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28251-328260 / 374,13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경찰, 성폭력 피해여성 부당대우 주장 반박

      ... 좋다'며 쓰러지려던 것을 응급조치와 함께 119구급차량으로 병원으로 후송했다"며 반박했다. 경찰은 또 "앞서 같은 달 14일 오후 5시 10분께 양씨의 어머니 유모(67)씨가 화장실에서 박씨의 멱살을 잡은 사건에 대해서는 유씨를 상해혐의로 입건했다"며 "당시 현장에 여성단체 관계자도 있었던 만큼 경찰로써 최선을 다 했다"고 해명했다. 경찰은 이와 함께 "일부 피해자들이 지역 성폭력상담소의 협조를 받아 고소하는 과정에서 사실을 부풀리거나 허위로 고소하는 경우가 ...

      연합뉴스 | 2004.09.22 00:00

    • `정보화촉진기금' 정치권 수사 확대

      ... 정무기획비서관이 연루됐다는 구체적인 단서는 밝혀내지는 못한 것으로 알려졌다. 검찰 관계자는 "현재로선 별다른 단서가 없고 핵심 피의자가 미국으로 도피한상태여서 수사가 진행되지 않고 있다"며 "회사 임원이 주식을 갖고 있다한들 범죄혐의 입증이 안되고 공무원의 겸직금지 조항에 대해선 처벌규정도 없다"고 말했다. 정 비서관은 "93년부터 해당업체 사장과 알고 지냈으며 자금이 부족하다고 해 94년에 500만원을 투자했다"며 "이후 96년 이 회사가 법인으로 바뀌면서 당시 ...

      연합뉴스 | 2004.09.22 00:00

    • `에로배우 큰돈 번다' 속여 비디오 촬영

      ... 박씨의 말을 믿고 서초동의 한 모텔에서 박씨와 성관계를 맺었고 박씨는 이를 6mm 비디오카메라로 찍어 보관. 박씨는 이 비디오를 올해 7월 성인사이트에 올렸고 이 동영상이 인터넷에 급속히 유포되면서 A씨의 얼굴이 알려진 것. 뜻밖의 제보를 통해 자신이 음란동영상의 주인공이 된 사실을 안 A씨는 박씨를경찰에 신고했고 이에 서울 중랑경찰서는 22일 음란필름제조 등의 혐의로 박씨를 구속. (서울=연합뉴스) 조성현기자 eyebrow76@yna.co.kr

      연합뉴스 | 2004.09.22 00:00

    • 하이닉스 前경영진 중징계 .. 박종섭 前사장등 2명 검찰고발

      금융감독당국은 하이닉스반도체(옛 현대전자)의 분식회계와 관련,전 담당임원 2명을 검찰고발하는 등 중징계를 확정했다. 금융감독위원회 산하 증권선물위원회는 22일 2조원에 육박하는 하이닉스의 분식회계를 주도한 혐의로 박종섭 전 사장과 임정호 전 상무 등 2명을 검찰고발하고 박 전 사장 등 전 임원 3명에 대해 해임권고 상당의 조치를 내렸다고 발표했다. 또 하이닉스(법인)에 대해서도 20억원의 과징금을 부과키로 했다. 증선위는 그러나 현 CEO(최고경영자)인 ...

      한국경제 | 2004.09.22 00:00

    • 중국 한족 포섭 위장결혼 알선조직 50명 적발

      중국 조선족 뿐만 아니라 한족까지 포섭, 국제결혼을 미끼로 거액의 돈을 챙긴 위장결혼 알선조직이 경찰에 적발됐다. 전남지방경찰청 외사계는 22일 우리나라에 입국하려는 중국인과 위장결혼을 알선하고 거액의 알선료를 챙긴 혐의(공전자기록 등 부실기재 등)로 알선총책 정모(52)씨 등 한국인 26명과 이모(36)씨 등 조선족 10명 등 총 36명을 구속하고 위장결혼한한국 남성 윤모(56)씨와 한족 여성 2명 등 5명을 불구속 입건했다. 경찰은 또 중국 ...

      연합뉴스 | 2004.09.22 00:00

    • 같은 학교 여대생 강도.강간 20대 영장

      대전 서부경찰서는 22일 혼자 사는 원룸에 들어가 같은 학교 여대생들을 흉기로 위협한 뒤 성폭행하고 금품을 훔친 혐의(강간 등)로 기모(26.대학 4년)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경찰에 따르면 기씨는 21일 0시15분께 대전시 서구 M빌라에 들어가 여대생 A(21)씨를 흉기로 위협해 성추행하고 금품을 훔치려 하는 등 지난해 9월부터 최근까지 16차례에 걸쳐 같은 학교 여대생들을 성폭행하고 700만원 상당의 금품을 훔친 혐의다. 기씨는 이날 ...

      연합뉴스 | 2004.09.22 00:00

    • 손길승 SK 前회장 보석 석방

      서울고법 형사6부(김용균 부장판사)는 22일 특경가법(배임) 혐의로 구속 기소돼 1심에서 징역 3년, 벌금 400억원이 선고된 손길승 SK그룹 전 회장의 보석을 보증금 1억원을 납부하는 조건으로 허가했다. 재판부는 SK 부당 내부거래 등으로 손씨가 1심에서 징역 3년에 집행유예 4년이 선고된 항소심 사건을 병합하는 과정에서 구속 시한 안에 충분한 심리를 진행하기 어렵다고 판단돼 일단 보석을 허가했다고 밝혔다. 병합된 사건에서 최태원 SK㈜회장은 ...

      연합뉴스 | 2004.09.22 00:00

    • '굴비상자 2억' 건넨 건설업체 대표 영장

      '굴비상자 2억' 사건을 수사중인 인천지방경찰청은 22일 오후 안 시장측에 돈을 제공한 광주 소재 A건설업체 대표 이모(54)씨에 대해 뇌물공여 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이씨는 광주시내 재래시장에서 굴비상자를 구입한뒤, A건설 법인계좌에서 인출한 현금 1억6천만원과 회사 자체에서 보관하던 현금 4천만원 등 모두 2억원을 마련,지난달 하순께 안 시장의 여동생에게 전달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인천=연합뉴스) 김명균.한상용.이준삼 기자 kmg...

      연합뉴스 | 2004.09.22 00:00

    • '슈퍼개미' 등 주식불공정거래 무더기 적발

      ... 보유 주식을 내다팔아 막대한 차익을 올리는 이른바 `슈퍼개미'를 비롯한 주식 불공정거래자들이 무더기로 적발됐다. 증권선물위원회는 22일 정례회의를 열어 개인투자자 박모씨와 코스닥 등록기업 회장 이모씨 등 9명을 시세조종금지위반 혐의로 검찰에 고발하고 신모씨 등 16명의명단을 검찰에 통보하기로 의결했다. 증선위에 따르면 `슈퍼개미' 박씨는 코스닥 등록기업 대진공업의 주식 36만5천주(5.75%)를 취득한 뒤 지난 8월2일 금융감독원에 주식 대량보유보고서를 제출하면서 ...

      연합뉴스 | 2004.09.22 00:00

    • 대구지법, 종교적 이유 병역거부자에 영장 발부

      대구지법 성지용 판사는 22일 종교적 신념을 이유로 입영을 거부한 혐의(병역법 위반)로 장모(22)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발부했다. 대구 남부경찰서는 여호와의 증인 신자인 장씨가 지난 7월 5일 현역 입영통지서를 받고도 종교적 신념을 이유로 입영을 거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었다. (대구=연합뉴스) 한무선 기자 mshan@yna.co.kr

      연합뉴스 | 2004.09.2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