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23301-323310 / 374,95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조대현 "사형제 폐지 찬성"

      ... 의원의 질의에 "사람은 개과천선할 수 있다고 생각하기 때문에 극형인 사형을 피하고, 종신형을 줘서 개과천선할 수 있게 하는게 옳다고 본다"고 답했다. 조 후보자는 지난 2000년 대전고법 부장판사 재직시 동료조직원을 살해한 혐의로 1심에서 무기징역을 선고받은 피고인에 대해 항소심에서 사형을 선고한 것과 관련, 사형제 폐지 소신과 모순된 판결을 내린것이 아니냐는 지적에 대해서는 "그 피고인이 살인전과가 있고, 범행을 주도했다"며 "현행법상 사형제가 있는한 사형이 ...

      연합뉴스 | 2005.07.04 00:00

    • 김우중씨 21일 첫 공판

      ... 부장판사) 심리로 오는 21일 오후 2시 417호 대법정에서 열린다. 김씨는 1997년과 1998년 그룹 계열사에 20조원 안팎씩의 분식회계를 지시하고 분식(粉飾)한 장부로 금융기관 신용대출 등을 통해 9조8천억여원을 사기대출받은 혐의와 해외금융조직인 BFC(British Finance Center)를 통해 회삿돈 32억달러(약 4조원)를 국외로 빼돌린 혐의 등으로 구속기소됐다. 검찰은 `확실한 혐의'만으로 1차 기소한 상태이고 김씨의 변호인측은 분식회계 당시 ...

      연합뉴스 | 2005.07.04 00:00

    • 노대통령의 `개헌觀' 관심

      ... 대통령이 통치행위 과정에서 현행 헌법과 잇따라 `충돌'을 빚어왔다는 점도 개헌 논의 가능성에 무게를 싣는 요인으로 거론된다. 노 대통령은 취임 첫해인 2003년 10월 측근인 최도술(崔導述) 청와대 총무비서관의 SK비자금 수수 혐의가 불거지자 헌법에 관련 절차가 없는 '대통령 재신임'을 제안해 논란을 빚었는가 하면 2004년 3월에는 헌법 절차에 의해 탄핵소추를 당한 헌정사상 첫 대통령으로 기록된 바 있다. 또 지난해 10월에는 대선승리를 견인한 핵심 공약이자 ...

      연합뉴스 | 2005.07.04 00:00

    • 아파트 돌며 1억8천만원 상당 금품 훔쳐

      대전 중부경찰서는 4일 전국을 무대로 아파트에 들어가 수십차례에 걸쳐 거액의 금품을 훔친 혐의(특가법상 특수절도)로 김모(35)씨를 구속하고 달아난 공범 2명을 수배했다. 또 이들로부터 훔친 귀금속을 사들인 육모(35)씨를 장물취득 혐의로 구속했다. 경찰에 따르면 김씨 등은 지난해 7월 7일 오후 9시20분께 대전시 서구 관저동 모 아파트 15층 정모(32)씨의 집에 문을 따고 들어가 225만원 상당의 귀금속을 훔치는 등 지난해 7월 초부터 최근까지 ...

      연합뉴스 | 2005.07.04 00:00

    • 오산 세교지구 철거민 24명 기소

      수원지검 공안부(부장검사 조응천)는 4일 오산 세교지구 W빌라에서 농성을 벌이고 이 과정에서 용역경비업체 직원을 숨지게 한 혐의(살인.상해치사 등)로 전국철거민연합 회원과 주민 24명을 구속 기소했다. 검찰은 이 가운데 지난 4월 16일 용역경비업체 직원 이모(23)씨가 숨질 당시 이씨 주변에 화염병과 커다란 돌덩이를 던진 김모(39)씨 등 8명에 대해서는 이미 이씨를 살해한 혐의(살인)로 기소된 성모(39) 피고인의 공동정범으로 간주, 살인 혐의를 ...

