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23201-323210 / 374,52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진해 한밤중 `진돗개 둘' 해프닝

      ... `진돗개 둘'을 발령하고 초소 일대에 걸쳐 대대적인 수색 작업을 벌였으나 별 특이한 점을 발견치 못했다. 합심조는 평소 등산객이 주변에 자주 출몰했고 이들이 달아날때 흔히 쓰는 욕설을 주고 받았다는 초병들의 진술로 미뤄 대공 혐의점이 없는 것으로 판단, 경계 태세는 3시간여만에 해제됐다. 당국은 이들이 길을 잃은 등산객이거나 아니면 밀렵꾼일 가능성이 큰 것으로 보고 이들의 행방을 찾기 위해 수색을 계속하고 있다. (진해=연합뉴스) 김영만.김태종 기자...

      연합뉴스 | 2005.06.15 00:00

    • 택지개발 재건축 이익도 환수

      ... 주목됩니다. 진동수 재경부 국제업무정책관은 부동산대책을 묻는 재경위원들에게 분당, 용인,과천, 강남등 가격급등지역 아파트 취득자에 대한 세무조사를 실시할 예정이라면서 이같이 말했습니다. 진 정책관은 투기대책과 관련, 1차 부동산 투기혐의자 457명을 대상으로 자금출처와 양도소득 탈루여부를 정밀 검증할 예정이며 이같은 세무조사는 투기심리가 진정되고 부동산 경기가 안정될때까지 지속적으로 강도높게 실시될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또 가격급등지역 아파트 기준시가 상향 수시고시를 ...

      한국경제TV | 2005.06.15 00:00

    • "분당.용인 등 기준시가 시가에 근접 조정"

      ... 아파트에 대해 시가에 근접하게 기준시가를 상향조정.고시하고 다만 가격이 크게 오르지 않은 소규모(25.7평이하)는 제외하겠다고 밝혔다. 재경부는 또 집값 급등지역에 대해 신고지역, 투기지역을 즉시 지정하고 이달부터 주택거래신고 위반혐의자를 매월단위로 조사 위반자를 색출하며 땅값 급등지역은 투기지역 조기지정을 위해 종전 분기별 지정에서 월별 지정방식으로 변경했다고 국회에 보고했다. 재경부는 판교분양이 주택시장을 자극하지 않도록 25.7평 초과택지는 채권.분양가 병행입찰로 ...

      연합뉴스 | 2005.06.15 00:00

    • 서해 불법조업 중국어선 3척 나포

      인천 해양경찰서는 15일 서해 북방한계선(NLL)을 넘어 불법 조업한 혐의(영해 침범)로 중국 어선 3척을 해군과 합동으로 나포했다고 밝혔다. 해경에 따르면 중국 대련선적 요호어 등 어선 3척은 14일 오후 4시6분께 인천시 옹진군 연평도 동방 9.9마일 해상에서 NLL을 1.8마일 침범해 불법 조업한 혐의를 받고 있다. 해경은 중국 어선들이 해경부두에 도착하는대로 NLL 침범 경위 등을 조사할 예정이다. 이들 어선에는 18명의 중국 선원이 ...

      연합뉴스 | 2005.06.15 00:00

    • 노숙자 살해, 부자 중 아버지에 중형 선고

      ... 노숙자를 구타해 숨지게 한 아버지에게 법원이 자식을 가르칠 아버지의 의무를 들어 아들보다 무거운 중형을 선고했다. 서울남부지법 제11형사부는 15일 평소 자신을 괴롭힌다는 이유로 노숙자 김모(42)씨를 마구 때려 숨지게 한 혐의(살인)로 구속기소된 김모(42)씨와 그의 아들(23)에게 각각 징역 7년과 5년을 선고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피고인들은 술에 취해 저항능력이 없는 피해자를 무차별적으로 20여분간 구타, 살해함으로써 고귀한 생명을 앗아간 중한 ...

