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27711-327720 / 373,95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남광토건 사장 긴급 체포

      서울중앙지검 금융조사부(국민수 부장검사)는 수백억원의 공금을 횡령한 혐의로 남광토건 이희헌 사장을 체포하고 남광토건 본사와 이 회사 대지주인 부동산개발업체 골든에셋플래닝 사무실 등을 압수수색했다고 13일 밝혔다.검찰은 이 사장을 상대로 정확한 횡령액수와 그 경위 등을 조사한 뒤 이르면 이날 중 구속영장을 청구할 방침이다. 정인설 기자 surisuri@hankyung.com

      한국경제 | 2004.10.13 00:00

    • 안상수 인천시장 오늘 경찰 재출두

      ... 굴비상자가 전달된 시점과 안 시장이 2억원전달사실을 사전에 인지했는지 여부 등에 대해 보강조사를 벌일 예정이다. 이날 조사에서는 시장 여동생이 굴비상자를 전달받은 날짜를 지난 8월 28일에서8월 24일로 번복할지 여부와 특가법상 뇌물수수 혐의로 입건된 안 시장이 자신의 혐의를 어느 선까지 인정할지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안 시장측 변호인단은 "여동생이 굴비를 전달받은 날짜를 잘못 알고 있는 것 같다"고 말한 바 있어 여동생의 이날 진술에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굴비상자 ...

      연합뉴스 | 2004.10.13 00:00

    • 르몽드, "이라크 여성포로, 미군 수용소 학대 증언"

      ... 구타를당해 어깨뼈가 탈구되고 음식을 뺏겼으며 잠도 자지 못했다고 주장했다고 전했다. 신문은 그러나 알-아자위를 학대한 경비의 국적은 밝히지 않았다. 알-아자위는 지난해 12월 미군에 체포, 이라크 저항세력에 자금을 지원한 혐의로 여자형제 나흘라와 함께 수감됐으며 남자형제 3명도 뒤이어 체포됐다. 알-아자위는 어느날 밤 남자형제 중 한명인 아야드의 시신이 옷이 벗겨진 채 알-아자위 자매가 갇힌 감방 안으로 던져졌으며 "그의 얼굴이 피로 뒤덮여 있었다"고말했다. ...

      연합뉴스 | 2004.10.13 00:00

    • `주변인물 총동원' 10억대 보험사기단 적발

      ... 사촌, 선ㆍ후배까지 동원, 교통법규위반 차량을 상대로 일부러 사고를 내 13억원 상당의 보험금을 가로챈 40대 남자 등교통사고 보험사기단이 경찰에 적발됐다. 서울경찰청 광역수사대는 13일 전국을 돌며 교통사고 보험사기를 일삼은 혐의(사기)로 조모(49)씨 등 5명을 구속하고 조씨의 누나(61) 등 친인척과 선.후배 37명을 같은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 또 이들에게 허위진단서를 발급해주고 8천500만원 상당의 진료비를 청구해 챙긴 외과의사 황모(59)씨에 ...

      연합뉴스 | 2004.10.13 00:00

    • 여당 국보법 대안에 법조계 입장 `제각각'

      ... 과감히 처벌하지 않아야 하며, 굳이 처벌의 필요성이 있다면 기존의 형법으로도 충분히 가능하다"고 말했다. 이석연 변호사는 "대안 중 대체입법 마련 안을 찬성하지만 국헌문란 목적수행단체를 처벌하는 조항에 회합통신이나 잠입탈출 혐의가 포함되는지 여부가 불분명하다"며 "내란 목적과 관련한 행위를 처벌하는 요건을 보다 구체화하지 않으면 법 자체가 죄형법정주의를 위배해 위헌 소지가 있을 수도 있다"고 지적했다. (서울=연합뉴스) 윤종석 기자 banana@y...

