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22461-322470 / 373,98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검찰, 29일 BFC 고위 임원 소환

      ... 징역 3년에 집행유예 4년, 이 전 전무는 징역 3년에 집행유예 5년을 각각 선고받으면서 거액의 추징금 선고도 함께 이뤄졌었다. 검찰의 이들에 대한 소환은 41조원 분식회계, 10조원 사기대출, 200억달러 외환유출 등 김씨의 수배혐의에 대한 조사가 어느 정도 마무리된 만큼 이번주부터 김씨의 개인횡령 의혹 등을 본격적으로 조사하겠다는 의지를 표명한 것으로 비춰진다. 검찰은 그동안 예금보험공사 직원 2명의 도움을 받아 BFC 과장급 2명을 수차례 조사하고 BFC ...

      연합뉴스 | 2005.06.26 00:00

    • 경찰 금주 김인옥 前제주청장 재소환

      ... 받을 당시 자금이 유입된 은행계좌를 확인하고 과거 경찰청 소년계 직원들에 대한 조사도 병행하기로 했다. 경찰은 또 2001년 운전면허증 위조 당시 서부운전면허시험장장을 27일 참고인으로 불러 강순덕(39ㆍ여ㆍ구속) 경위의 혐의를 확인하고 김 전 청장이 운전면허증 위조과정에 개입했는지도 조사할 계획이다. 경찰은 김 전 청장이 조직내 4번째 계급인 경무관임에도 석연치 않은 처신 등으로 인해 많은 부분에서 의심을 받고 있는 만큼 모든 수사력을 동원해 한점 ...

      연합뉴스 | 2005.06.26 00:00

    • 공정위, MS 전원회의 상정 내달 중순 이후 가능

      공정거래위원회가 공정거래법 위반 혐의를 받고 있는 미국 마이크로소프트(MS)의 의견서 제출 시한을 다시 2주 연장, MS의 제재 여부를 논의하기 위한 전원회의가 다음달 중순 이후에 열릴 전망이다. 공정위 관계자는 26일 "MS측에서 의견서 작성을 위해 시간을 더 달라고 요청해와 의견서 제출 시한을 2주 연장했다"고 밝혔다. MS의 의견서 제출 시한이 이달 말에서 다음달 중순으로 미뤄짐에 따라 MS에 대한 전원회의 상정시기도 다음달 중순 이후에나 ...

      연합뉴스 | 2005.06.26 00:00

    • 포털 게시판서 30분만에 12만건 `도배 글' 빈축

      ... 잇따라 올라왔다. 일부 네티즌은 경찰청 사이버범죄수사대에 신고하겠다며 분을 삭이지 못하는 모습이었다. 서울경찰청 사이버범죄수사대 관계자는 "게시판 도배 행위는 다른 이용자를 불편하게 하는 만큼 분명히 잘못된 행위지만 통신운영을 직접 방해했거나 다른 사람의 명예를 훼손하는 등 명백한 범죄혐의가 없으면 처벌하기 어렵다"며 "인터넷은 어떤 공공장소보다도 더 엄격한 에티켓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서울=연합뉴스) 홍제성 기자 jsa@yna.co.kr

      연합뉴스 | 2005.06.26 00:00

    • 검찰, 김우중씨 다음달 1일께 구속기소

      김우중 전 대우그룹 회장을 수사중인 대검 중수부는 다음달 1일께 김 전 회장을 41조원 분식회계, 10조원 사기대출, 200억달러 재산국외도피 등 혐의로 구속기소한 뒤 추가로 계속 수사할 계획이다. 검찰 관계자는 25일 "김 전 회장의 수배 혐의에 대한 수사가 어느 정도 마무리된 데다 구속 만료시한인 다음 달 3일이 일요일인 점을 감안해 특별한 사정이 없는 한 1일께 구속기소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그러나 검찰은 김씨를 기소한 후에도 8월 초까지 ...

      연합뉴스 | 2005.06.25 00:00

    • 여의도연구소 검찰 고발.. 열린우리, 선거법 위반혐의

      열린우리당은 24일 한나라당 싱크탱크인 여의도연구소가 지난 4·30 재보선에서 사조직을 동원했다는 내용의 대외비 보고서를 작성한 것과 관련,관련자들을 선거법 위반 혐의로 검찰에 고발키로 했다. 열린우리당 내 '한나라당 사조직 등 불법선거 조사단'은 이날 회의를 갖고 "여의도연구소 보고서 내용만으로도 충분히 수사대상이 된다"며 "구체적인 법률검토를 거쳐 책임자들을 가려내 고발조치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국경제 | 2005.06.24 00:00 | 이재창

    • 10대 강도 2명 시민이 붙잡아

      ... 화정동 편의점에서 같은 수법으로 60만원을 강취하는 등 3차레에 걸쳐 모두 133만원을 빼앗아 달아난 것으로 밝혀졌다. 경찰 관계자는 "시민들의 협조가 없었다면 자칫 범인들을 놓칠 뻔했다"며 "범인들이 흉기를 들었는 데도 여종업원이 용감하게 도움을 요청해 검거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경찰은 정군 등 10대 2명에 대해 특수강도 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하는 한편 여죄를 추궁하고 있다. (광주=연합뉴스) 형민우 기자 minu21@yna.co.kr

      연합뉴스 | 2005.06.24 00:00

    • 기업감리 부담 덜어준다

      ... 등에 대한 규정 개정안을 의결했다. 개정안에 따르면 지금은 금융감독원이 표본추출 등의 방법으로 감리대상으로 선정한 기업은 무조건 정밀감리에 들어가지만 앞으로는 재무제표 등 공개된 자료를 대상으로 심사감리를 한 뒤 회계처리 위반 혐의가 발견되면 정밀감리를 하게 된다. 또 증권선물위원회가 기업의 감사인(회계법인)을 지정할 때 공인회계사 수, 매출액, 손해배상 능력, 외국 회계법인과의 제휴 여부 등을 감안하기로 했다. 이에 따라 앞으로는 대형 회계법인일 수록 대기업 ...

      연합뉴스 | 2005.06.24 00:00

    • 소년분류심사원 위탁생들 집단탈출 실패

      ... 상처를 입었으며 정군 등은 화장실로 도망가는 이씨를 쫓아가 소화기로 내려칠 듯 위협까지 했던 것으로 드러났다. 그러나 열쇠를 가지고 있던 직원은 건물 밖에 있어 이들은 탈출에 실패했다. 심사원은 정군 등 2명을 공무집행방해 등 혐의로 검찰에 고발하는 한편 나머지 7명에 대해서는 자체 징계할 방침이다. 정군 등은 소년원으로 가게 될 것이 두려워 탈출을 시도한 것으로 알려졌다. (광주=연합뉴스) 손상원 기자 sangwon700@yna.co.kr

      연합뉴스 | 2005.06.24 00:00

    • [톡톡! 특징주] LG텔레콤 ; 코람스틸

      ... 증가하고 실적 호조가 기대된다"며 투자의견을 '중립'에서 '매수'로 상향 조정했다. ◆코람스틸=검찰의 최대주주 고발 소식에 주가가 가격제한폭까지 곤두박질쳤다. 전날 거래가 정지된 데 이어 이날 종가는 14.81%(280원) 급락한 1610원이었다. 회사측은 지난 22일 조회공시 답변을 통해 "증권선물위원회가 최대주주 겸 대표이사를 시세조정금지 위반과 대량보유 및 소유주식 보고의무 위반 혐의로 검찰에 고발키로 결정한 사실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한국경제 | 2005.06.24 00:00 | 김진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