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27721-327730 / 374,46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한신공영 회장 최용선 구속수감

      서울중앙지검 금융조사부(국민수 부장검사)는 6일상장기업인 한신공영을 인수한 뒤 300억대 회사자금을 횡령한 혐의(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상 횡령)로 한신공영 최용선(60) 회장을 구속수감했다. 서울중앙지법 영장전담 이해광 부장판사는 이날 최씨에 대해 구속영장 실질심사를 벌인 뒤 "도주 및 증거인멸의 우려가 있다"며 영장을 발부했다. 검찰에 따르면 최씨는 2002년 11월 한신공영을 인수한 뒤 남광토건 전 대표 이희헌(구속)씨 등의 도움을 받아 시행사에 ...

      연합뉴스 | 2004.11.06 00:00

    • 파업 찬반투표 전공노 간부 4명 연행

      ... 곡성지부 기획부장 조모(37.8급)씨와 차장 김모(24.9급)씨 2명을 현장에서 붙잡아 조사중이다. 이들은 이날 오전 9시부터 50여분에 걸쳐 관내 목사동과 죽곡, 석곡면 등 3개면에서 공무원 39명을 상대로 찬반투표를 실시한 혐의다. 경찰은 또 곡성군지부 정책부장 황모(41.7급)씨와 섭외부장 박모(42.여.7급)씨등 2명도 임의동행 형식으로 연행했다. 황씨 등은 삼기면과 입면, 오산면 등을 맡아 투표를 실시할 계획이었으나 사전에 적발되는 바람에 투표를 ...

      연합뉴스 | 2004.11.06 00:00

    • 파업 찬반투표 실시 전공노 간부 2명 검거

      ... 전공노 곡성지부 기획부장 조모(37.8급)씨와 차장 김모(24.9급)씨 등 2명을 붙잡아 조사중이다. 이들은 이날 오전 9시부터 50여분에 걸쳐 관내 목사동과 죽곡, 석곡면 등 3개면에서 공무원 39명을 상대로 찬반투표를 실시한 혐의다. 이들은 당초 2개조로 나눠 3개면씩 맡아 순회투표를 할 계획이었으나 삼기면과 입면, 오산면을 맡은 2조의 경우 사전에 적발되는 바람에 투표를 실시하지 못했다. 경찰은 투표함 1개와 기표가 된 투표용지 39장을 포함 투표용지 ...

      연합뉴스 | 2004.11.06 00:00

    • 금은방털이 60대 약봉투 놓고갔다 덜미

      금은방에서 주인이 한눈을 파는 사이 1천만원어치의 귀금속을 훔쳐 달아났던 60대가 약 봉투를 넣어둔 옷을 놓고가는 바람에 경찰에 붙잡혔다. 전북 남원경찰서가 절도 혐의로 6일 구속영장을 신청한 구모(60.부산시 동구)씨는 지난달 28일 오후 3시께 전북 남원시 하정동 김모(46.여)씨의 금은방에 들어가 `선물용으로 벽시계를 살테니 포장을 해달라'고 주문한뒤 주인 김씨가 내실로 포장지를 찾으러 간 사이 진열장에서 목걸이와 반지 등 귀금속 14개...

      연합뉴스 | 2004.11.06 00:00

    • 전공노, 전국서 노동3권 쟁취 집회 강행

      ... 참석한 것으로 알려졌다. 그러나 경찰은 `공무원들의 집회 참가를 원천봉쇄한다'는 방침에 따라 집회 참가자들에 대한 불심검문을 벌여 집회에 참석하려던 고양시청 공무원 유모씨와 성북구청, 관악구청 공무원 등 4명을 국가공무원법 위반 혐의로 연행했다. 경찰은 또 집회장 주변에 경찰 20개 중대 2천500여명을 배치, 집회 관리를 하는한편 전공노 집행부가 집회에 참가할 경우에 대비, 이들에 대한 체포영장 신청 문제를 검찰과 협의하기도 했다. 반면 민주노동당과 민중연대 ...

