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22401-322410 / 372,61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스페인, 9.11 테러 주요 피고인에 6만년형 구형

      ... 등이다. 이들은 95년부터 스페인에 조직을 구축한 뒤 젊은 이슬람 교도들을 모아 아프가니스탄을 보내 테러훈련을 시켰으며 2001년 7월에는 지중해 연안 타라고나에서 알카에다 요원과 모임을 갖고 9.11 테러를 사전 모의한 혐의 등을 받고 있다. 검찰은 이들 이외에 테러조직 가입이나 알카에다에 대한 자금지원 등의 혐의로 기소된 나머지 피고인들에 대해서도 각각 9∼27년의 감옥형을 요구할 방침이다. 그러나 야르카스 등 피고인들은 "혐의 내용은 사실 무근"이라며 ...

      연합뉴스 | 2005.04.22 00:00

    • 친할아버지 인감위조로 거액대출 손녀 실형

      서울중앙지법 형사10단독 이종언 판사는 친할아버지의 인감을 위조, 부동산을 담보로 거액의 사채를 대출받은 혐의(사기 등)로 구속기소된 오모(23.여)씨와 공범 윤모(63)씨에 대해 각각 징역 1년과 징역 8월의 실형을 선고했다고 22일 밝혔다. 재판부는 "오씨가 치밀한 계획을 세워 다른 사람도 아닌 친할아버지를 속이고 거액의 채무를 떠넘기려 한 점, 사채를 빌려준 이에게 돈을 갚지 않은 점 등을 감안하면 실형이 불가피하다"고 양형이유를 설명했다. ...

      연합뉴스 | 2005.04.22 00:00

    • 하이닉스 "충당금 충분" ‥ 주가부담 적어

      하이닉스반도체가 미국 법무부로부터 D램가격 담합 혐의가 인정돼 1억8천5백만달러의 벌금을 부과받았다. 22일 하이닉스에 따르면 미 샌프란시스코 연방법원은 하이닉스반도체가 지난 1999년 4월∼2002년 6월 미국 시장에서 D램 가격을 담합한 혐의를 인정,이 같은 벌금을 부과했다. 이번 결정은 미 법무부가 삼성전자 하이닉스 인피니언 등 세계 주요 D램 제조업체를 대상으로 지난 2002년 6월부터 벌인 가격담합 조사 결과를 샌프란시스코 연방법원이 ...

      한국경제 | 2005.04.22 00:00 | 김성택

    • "단순 수사자료에 기초한 관세부과는 부당"

      ... 증거능력을 상실, 형사사건에서 배척된 증거에 불과하기 때문에 객관적인 과세자료로 적용할 수 없다"고 덧붙였다. 부산에서 D상사라는 영세 무역상을 경영하는 김씨는 2000년 4월 중국에서 소금에 절인 연근을 수입하다 관세포탈 혐의로 기소돼 형사사건에서 상당부분 무죄를 선고받고도 1천여 만원의 세금이 부과되자 소송을 제기했다. 형사사건에 이어 민사사건에서도 변호인 없이 `나홀로 소송'에 나선 김씨는 지난 해 1심에서 패소하자 곧바로 항소했다. (부산=연합뉴스) ...

      연합뉴스 | 2005.04.22 00:00

    • 잠실 시영아파트 재건축 비리 수사확대

      ... 등과 짜고 철거공사비를 부풀리는 수법으로 수십 억원의 비자금을 만들고 그 대가로 수억원의 리베이트를 챙겼을 가능성이 있다고 보고 관련자들을 본격적으로 소환, 조사할 방침이다. 이에 따라 경찰은 이날 철거공사 선정과정에 개입한 혐의를 받고 잠적한 조씨에 대해 체포영장을 발부받아 검거에 나서는 한편 조합장 김씨 등 관련자들과 철거업체의 관련 계좌를 추적 중이다. 경찰은 지난해 말 끝난 철거공사 총 비용이 110억원 정도이나 실제 70억원 정도면 공사할 수 있었을 ...