      연합뉴스 | 2005.06.15 00:00

    • 상습폭력 남편 살해 주부 구명운동 본격화

      ... 사람들이 신고를 대신 하려고 해도 이씨가 "만약 신고하면 내가 맞아 죽는다"며 만류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씨는 지난 11일 새벽 4시 45분께 술에 취해 자신을 구타한 뒤 잠든 남편 김모(41.무직)씨를 목졸라 숨지게 한 혐의로 구속됐다. 백 소장은 "일상적인 가정폭력 때문에 발생한 전형적인 사건으로 가슴 아프다"며 "가정폭력방지법이 있긴 하지만 가해자에 대한 처벌과 폭력재발을 막을 수 있는 강제성이 아직 미약한 실정"이라고 말했다. (마산=연합뉴스) ...

      연합뉴스 | 2005.06.15 00:00

    • 김우중씨 수사ㆍ변호…'曺ㆍ趙 대결'

      ... 회장에 대한 대검찰청 중앙수사부의 집중 조사가 이틀째 접어든 이날 김 회장을 사이에 두고 두 명의 법조인이 시간이 짧았지만 특별한 눈인사를 나눴다. 사건 분야별로 전담검사를 지정한 검찰은 대우의 분식회계와 불법대출,해외재산도피 등의 혐의와 관련해 전날 ㈜대우를 집중 조사한 데 이어 이날은 대우자동차와 대우중공업 대우전자 등 3개 계열사를 조사할 참이었다. 칼날을 빼든 쪽은 대검찰청 중앙수사부 조재연(曺宰涓·사시 35회) 검사. 방패를 든 다른 쪽은 국내 최대 로펌인 ...

      한국경제 | 2005.06.15 00:00 | 이관우

    • 럼즈펠드 "미군보다 관타나모 수감자가 더 잘 먹어"

      ... 사용했지만 미군병사 급식을 위해서는 1인당 하루 평균 8.25달러를 썼다고 주장했다. 민주당측과 국제인권단체들 그리고 하원 군사위원장인 던컨 헌터(공화.캘리포니아) 의원 등 일부 공화당 의원들은 최근 관타나모 수용소에서의 인권유린 혐의를 둘러싼 논란을 종식하기 위해 수용소를 폐쇄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럼즈펠드 장관은 역사상 어떤 수용소 시설도 관타나모보다 더 엄중한 감독을 받지 못했다면서 지금까지 기자 1천명과 하원의원 180명이 그곳을 방문했고 국제적십자사위원회(ICRC)는 ...

      연합뉴스 | 2005.06.15 00:00

    • 의붓딸 상습 추행ㆍ강간범에 징역 7년

      의붓딸을 7년간 상습적으로 추행ㆍ강간해 온 40대 피고인에게 중형이 선고됐다. 서울고법 형사2부(전수안 부장판사)는 15일 동거녀의 딸이 9살일 때부터 추행과 강간을 해 온 혐의(성폭력범죄처벌법 위반)로 구속기소된 강모(47)씨에 대한 항소심에서 원심과 같은 징역 7년을 선고했다. 재판부는 "피해자가 어려 경제적인 능력이 없고 피해자의 어머니 또한 정신적ㆍ경제적 능력이 미약한 상황을 악용해 의붓딸을 성욕충족의 노리개로 삼아 장기간 성관계를 강요해 ...

      연합뉴스 | 2005.06.15 00:00

    • 김우중씨 영장청구..발부여부 16일 결정

      대검 중수부는 15일 41조원 분식회계, 10조원 사기대출, 200억원 외환유출 혐의로 김우중 전 대우그룹 회장에 대해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김 전 회장은 이날 영장실질심사를 포기해 통상대로라면 16일 새벽 영장 발부여부가 결정될 것으로 전망됐으나 법원은 검토할 수사기록이 너무 방대하다는 이유로 16일중 발부여부를 결정키로 해 김 전 회장은 대검 조사실에서 하룻밤을 더 보냈다. 김재협 서울중앙지법 영장전담 부장판사는 "조사기록 분량이 수십권에 ...

      연합뉴스 | 2005.06.1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