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22081-322090 / 371,70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횡령.주가조작' 벤처기업 대표 징역1년6월

      서울 남부지법 제11형사부(부장판사 이경민)는 24일 회삿돈으로 주가를 조작한 혐의(특경가법상 배임)로 구속기소된 하이콤정보통신전 대표 김모(39)씨에 대해 징역 1년6월을 선고했다. 김씨는 2003년 자금난에 시달리자 사채업자 등을 투자자로 끌어들여 2차례에 걸쳐 81억원을 유상증자하는 과정에서 이른바 `작전세력'을 동원, 온라인 거래로 고가매수 주문을 반복하는 수법으로 주가를 조작한 혐의 등으로 구속기소됐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김씨는 회사 ...

      연합뉴스 | 2005.03.25 00:00

    • DJ 처남 이성호씨 항소심에서도 징역2년

      서울고법 형사1부(이주흥 부장판사)는 25일 동아건설측으로부터 청탁과 함께 5억원을 받은 혐의(특가법상 알선수재) 등으로 기소된김대중 전 대통령의 처남 이성호(73)씨에 대해 원심과 같이 징역 2년과 추징금 2억9천580만원을 선고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이 피고인이 전과가 없고 고령이며 깊이 반성하고 있지만전 대통령의 처남 신분을 이용해 청탁의 대가로 금품을 수수하는 등 부패범죄로 국민들에게 큰 좌절감을 안겨줬다는 점에서 엄단해야 한다"며 ...

      연합뉴스 | 2005.03.25 00:00

    • `분양대금 도박' 팜스퀘어 시행업자 구속기소

      서울중앙지검 마약.조직범죄수사부는 25일 쇼핑몰 피분양자들로부터 받은 거액의 분양대금을 빼내 도박자금으로 사용한 혐의(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상 횡령)로 건설시행업체 T사 대표 김모(49)씨를 구속기소했다. 검찰에 따르면 김씨는 2003년 3월부터 지난해 2월까지 서울 은평구의 대형 쇼핑몰 팜스퀘어의 분양대금과 회사 운영자금이 입금된 은행계좌에서 토지구입 선급금등 명목으로 9차례에 걸쳐 185억원을 빼내 도박자금으로 사용한 혐의를 받고 있다. 김씨는 ...

      연합뉴스 | 2005.03.25 00:00

    • "안타깝다" 대도 체포소식에 전직경찰 탄식

      "도벽이 굳어져서 어쩔 수 없나 봅니다..." 신앙과 우정의 힘으로 `대도(大盜)' 조세형씨를 범죄의 수렁에서 건져 내려고 평생 애써 온 전직 경찰관 최중락(77.전 경찰청 강력과장)씨는 조씨가 절도 혐의로 또 다시 체포됐다는 소식을 듣고 이렇게 탄식했다. 최씨가 조씨와 인연을 맺은 것은 서울시경 강력계에서 경사로 근무하던 시절 당시 절도 초범으로 체포된 16세의 조씨를 신문하면서부터였다. 당시 최씨는 수십곳의 보육원을 전전하며 고아로 자란 ...

      연합뉴스 | 2005.03.25 00:00

    • 열린우리당 과반의석 붕괴..변수는 여전

      대법원이 25일 선거법 위반 혐의로 기소된 열린우리당 이철우.김맹곤 의원에 대한 상고심에서 두 의원에 대한 당선무효형을 확정,여당의 원내 과반의석이 무너졌다. 이날 선고는 두 의원의 운명 뿐만 아니라 여당의 원내 과반수 의석 확보 문제가같이 걸려 정치권 안팎으로부터 초미의 관심을 끌었다. 두 의원이 같은 당 이상락.오시덕.복기왕 전 의원과 한나라당 이덕모 전 의원에이어 이날 동시에 의원직을 잃음으로써 열린우리당은 전체 292석의 절반인 146석으로 ...

