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28051-328060 / 376,96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학교법인 공금 담보 8억 불법대출

      대전지검 특수부 안병익 검사는 18일 학교법인의 공금을 담보로 수억원을 불법대출 받은 혐의(특정경제범죄 가중처벌등에 관한 법률 위반)로 대전 모 학교법인 이사장의 아들 안모(41.미국 시민권자)씨를 구속했다. 검찰에 따르면 안씨는 1998년 7월 법인 사무과장 류모(51.구속)씨를 시켜 어머니인 법인 이사장 몰래 법인 명의 정기예탁금을 담보로 5억원을 대출받아 오도록 하는 등 1년여동안 같은 수법으로 모두 5차례에 걸쳐 8억3천900여만원을 불법대출받아챙긴 ...

      연합뉴스 | 2005.02.18 00:00

    • 이부영 前의장 `5천만원 수수' 기소

      한화그룹의 대생인수 비리의혹 사건을 수사중인대검 중수부(박상길 부장)는 18일 이부영 전 열린우리당 의장에 대해 정치자금법과`범죄수익은닉의 규제 및 처벌법'(자금세탁방지법) 위반 혐의를 적용, 불구속 기소했다. 검찰에 따르면 이 전 의장은 2002년 8월께 자신의 비서관 장모씨를 통해 한화측으로부터 1천만원짜리 채권 5장(5천만원 상당)을 수수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 전 의장측이 받은 1천만원짜리 채권 5장 중 2장은 비서관 장씨 명의로, 1장은 ...

      연합뉴스 | 2005.02.18 00:00

    • "안마 받는데 왜 옷 벗냐" 시비끝에 주먹다짐

      서울 서부경찰서는 18일 이발소에서 안마를 받기위해 옷을 벗는 문제로 승강이를 벌이다 주먹다짐을 한 혐의(폭력행위 등 처벌에 관한 특별법 위반)로 택시기사 이모(42)씨와 이용사 임모(52)씨를 불구속 입건했다. 경찰에 따르면 이씨는 17일 오전 10시40분께 은평구 응암동 G이발소에서 주인임모(52)씨가 면도와 안마를 위해 겉옷을 벗으라고 요구하자 "왜 옷을 벗냐"며 항의하면서 언쟁이 시작됐고 나중에는 서로 주먹을 날린 혐의를 받고 있다. 이씨는 ...

      연합뉴스 | 2005.02.18 00:00

    • LG전자-팬택, 기술유출 논란 가열

      ... 것"이라며 언급을 자제했다. 이 관계자는 "이번 소송의 결과와 관계없이 국내 업계의 '인력 빼가기' 관행이개선되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앞서 서울중앙지검 첨단범죄수사부(이득홍 부장)는 회사를 옮기면서 휴대전화제조관련 기술을 유출한 혐의(부정경쟁방지 및 영업비밀보호에 관한 법률위반 및 업무상 배임)로 전 LG전자 연구원 구모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구씨는 지난해 7월 LG전자에서 팬택으로 이직하면서 LG전자에서 자신이 개발 한휴대전화 관련 기술을 그대로 보유한 ...

      연합뉴스 | 2005.02.18 00:00

    • LG전자-팬택 '인력스카웃' 문제 또 갈등

      경력 연구원 채용과 영업비밀 누출을 둘러싸고 국내 휴대폰 경쟁업체인 LG전자와 ㈜팬택간 갈등이 재연됐다. 검찰은 일단 팬택으로 직장을 옮긴 LG전자 전직연구원 1명이 영업비밀을 보유한혐의 등에 대해 구속영장을 청구했으나 기소되더라도 양사 입장이 워낙 달라 치열한법정다툼이 예상된다. 서울중앙지검 첨단범죄수사부(이득홍 부장)는 18일 회사를 옮기면서 휴대폰 제조관련 기술을 유출한 혐의(부정경쟁방지 및 영업비밀보호에 관한 법률위반 및 업무상배임)로 ...