      연합뉴스 | 2005.04.22 00:00

    • 김창해 前법무관리관 항소심에서도 집유

      서울고법 형사1부(이주흥 부장판사)는 22일 변호사들로부터 금품을 받은 혐의(뇌물수수 및 공여) 등으로 기소된 김창해 전 국방부 법무관리관의 항소심에서 원심대로 징역 10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육군본부 법무감을 지내는 등 군 사법기관 최고수장으로 있던 김씨의 뇌물수수는 금액이 크다고 보기 어렵지만 사법기관에 대한 신뢰를 떨어뜨렸고 사건 발생 후 증거인멸을 시도한 죄질이 가볍지 않다"며 항소를 기각했다. 재판부는 ...

      연합뉴스 | 2005.04.22 00:00

    • [Click 판결] "낙태 해준다" 인터넷 권유 유죄

      ... 인터넷으로 상담했다면 처벌받을 수 있다' 의사 P씨는 인터넷 홈페이지에 병원 위치와 전화번호를 올려놓은 뒤 게시판을 통해 낙태 관련 상담을 하면서 임산부들을 유치했다. 그는 33회에 걸쳐 낙태시술을 했고 28주된 태아를 살해한 혐의로 서울고법에서 징역 2년6월에 집행유예 3년을 선고받았다. 대법원은 2심에선 무죄로 선고된 환자 유인 혐의까지 유죄로 인정했다. 대법원은 "의료인이 불법 의료행위를 해주겠다고 상담한 경우도 의료법상 금지된 환자 유인행위로 볼 ...

      한국경제 | 2005.04.22 00:00 | 김문권

    • 대한생명 1천억 배상받을 길 `막막'

      ... 불구하고 최 전 회장에게 남아있는 재산이 얼마나 있을지 불투명한 것이 대한생명을 난감하게 만들고 있다. 최 전 회장은 올 1월 대법원에서 거액의 외화 밀반출, 부실 계열사에 대한 불법 대출, 회사 자금의 신동아학원 기부 등의 혐의로 징역 7년과 추징금 2천749억원을 선고받고 법정 구속됐다. 이 때 선고받은 추징금 또한 천문학적인 규모인데다 검찰이 이를 추징하기 위해 최 전 회장의 부동산 등 보유 재산에 대한 압류 조치를 이미 해놓았을 것으로 대한생명은 ...

      연합뉴스 | 2005.04.22 00:00

    • 김정부 의원 부인 첫 궐석재판 증인신문

      지난해 총선과정에서 수억원의 선거자금을 뿌린 혐의로 수배돼 1년째 도피중인 한나라당 김정부(마산갑) 의원의 부인 정모(61)씨에 대한 궐석재판 첫 증인신문이 22일 열렸다. 창원지법 제3형사부(재판장 문형배 부장판사) 심리로 열린 이날 공판에서 증인으로 나온 이모(64)씨는 "정씨의 소개로 알게된 최모씨로부터 모두 4차례에 걸쳐 6천만원의 선거자금을 받았으나, 이 중 3천만원은 선거사무실에 전달했고 나머지 3천만원은 돌려줬다"며 불법선거운동 사실을 ...

      연합뉴스 | 2005.04.22 00:00

    • `전대월씨 체포' 총력전‥허문석씨 印尼서 잠적

      ... 했다"고 말했다. 검찰은 철도공사와 철도교통진흥재단에서 압수된 디스켓 파일이 감사원의 본격 감사 직전인 지난 2월을 전후해 삭제된 것으로 보고 그 경위를 조사 중이며, 고의로 삭제한 단서가 나타날 경우 관련자들을 색출, 증거인멸 혐의로 형사처벌키로 했다. 검찰은 삭제된 파일 중 상당 부분이 복구가 불가능할 정도는 아닌 것으로 판단, 전문가들에게 의뢰해 파일 복원작업을 벌이고 있다. 검찰은 이날 철도공사 등 관련 기관의 참고인 9명을 추가로 소환해 조사를 벌이고 ...

      연합뉴스 | 2005.04.2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