03.13 00:00

  • 천장통해 은행털려다 검거

    은행털이범이 건물 천장의 공간을 통해 침입, 객장을 털려다 경찰에 붙잡혔다. 경기도 수원 중부경찰서는 13일 고모(23)씨를 특수절도 혐의로 현장에서 검거했다. 경찰에 따르면 고씨는 이날 오전 3시30분께 수원시 장안구 화서동 A은행 천장석고보드를 뜯고 침입, 돈을 훔치려 한 혐의다. 조사결과 고씨는 12일 오후 10시30분께 은행옆 여자 화장실에 침입해 숨어있다가 5시간여뒤 은행 출입문앞 천장의 석고보드를 뜯고 올라간 뒤 폭 50㎝의 공간을 ...

    연합뉴스 | 2003.03.13 00:00

  • "경제상황 감안 검찰권 행사" .. 서영제 신임 서울지검장

    ... 행사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는 노무현 대통령이 최근 검찰의 대기업 수사에 대한 속도 조절을 강조한 뒤 나온 것이어서 주목된다. 서 지검장은 이날 서울 서초동 서울지검 청사에서 취임식을 갖고 "검찰은 단순히 '범죄혐의가 있느냐 없느냐'는 단세포적인 사고에 매달리기 보다 국가의 균형발전에 기여할 수 있는 모든 고려사항을 검토한 뒤 검찰권을 행사해야 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이어 가진 기자간담회에서 "죄가 된다고 검찰이 무조건 기소하는 게 ...

    한국경제 | 2003.03.13 00:00

  • 서영제 서울지검장 '재벌수사 유보' 시사

    ... 고려해 판단해야 한다"며 SK그룹 수사 이후 재벌그룹 비리 의혹에 대한수사를 사실상 유보할 뜻임을 시사했다. 이는 검찰 수뇌부가 현재의 경제위기를 고려한 것으로 해석돼 주목된다. 서 검사장은 이날 오후 출입기자 간담회를 갖고 "혐의가 있다고 무조건 기소하는 것은 정의에 맞지 않다"며 "형법 51조에 규정된 검사의 기소편의주의는 사건에따르는 여러가지 상황과 조건을 참작토록 돼 있다"고 말했다. 서 검사장은 또 "수사시 국가의 균형발전적 측면을 도외시할 수 없다. ...

    연합뉴스 | 2003.03.1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