      연합뉴스 | 2005.03.25 00:00

    • 뇌물수수 前청와대 파견공무원 징역 5년 구형

      서울 동부지검은 25일 청와대 파견근무 당시 납품청탁을 받고 거액의 뇌물을 챙긴 혐의(특가법상 뇌물수수)로 구속기소된 전직 건설교통부 공무원 서모(47)씨에 대해 징역 5년에 추징금 7천104만원을 구형했다. 검찰은 이날 동부지법 형사합의11부 심리로 열린 결심 공판에서 서씨에 대해 이같이 구형하고, 서씨에게 뇌물을 준 혐의로 구속기소된 아스콘 업체 대표 S씨에 대해서는 배임증재죄를 적용해 징역 3년을 구형했다. 서씨는 2003년 7월부터 지난해까지 ...

      연합뉴스 | 2005.03.25 00:00

    • 휘트니 휴스턴, 마약치료차 입원

      ... 이후 1년 만이며 당시 휴스턴은 5일 간 입원했었다. R&B 가수인 남편 바비 브라운과 휴스턴은 마약과 관련해 여러 차례 타블로이드신문의 헤드라인을 장식해왔다. 휴스턴은 2000년 하와이 공항에서 소량의 마리화나를 소지한 혐의로 기소됐다가 취하됐고 2002년에는 한 방송사와의 인터뷰에서 마약 복용 사실을 인정하며 기도와 신념으로 어려움을 이겨냈다고 고백한 바 있다. 휴스턴은 21차례 아메리칸 뮤직 어워즈를 수상, 여성 레코딩 가수 중 최다 수상을 기록 ...

      연합뉴스 | 2005.03.25 00:00

    • 대법 이철우.김맹곤의원 선고 .. 과반의석 붕괴 주목

      선거법 위반 혐의로 기소됐다 항소심까지 당선무효에 해당하는 형을 선고받은 열린우리당 이철우.김맹곤 의원에 대한 상고심 선고공판이 25일 오후 2시 대법원 3부 심리로 열린다. 이날 선고공판은 두 의원중 한 사람이라도 당선무효형이 확정될 경우 열린우리당의 원내 과반의석이 무너진다는 점에서 초미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열린우리당은 현재 전체 재적 의석 295석의 50.2%인 148석을 보유, 턱걸이 과반을 유지하고 있다. 17대 국회의원중 선거법 ...

      연합뉴스 | 2005.03.25 00:00

    • 법원, '폭력계 대부' 김태촌씨 보호감호 재심청구 기각

      ... 주장하고있으나 이 역시 보호감호 처분 이후에 고려해야 할 사항"이라고 덧붙였다. 한때 '양은이파' 두목 조양은씨와 함께 국내 폭력세계의 대부로 통했던 김씨는 인천 뉴송도호텔 나이트클럽 사장 폭행사건, 범죄단체 '신우회' 구성 혐의, 공문서위조교사 혐의 등으로 모두 징역 16년6월 및 보호감호 7년을 선고받아 지난 86년 이후 십여년간 수감생활을 했다. 김씨는 지난 89년 폐암진단을 받는 등 건강상 이유로 그동안 수감생활과 형집행정지를 반복해왔다. 김씨는 ...

      연합뉴스 | 2005.03.25 00:00

    • "나야"에 속자 애인 행세하며 1억원 뜯어

      우연히 휴대전화로 연결된 생면부지의 여성에게옛 애인인 것처럼 행세하며 수개월 동안 1억원이 넘는 돈을 뜯어낸 30대 남자가 사기 혐의로 법정에 서게 됐다. 일정한 직업도 없이 제주도 등에서 민박을 하며 전전해온 전모(33)씨는 지난해 6월 초 휴대전화로 아무 번호나 누르다 우연히 A(37.여)씨와 연결되자 "나야"라고 장난을 쳤고, 이것이 수개월간 이어진 범행의 시작이 됐다. 전씨는 A씨가 자신을 2년전 헤어진 옛 애인으로 착각한 사실을 알고 ...

      연합뉴스 | 2005.03.2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