      연합뉴스 | 2005.02.18 00:00

    • 세기의 형사재판 중단시킨 블로그의 힘

      ... 설명하지 못했다. 더욱이 범인들 가운데 한명의 여자친구가 검찰측의 주요 증인으로 등장하면서사건은 더욱 극적으로 전개됐다. 그녀는 살인사건이 발생하기 직전 그들과의 전화통화를 녹음해 경찰에 신고했으며 이를 근거로 3명은 1급 살인혐의로 기소됐다. 그 녹음 테이프에는 이들이 조너선과 그의 가족을 살해할 계획이라고 자랑스럽게 떠드는 내용이 그대로 들어있다. 이들 가운데 주범인 조너선의 형은 자신도 주체하지 못하는 격정에 휩싸여 당시무슨 짓을 저질렀는지 기억이 ...

      연합뉴스 | 2005.02.18 00:00

    • 시카고, 교사ㆍ의사등 아동성범죄 잇따라

      ...동안 초등학교 밴드 교사로 재직해오며학생들에 대한 부적절한 신체 접촉을 해온 로버트 스퍼릭 주니어 사건의 충격이 가시지 않은 상태에서 이번에는 시카고 공립학교의 밴드 지도 교사가 미성년 여학생과1년여에 걸친 성관계를 가져온 혐의로 경찰에 기소됐다. 주검찰에 따르면 시카고의 마틴 루터 킹 주니어 대학 예비 고교에서 밴드 지도교사로 재직해온 앤소니 패터슨(21)은 지난 1월 15일 여학생의 집에서 학부모에 의해 발견된 뒤 체포됐다. 검찰은 여학생의 어머니가 ...

      연합뉴스 | 2005.02.18 00:00

    • 與, 이상수씨 등 당 고문 위촉

      ... 14명을 당 고문에 위촉했다. 당 고문에는 이상수 전 의원과 이재정(李在禎) 민주평통 수석부의장, 이 철(李哲) 허운나(許雲那) 송석찬(宋錫贊) 전 의원 등이 포함됐다. 이상수 전 의원은 참여정부 출범의 일등공신으로서 불법 대선자금 수수혐의로구속됐다가 지난해 7월 출소한뒤 정계 복귀를 꾸준히 모색해와 이날 당 고문 위촉이정치활동 재개의 계기가 될지 주목된다. 우리당은 또 정동영(鄭東泳) 통일장관, 이부영(李富榮) 전 의장, 이태일(李太一)창당준비위원장 등 3명을 당 상임고문에 ...

      연합뉴스 | 2005.02.18 00:00

    • 장영달의원 `선거법위반' 무죄 확정 .. 대법

      대법원 3부(변재승 대법관)는 18일 공직선거 및선거부정방지법 위반 혐의로 기소된 장영달 열린우리당 의원에 대한 상고심에서 원심대로 무죄를 확정했다. 장 의원은 17대 총선을 앞둔 작년 3월 선거캠프 사무장 등과 공모해 전라북도전주 구도심 활성화 대책 등의 내용을 담은 플래카드를 시내에 내걸고 관련 보도자료를 언론에 배포한 혐의 등으로 불구속 기소돼 1.2심에서 무죄판결받았다. (서울=연합뉴스) 고웅석 기자 freemong@yna.co.kr

      연합뉴스 | 2005.02.18 00:00

    • 한나라 이덕모 의원직 상실

      한나라당 이덕모 의원(경북 영천)이 17대 국회의원 가운데 세번째로 의원직을 상실했다. 대법원3부(주심 강신욱 대법관)는 18일 선거법 위반 혐의로 불구속 기소된 이 의원에 대한 상고심에서 벌금 1천5백만원을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 이 의원은 선거법 위반 혐의로 1백만원 이상의 벌금형을 받으면 의원직을 상실하도록 정한 공직선거법 규정에 따라 이날자로 의원직을 잃게 됐다. 대법원은 그러나 이날 선거법 위반 혐의로 기소된 열린우리당 장영달 의원(전주 ...

      한국경제 | 2005.02.1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