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22251-322260 / 372,33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동창회 장학금 담보 무단대출, 50대 영장

      충남 당진경찰서는 16일 동창회 장학기금을 담보로 대출을 받아 사용한 혐의(업무상 횡령)로 김모(59.충남 당진군 당진읍)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경찰에 따르면 김씨는 지난 2001년부터 1년 간 당진지역 모 중학교 총동창회 총무로 일하면서 같은 해 12월 모 신용협동조합에서 동창회 장학기금 5천860만원을 담보로 5천800만원을 대출받아 개인 채무를 갚은 혐의다. (당진=연합뉴스) 윤석이 기자 seokyee@yna.co.kr

      연합뉴스 | 2005.04.16 00:00

    • LA 경찰, 불법체류 적극 색출..유색인종 불이익 우려

      ... '제2의 도시' 로스앤젤레스 경찰도 불법체류자 색출에 나선다. 15일 로스앤젤레스경찰(LAPD)에 따르면 지난 26년간 일선 경찰관들에게 불법체류 이민자들에 대한 단속을 금하도록 규정한 '특별명령 40'을 대폭 수정, 범죄 혐의자에 대해 체류신분을 물을 수 있도록 하는 새로운 지침을 마련, 경찰위원회 승인을 받아 빠르면 이달 말께 시행에 들어갈 전망이다. 라틴계 커뮤니티 등 일부 이민사회가 불이익을 우려하고 있으나 경찰은 용의자에 대한 체류 신분을 조사, ...

      연합뉴스 | 2005.04.16 00:00

    • `시세 조종' 前 코오롱 임원 불구속 기소

      서울중앙지검 특수1부(주철현 부장)는 16일 증권거래법상 금지된 행위인 `매매거래 유인' 등을 목적으로 주식 거래를 한 혐의로 전 코오롱CI 임원 이모씨를 불구속 기소하고 투자펀드 대표 최모씨를 벌금 3천만원에 약식기소했다. 또 종업원의 위법행위가 생겼을 때 법인도 함께 처벌토록 한 증권거래법 규정에 따라 FnC코오롱은 벌금 12억원, 코오롱CI는 벌금 8억원에 각각 약식기소했다. 검찰에 따르면 이씨는 2001년 11월부터 2002년 5월까지 ...

      연합뉴스 | 2005.04.16 00:00

    • 시민이 격투 끝 현금 날치기범 검거

      부산 남부경찰서는 16일 은행에서 돈을 인출한 사람을 뒤따라가 날치기한 혐의(절도)로 김모(31)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경찰에 따르면 김씨는 15일 오후 3시 20분께 부산 남구 대연1동 R빌라 앞에서 이모(71.자영업)씨가 갖고 있던 현금 680만원을 낚아채 달아나다 이곳을 지나던 박모(36.보험설계사)씨와 격투 끝에 붙잡혔다. 경찰조사결과 김씨는 은행에서 돈을 인출해 나오는 이씨의 뒤를 500여m나 뒤따라가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드러났다. ...

      연합뉴스 | 2005.04.16 00:00

    • 박동선씨 미국서 또 피소

      ... 흘렀지만 그의 접근 방법은 변하지 않았다. 당시는 쌀이었고 이번엔 석유다.' 로비스트 박동선 (70). 뉴욕 검찰은 14일 박 씨를 이라크의 사담 후세인 정권을 위해 불법으로 로비활동을 하고 최소한 2백만달러의 뇌물을 받은 혐의로 기소했다. 미국 언론은 70년대 중반'코리아게이트'라는 로비사건으로 워싱턴 정가를 발칵 뒤집어놓았던 박 씨가 거의 똑같은 방식으로 미국을 놀라게 만들었다고 보도했다. 뉴욕 검찰이 발표한 박 씨의 혐의 내용은 유엔의 경제 제재를 ...

      한국경제 | 2005.04.15 17:58

    • [브리핑] 조흥은행 직원 400억 횡령 혐의

      조흥은행 직원 400억 횡령 혐의 - 경찰, 김모씨 구속영장 청구 - 옵션투자로 330억 날려 : 콜옵션 5월만기 돼야 정확한 손실 알수 있어 ** 본 한경브리핑 서비스는 거래목적으로 사용될 수 없습니다. 또한, 정보의 오류 및 내용에 대해 당사는 어떠한 책임도 없으며, 단순 참고자료로 활용하시기 바랍니다.

      한국경제 | 2005.04.15 14:49

    • 美법원, '업타운' 전 멤버 스티브 김 살인혐의 기각

      베트남계 남성을 살해한 혐의로 보석금 200만 달러가 책정된채 수감돼 온 힙합그룹 '업타운(Uptown)' 전 멤버 스티브 김(25.한국명 김상욱)씨가 14일 증거불충분으로 석방됐다. 미 캘리포니아주 패서디나지방법원은 이날 한국계 미 시민권자인 김씨의 살인혐의에 대해 검찰이 제출한 증거물을 신뢰할 수 없어 더 이상 재판을 진행할 수 없다고 결정했다. 로스앤젤레스카운티 검찰은 김씨를 기소하면서 피해자 만 누엔의 집 앞에 그의 차가 주차돼 있었다는 ...

      연합뉴스 | 2005.04.15 00:00

    • 분양가 담합 혐의 '구속'

      ... 동백지구에 대규모 아파트를 건설하면서 분양가를 담합한 아파트 건설업체들이 검찰에 무더기 적발됐습니다. 수원지검 형사 1부는 어제 동백지구에 아파트 8500여 가구를 건설하면서 아파트 분양가를 담합해 거액의 부당 이득을 챙긴 혐의로 한라건설 상무 배모씨와 서해종합건설 상무 이모씨 등 두 명을 구속기소하고 한국토지신탁 본부장 민모씨 등 17명을 불구속 구속했습니다. 아파트 분양가 담합행위로 구속되거나 불구속 기소되는 등 사법 처리된 것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

      한국경제TV | 2005.04.15 00:00

    • 조선족 80여명 밀입국 총책 5년만에 검거

      전남 목포해양경찰서는 15일 조선족 80여명을 밀입국 시키고 이 과정에서 1명을 숨지게 한 혐의(출입국관리법 위반 등)로 밀입국 총책 전모(45.서울 금천구)씨를 붙잡아 조사 중이다. 경찰에 따르면 전씨는 2000년 1월 중국 랴오닝(遼寧)성에서 조선족 밀입국자 80여명을 모집한 뒤 바닷길을 통해 제주도를 거쳐 목포까지 운송한 혐의다. 이 과정에서 밀입국자 1명은 제주발 목포행 카페리호 냉동탑차에 숨어 있다가 저산소증으로 숨지기도 했다. 경찰은 ...

      연합뉴스 | 2005.04.15 00:00

    • 中 반일시위 단속 착수, 참가자 7명 구속

      ... 반일시위 참가자 7명을 구속했다고 중국 주재 일본대사관에 통보해 왔다고 일본 언론이 15일 보도했다. 공안당국은 지난 9일 베이징(北京)에서 발생한 반일시위 당시 `불법행위'를 한 7명을 구속했다고 밝혔으나 구속자의 신상과 혐의내용은 밝히지 않았다. 일본 언론에 따르면 중국 공안당국은 반일시위 참가자가 구속됐다는 정보의 진위를 묻는 주중 일본대사관 영사부의 문의에 대해 이렇게 회신했다. 호소다 히로유키(細田博之) 일본 관방장관은 이날 오후 기자회견에서 ...

      연합뉴스 | 2005.04.1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