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22281-322290 / 371,70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성매매 남성협박 금품갈취, 집유 선고

      대구지법 형사 3단독 김현환 판사는 16일 경찰을 사칭해 성매매자 명단에서 빼주겠다며 1억여원을 갈취, 폭력.공갈혐의로 기소된김모(29)씨에 대해 징역 1년6월에 집행유예 3년, 사회봉사명령 120시간을 선고했다. 김씨는 지난해 1월 서울시내 모 여관에서 만난 윤락여성의 가방에서 성매매 남성들의 이름과 연락처가 적힌 수첩을 훔친 뒤 이들에게 전화를 걸어 '경찰인데 돈을주면 성매매자 명단에서 빼주겠다'고 협박, 8명으로부터 1억2천만원을 갈취한 혐의로 ...

      연합뉴스 | 2005.03.16 00:00

    • 검찰, 사고정보 제공 돈받은 경찰관 줄소환

      부산 남부경찰서 경찰관 수명이 자동차 정비업체에 교통사고 정보를 제공한 대가로 수백만원을 받은 혐의로 16일부터 검찰에 줄줄이 소환될 예정이다. 이 사건을 수사중인 부산지검 동부지청 형사3부(부장검사 김진수, 주임검사 김현)는 이날 오후부터 A경감 등 관련 경찰관 수명을 차례로 소환, 강도높은 수사를 벌일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다. 검찰 관계자는 "2002년부터 이들 경찰관에게 수시로 돈을 건넨 혐의(뇌물공여)로 구속기소된 모 정비업체 대표 장모(46)씨 ...

      연합뉴스 | 2005.03.16 00:00

    • 日 남학생,교제 반대한 여학생 부친 살해 기도

      ... 반대한다는 이유로 부친을 살해하고자 한 15세 남녀 중학생이 체포됐다. 체포된 남학생은 지난 13일 오후 여학생의 집인 아카시(明石) 시내 다세대 주택 건물안에 숨어 여학생의 부친을 기다리고 있다 전기 코드로 뒤에서 목을 졸라 살해하고자 한 혐의를 받고 있다. 흉기인 전기 코드는 여학생이 준비한 것으로 나타나 여학생도 공범 혐의로 체포. 이들이 다니던 중학교 교장의 말에 따르면 이들은 지난해 여름부터 교제를 시작했으며 12월부터는 결석을 하거나 가출을 반복하며 함께 살아온 ...

      한국경제 | 2005.03.16 00:00 | serew

    • 이연택前체육회장 횡령혐의 새롭게 적발

      서울중앙지검 특수3부는 15일 알선수재 혐의로 구속수감된 이연택 전 대한체육회장이 국민체육진흥공단 이사장 재직시절 공단 자금 1천여만원을 횡령한 혐의를 추가로 적발해 수사중이다. 이날 발부된 구속영장에 따르면 이씨는 공단 이사장이던 2000년 7월 공단 자금중 1천300만원을 대중골프장 건립을 위한 자료수집 비용 명목으로 인출한 뒤 본인명의로 안양의 한 골프장 회원 가입비를 납부하는 데 사용한 혐의를 받고 있다. 한편 검찰은 2000년 이씨가 ...

      연합뉴스 | 2005.03.15 00:00

    • "英육군은 집단괴롭힘 온상" .. 의회보고서

      ... 당시 조사에서 사병들은 일부 여군이 안락한 군대생활을 하기 위해 장교들과 섹스를 하고 있으며 일부 고참병들은 새로 들어온 여군에게 기합을 준다는 이유로 집단 강간을 하기도 했다고 주장했다. 경찰은 이 과정에서 신병들을 성폭행한 혐의로 교관 한 명을 구속했으나 살해혐의는 찾아내지 못했다. 하원 군사위는 경찰 수사로 파문이 확대되자 작년 11월 여.야 합동조사단을 구성해 조사를 벌였다. 한편 디프컷 신병훈련소에서 2001년 9월 사망한 신병 제프 그레이(17)의 ...