      연합뉴스 | 2004.10.12 00:00

    • 美대법원, 13일 청소년 범죄자 사형제 심리

      미국 대법원은 13일 범행 당시 16∼17세였던 범죄자들에대한 사형제의 합법성 여부를 심리한다. 대법원은 이 재판에서 1993년 17살 때 다른 여자를 묶은 뒤 다리 밑으로 떨어뜨려 살해한 혐의로 사형이 선고된 크리스토퍼 시몬스 사건을 심리하게 된다. 미주리주 대법원은 지난해 시몬스의 형량을 사형에서 종신형으로 감형했으며 이에 대해 주 검찰총장은 대법원에 상고했다. 현재 미국에서 사형집행 대기 중인 범죄자들 가운데 범행 당시 16∼17세였던 ...

      연합뉴스 | 2004.10.12 00:00

    • 대포차 몰던 고교생 도주하다 경찰 치어 중상

      경기도 수원중부경찰서는 12일 대포차를 몰고 도주하다 오토바이를 타고 추격하는 경찰을 치어 중상을 입힌 혐의(특수공무집행방해)로 김모(17.고3)군 등 10대 2명을 긴급체포했다. 경찰에 따르면 김군 등은 지난달 18일 오후 6시께 수원시 장안구 남수동 모주유소 앞길에서 대포차를 몰고가다 신호위반으로 경찰에 적발되자 1㎞ 떨어진 거북시장으로 도주했다가 막다른 길에 이르러 후진, 오토바이로 뒤따라 오던 동문지구대 전모 경사를 치어 전치 3주의 상처를 ...

      연합뉴스 | 2004.10.12 00:00

    • 진로홍콩 청산인 플린씨 진로 옛 경영진 고발

      파산 절차를 밟고 있는 진로홍콩의 청산인이 장진호 전 진로그룹 회장과 옛 경영진을 증권거래 관련법 등의 위반 혐의로 다음주 중 홍콩과 한국 검찰에 형사 고발하기로 했다. 켈빈 플린 진로홍콩 청산인은 12일 "진로홍콩에 대한 조사가 마무리돼 홍콩 법원과 당국에 보고했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플린 청산인은 구조조정 전문 회계법인인 RSM넬슨휠러의 이사로 1년 전 홍콩 고등법원으로부터 진로홍콩의 청산인으로 선임돼 지금까지 진로홍콩의 자금 실태를 ...

      한국경제 | 2004.10.12 00:00

    • 선거법 위반 박혁규 의원 선고연기

      수원지법 성남지원 제1형사부(재판장 우광택 부장판사)는 12일 선거법 위반 혐의로 기소된 한나라당 박혁규(경기 광주) 의원에 대한 선고공판을 당초 13일에서 오는 27일로 연기했다고 밝혔다. 재판부는 "사건이 복잡하고 법률적으로 검토할 것이 많아 선고일정을 2주 연기했다"고 말했다. 박 의원은 지난해 12월 제주에서 열린 지역구 이장단 단합대회에 두차례 참석,1천여만원의 음식값과 술값을 후배 신용카드로 지불하고 지지를 호소한 혐의로 불구속 기소돼 ...

      연합뉴스 | 2004.10.12 00:00

    • 여자친구가 아버지 불러내고 애인은 집 털어

      서울 방배경찰서는 12일 여자친구가 아버지를 불러낸 사이 빈집을 턴 혐의(특수절도 등)로 이모(23)씨 등 2명을 구속하고 임모(17.여)양을 불구속 입건했다. 경찰에 따르면 이씨의 여자친구인 임씨가 지난 8월 8일 오전 1시께 서울 동작구사당동 자신의 집에서 아버지를 집 밖으로 불러낸 사이 임씨와 친구 이모(17)군이 빈집에 침입, 현금카드를 훔쳐 120만 원을 빼낸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이들이 훔친 카드를 이용해 현금을 인출하는 장면이 ...

      연합뉴스 | 2004.10.1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