      연합뉴스 | 2004.11.06 00:00

    • `전공노 집회' 참석 일부 공무원 연행

      ... 참석한 것으로 알려졌다. 그러나 경찰은 `공무원들의 집회 참가를 원천봉쇄한다'는 방침에 따라 집회 참가자들에 대한 불심검문을 벌여 집회에 참석하려던 고양시청 공무원 유모씨와 성북구청, 관악구청 공무원 등 4명을 국가공무원법 위반 혐의로 연행했다. 경찰은 또 집회장 주변에 경찰 20개 중대 2천500여명을 배치, 집회 관리를 하는한편 전공노 집행부가 집회에 참가할 경우에 대비, 이들에 대한 체포영장 신청 문제를 검찰과 협의하기도 했다. 반면 민주노동당과 민중연대 ...

      연합뉴스 | 2004.11.06 00:00

    • 연쇄 주택 방화사건 용의자 `母子' 검거

      ... 서구 비산동 김모(66)씨의 빈 집에 들어가 금품을 훔치고 불을 질러 300여만원(소방서 추산)의 재산피해를 내는 등 7월 11일부터 지난달 5일까지 대구와 경북 경산에서 모두 20차례에 걸쳐 절도 후 주택 방화사건을 저지른 혐의를 받고 있다. 이들은 또 지난 5일 오후 2시께 남구 봉덕동 이모(43.여)씨 집에서도 금목걸이와 귀걸이 등을 훔친 뒤 이불을 쌓아두고 간장을 뿌리고 달아나는 등 수차례에 걸쳐절도 후 간장 또는 식용유를 뿌리고 달아난 혐의도 ...

      연합뉴스 | 2004.11.06 00:00

    • '굴비상자 2억원' 업체 대표 보석 허가

      '굴비상자 2억원'을 안상수 인천시장에게 전달한 혐의(뇌물공여)로 구속기소된 건설업체 대표 이모(54)씨의 보석을 재판부가 허가했다. 인천지법 형사합의 6부(김종근 부장판사는) 5일 "안시장이 기소되지 않았고 기소시기 일정이 확인되지 않은 상태에서 이 피고인을 구속한 상태로 재판을 진행하는것은 부적절하다고 판단된다"며 이씨의 보석신청을 허가했다. 재판부는 또 "뇌물사건에서 수수자가 없는 상태에서 공여자에 대해서만 재판을진행하는 것도 적절치 않다"며 ...

      연합뉴스 | 2004.11.06 00:00

    • 친딸 수년간 성폭행 혐의 긴급체포

      경기도 평택경찰서는 5일 친딸을 9년간 성폭행.추행한 혐의(성폭력범죄의 처벌 및 피해자 보호 등에 관한 법률위반)로 A(50.상업)씨를 긴급체포해 조사중이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1995년 12월부터 최근까지 집과 여관 등지에서 친딸(26)을 성추행하거나 성폭행한 혐의다. 경찰은 "A씨가 친딸이 고등학교 1학년때부터 성추행하기 시작해 3학년때부터 성폭행하는 등 모두 700여차례에 걸쳐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조사됐다"며 "그러나 A씨는 '아무런 ...

      연합뉴스 | 2004.11.05 00:00

    • 한신공영 회장 횡령혐의

      서울중앙지검 금융조사부는 100억대 회사자금을 횡령한 혐의로 어제 체포한 건설업체 한신공영 최용선 회장에 대해 특별경제가중처벌법상 횡령 혐의로 구속영장을 청구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습니다. 최씨는 2002년 11월 한신공영을 인수한 이후 인수자금 상환 목적으로 100억원대의 회삿돈을 횡령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검찰은 한신공영에 대한 압수수색을 벌이면서 체포영장에 의해 최씨를 체포해 이틀째 강도높은 조사를 벌이고 있습니다. 최진기자 jc...

      한국경제TV | 2004.11.0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