      연합뉴스 | 2005.07.04 00:00

    • 검ㆍ경 수사권 분쟁 '2라운드' 점화

      ... 보인다. 경찰이 신청한 구속영장을 검찰이 잇따라 기각한 것에서 다시 불붙은 `수사권 마찰'은 두 기관의 총수까지 전면에 나서는 등 노골화 조짐을 보이고 있다. ◆영장청구 놓고 잇단 마찰 = 검찰은 최근 어린이 10여명을 학대한 혐의로 서울 은평경찰서가 신청한 S사찰 예비여승 N씨에 대한 체포영장을 한차례 기각한 데 이어 사전구속영장도 3차례 기각했다. 검찰은 "S사찰의 보육시설과 학대행위 사진증거를 더 확보하고 N씨 예금계좌도 추가 확인하는 등 보강조사가 필요하다"고 ...

      연합뉴스 | 2005.07.04 00:00

    • 국정원장 후보자 인사청문회 5일 실시

      ... 따질 계획이며 이를 위해 국가보안법 개폐, 국정원 개혁방향 및 북핵문제를 비롯한 각종 안보 현안에 대한 김 후보자의 견해를 집중 청취할 방침이다. 하지만 검사 시절 김 후보자가 5.18 및 12.12 관련 고소.고발 사건에 무혐의 처분을 내린 배경을 비롯한 재조 이력과 재산형성과정, 3남의 병역 문제 등도 거론될 것으로 전해져 주목된다. 법무부가 국회에 제출한 자료에 따르면 김 후보자는 서울지검 형사5부장으로 재직하던 지난 92년12월26일 전두환(全斗煥) 전 ...

      연합뉴스 | 2005.07.04 00:00

    • [김문권의 법조라운지] 김우중씨 출국 배경의 진실은

      ... 않는다. 실제 김 회장이 당시 정치권 실세를 거명했다는 얘기도 흘러나온다. 김 회장의 출국 배경은 대우그룹의 몰락과 직접적으로 연결돼 있다는 분석이 지배적이다. 이에 따라 대검찰청 중앙수사부는 대우 전직 임직원을 줄소환하며 출국 배경을 캐는 데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김 회장의 혐의 가운데 하나인 분식회계 규모가 41조원인지,23조원인지도 정확히 할 필요가 있다. 이번 기회에 대우 몰락의 비밀이 담긴 상자가 열려 진실이 밝혀지길 기대해 본다.

      한국경제 | 2005.07.04 00:00 | 이정호

    • `행담도' 수사요청 4명 이번 주 소환

      ... EKI가 자본투자협약 등을 맺은 도로공사의 동의없이 행담도개발㈜의 주식을 담보로 회사채를 발행한 사실을 숨긴 채 우정사업본부와 교직원공제회측에 회사채를 전량 매도한 배경 등을 캐물을 계획이다. 감사원은 이런 행위가 투자자를 속인 사기 혐의에 해당한다며 수사의뢰 대상자에 원씨를 포함시켰다. 검찰은 3일에는 김의재 경남기업 회장 등 회사 관계자 4명을 참고인으로 소환, 2002∼2003년 김재복 행담도개발㈜ 사장에게 두 차례에 걸쳐 120억원을 무이자로 빌려준 게 ...

      연합뉴스 | 2005.07.04 00:00

    • 택시기사들, 손님 두고내린 휴대폰 장물업자에 팔아넘겨

      서울 청량리경찰서는 4일 택시기사들로부터 승객이 분실한 휴대폰을 헐값에 사들여 되판 혐의(특가법상 장물취득 등)로 장물업자 전모(33)씨 등 3명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경찰은 또 이들에게 손님이 잃어버린 휴대폰을 싼값에 넘긴 택시기사 김모(40)씨를 불구속 입건하는 한편 이들로부터 휴대폰을 넘겨받아 중국과 동남아 등에 팔아 넘긴 수출업자 고모씨 등 2명을 추적중이다. 경찰에 따르면 전씨 등은 지난 1일 오후 11시께 서울 장한평역에서 승객이 ...

      연합뉴스 | 2005.07.0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