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34591-334600 / 374,75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금호타이어 파견근로법 위반 수사

      ... 근로자를 파견근무토록 한 사실이 드러나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광주 광산경찰서는 30일 "광주지방노동청이 금호타이어 대표이사 등 2명과 불법파견업체 및 위장 도급업체 대표 8명 등 총 10명을 파견근로자 보호 등에 관한 법률위반 혐의로 고발해 옴에 따라 수사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경찰은 노동청으로부터 넘겨 받은 조사 자료를 검토하고 다음주 중 관련자를 소환, 사실 확인을 한 뒤 위법 사실이 드러날 경우 사법처리할 방침이다. 금호타이어 대표이사 등은 노동청에 ...

      연합뉴스 | 2004.01.30 00:00

    • 고교생들에 집단폭행 대학생 뇌사

      경남 마산동부경찰서는 30일 사소한 시비끝에대학생을 집단 폭행해 뇌사상태에 빠뜨린 혐의(폭력행위 등 처벌에 관한 법률 위반)로 김모(18.고교 3년)군 등 고교생 4명을 긴급체포했다. 경찰에 따르면 같은 학교 친구인 이들은 지난 23일 오후 11시30분께 마산시 합성동 B편의점 앞 길에서 길을 가던 김모(19.대학1년.마산시 석전동)군과 어깨가 부딪혔다는 이유로 김군을 마구 구타해 뇌출혈 등으로 뇌사에 이르게 한 혐의다. (마산=연합뉴스) 김영만 ...

      연합뉴스 | 2004.01.30 00:00

    • [민주-與 정면충돌] "김경재 주장 사실무근" 盧명의 고소

      노무현 대통령은 30일 민주당 김경재 의원을 명예훼손 혐의로 검찰에 고소키로 했다. 윤태영 청와대 대변인은 "대선자금을 요구했다는 김 의원의 주장은 사실무근의 날조"라며 "특히 김 의원은 이번에 노 대통령을 직접 거명한 만큼 원활한 국정수행을 위해 신속히 진위를 가려야 한다는 차원에서 검찰에 고소키로 했다"고 말했다. 고소 주체는 노 대통령이다. 윤 대변인은 "부산지역 기업에서 3백억원을 받았다느니,썬앤문으로부터 50억원을 수수했다느니 하는 ...

      한국경제 | 2004.01.30 00:00

    • `돈 안 빌려줬다' 새마을금고에 방화 시도

      대구 중부경찰서는 30일 돈을 빌려주지 않는다며 새마을금고에 불을 지르려 한 혐의(현주건조물방화 예비)로 김모(53.대구시 서구평리동)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경찰에 따르면 김씨는 지난 29일 오후 4시 10분께 대구시 중구 대신동 새마을금고에서 전무인 자신의 매제 김모(55)씨가 돈을 빌려주지 않은 데 앙심을 품고 휘발유 1.5ℓ를 창구에 뿌린 뒤 불을 지르려 한 혐의다. 김씨는 불을 붙이려 라이터를 꺼내는 순간 이를 발견한 이 새마을금고 ...

      연합뉴스 | 2004.01.30 00:00

    • 한나라당 박상규의원 영장 기각

      대우건설과 하아테크하우징으로부터 2억4천만원의 불법 정치자금을 받아 유용한 혐의를 받고 있는 한나라당 박상규 의원에 대해 검찰이 청구한 영장이 30일 기각됐다. 불법대선자금 수사와 관련,현역의원에 대해 청구된 영장이 기각되기는 이번이 처음이다. 서울지법 최완주 영장전담 부장판사는 이날 "돈을 받아 유용한 시점 등에 대한 검찰의 소명이 명확하지 않고 관련 증거가 부족하다"며 영장 기각사유를 밝혔다. 이에 따라 이날 오전부터 조사를 받았던 박 의원은 ...

      한국경제 | 2004.01.30 00:00

    • 이상수 "떳떳이 독배 마시겠다"

      한화와 금호로부터 16억원의 불법 대선자금을 수수한 혐의 등으로 구속 수감중인 열린우리당 이상수(李相洙) 의원은 "두 기업이 CD(양도성예금증서)와 헌 수표로 주면서 `밝히기 어려운 돈이니 영수증을 처리하지 말아달라'고 부탁했다"면서 "그래도 누군가 마셔야할 독배라면 내가 떳떳이 마시겠다"고 말했다. 대선 당시 민주당 총무본부장이었던 이 의원은 지난 28일밤 영장실질심사후 영장 발부를 예감하면서 불법자금 수수 경위를 이같이 설명했다고 30일 공동 ...

      연합뉴스 | 2004.01.30 00:00

    • 가수 이동원씨 무면허음주 적발

      서울 강남경찰서는 30일 무면허상태에서 음주운전을 한 혐의(도로교통법 위반)로 가수 이동원(53)씨를 불구속입건했다. 경찰에 따르면 지난해 6월 음주운전으로 면허가 취소된 이씨는 이날 오전 1시14분께 서울 강남구 신사동 신사사거리에서 혈중알코올농도 0.1%인 상태에서 자신의매그너스 승용차를 몰다 경찰에 적발됐다. 이씨는 경찰에서 "친구들과 신사동 주점에서 맥주 2병반을 마셨다"고 진술했다. 이씨는 테너 박인수씨와 함께 부른 `향수'로 널리 ...

      연합뉴스 | 2004.01.30 00:00

    • 박상규의원 오늘 영장청구 검토

      ... 대우건설 등으로부터 수수한 2억원대 불법자금의 유용 여부에 대해 집중 조사중이다. 검찰은 박 의원이 한나라당에 입당하기 전인 재작년 9∼10월 민주당 후원회장으로 있으면서 대우건설과 하이테크 하우징으로부터 2억4천만원을 수수한 혐의와 개인유용 여부 등에 대한 보강조사를 거친 뒤 혐의가 확인되면 이르면 이날중 사전구속영장을 청구할 방침이다. 박 의원은 그러나 이날 오전 10시께 재출두하면서 기자들에게 "민주당 후원회장때가 아니라 사무총장때인 2001년 9월께 ...

      연합뉴스 | 2004.01.30 00:00

    • '아내 피신시켰다'며 처남집 방화

      경기도 시흥경찰서는 30일 아내를 피신시켰다며 처남을 폭행하고 집에 불을 지른 혐의(현주건조물 방화 등)로 최모(27)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경찰에 따르면 최씨는 지난 25일 오후 9시30분께 시흥시 모 아파트 주차장에서 자신의 처와 자녀에게 피신처를 제공했다는 이유로 처남 장모(30)씨를 폭행한 뒤 처남의 아파트 현관문에 종이상자 등을 쌓아놓고 불을 지른 혐의다. (시흥=연합뉴스) 강창구 기자 kcg33169@yna.co.kr

      연합뉴스 | 2004.01.30 00:00

    • 검찰수사, `경선자금'으로 확대되나

      민주당 한화갑 의원에 대해 당 대표 최고위원 경선과 대통령 후보 경선에서 기업체로부터 10억원 가량의 불법자금을 받은 혐의로 29일 사전 구속영장이 청구됨으로써 검찰 수사의 칼날이 경선 자금에까지 전면 확대될것인지 관심이 모아진다. 한 의원은 이날 조사후 귀가하면서 2002년 당 대표 최고위원 경선 당시 하이테크 하우징 박모 회장으로부터 6억원을 지원받은 사실 외에 같은해 대통령 후보경선과정에서도 SK로부터 수억원을 받은 사실을 스스로 언급, 주목을 ...

      연합뉴스 | 2004.01.3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