      연합뉴스 | 2005.03.15 00:00

    • '2천만원 수수' 김희선의원 前회계책임자 기소

      서울중앙지검 특수2부는 15일 구청장 경선후보로부터 2천만원을 수수한 혐의(정치자금법 위반)로 김희선 열린우리당 의원의 前회계책임자 겸 보좌관 이모씨를 추가 기소했다. 검찰에 따르면 이씨는 2002년 3월 중순 동대문구청장 경선 후보자 송모씨로부터1천만원이 든 송씨 며느리 명의로 된 차명통장을 경선운동 자금 명목으로 건네받고,2주 뒤 같은 통장으로 1천만원을 추가 송금받은 혐의를 받고 있다. 이씨는 김 의원의 지구당 사무실 인테리어 비용 3천만원을 ...

      연합뉴스 | 2005.03.15 00:00

    • thumbnail
      일본 MK택시 유봉식 회장 76세에 다시 핸들잡는다

      일본에서 MK택시의 신화를 만들어 낸 재일동포 유봉식 회장(76)이 10년 만에 다시 핸들을 잡는다. 유 회장은 아들인 도쿄MK 아오키 마사아키 사장(41)이 상해혐의로 체포된 것과 관련,14일 기자회견을 갖고 "전사적으로 재발방지를 위해 노력하겠다"면서 "초심으로 돌아가기 위해 다시 핸들을 잡겠다"고 밝혔다. 유 회장은 그룹의 핵심기업인 교토MK회장으로 취임해서도 운전수로 근무했었다. 유 회장의 아들은 지난 13일 술에 취해 역무원을 폭행한 ...

      한국경제 | 2005.03.15 00:00

    • 찜질방 옷장 상습절도 여중생 등 3명 검거

      마산동부경찰서는 15일 찜질방 등에서 금품을훔쳐 온 혐의(특수절도)로 노모(18.여고1년 중퇴.충남 서천군)양에 대해 구속영장을신청하고 이모(16.중3.마산시 내서읍).하모(16.중3.마산시 중앙동)양을 같은 혐의로불구속입건했다. 경찰에 따르면 지난 1월 가출한 노양은 지난달 1일 새벽 친구 소개로 알게된 이양 등과 마산시내 G찜질방에서 훔친 옷장 열쇠로 송모(58.여.상업.창원시 명서동)씨옷장을 열고 현금 232만원을 훔치는 등 시내 찜질방 7곳 ...

      연합뉴스 | 2005.03.15 00:00

    • thumbnail
      AIG 그린버그 CEO 사임 ‥ 美보험전설 '전설속으로'

      회계부정과 보험입찰 담합 혐의로 당국의 조사를 받아온 세계최대 보험사 아메리칸 인터내셔널 그룹(AIG)의 최고경영자(CEO) 모리스 그린버그(79)가 14일 사임했다. 그린버그는 지난 1968년 CEO로 등극한 후 40년 가까운 재임기간 중 AIG를 세계 최대의 보험사로 키운 보험업계의 살아있는 전설. 그린버그는 이달 초 워런 버핏이 소유한 벅셔해서웨이그룹의 자회사 제너럴리와의 재보험계약과 관련,회계부정을 통해 이익을 부풀렸다는 혐의로 뉴욕주 ...

      한국경제 | 2005.03.15 00:00

    • 차량서 상습 물품절도, 30대 영장

      충남 천안경찰서는 15일 주차된 차량내 물품을상습적으로 훔쳐온 혐의(특수절도)로 서모(32.무직)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경찰에 따르면 서씨는 지난달 9일 오전 3시께 천안시 신부동 모 볼링장 앞길에세워진 승용차의 운전석 유리창을 돌덩이로 깬 뒤 차량안에 있던 디지털 카메라(시가 100만원상당)를 훔치는 등 지금까지 7차례에 걸쳐 같은 수법으로 캠코더, PDA 등600만원 상당의 차량내 물품을 훔친 혐의다. (천안=연합뉴스) 윤석이 기자 ...

      연합뉴스 | 2005.03.1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