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34781-334790 / 377,20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중미 최대 마약왕 멕시코서 체포돼

      ... 오토에레라가 멕시코시티의 후에레스 국제공항에서 멕시코 경찰에 의해 체포됐다고 BBC방송 인터넷판이 22일 보도했다. 에레라는 고속모터 보트를 이용해 콜롬비아산 코카인을 파나마, 과테말라, 멕시코를 경유해 미국으로 반입시키고 있다는 혐의를 받고 있다. 마세도 데라 콘차 멕시코 법무장관은 "그는 미국, 과테말라, 엘살바도르, 파나마 당국이 고속 모터보트를 이용해 중미 지역에서 마약을 밀수한 혐의로 수배한 인물"이라면서 그의 체포가 멕시코 정부 입장에서도 중요한 사건이라고 ...

      연합뉴스 | 2004.04.23 00:00

    • 술라이마니야 안사르 조직원 적발 파장

      ... 11명을 체포하고 이들이 소지한 무기류와 폭발물을 압수했다고 아랍어 일간 알-사바흐가 22일 전했다. 체포된 안사르 알-이슬람 조직원들은 술라이마니야의 연합군 임시행정처(CPA)와기타 공공시설 및 민간인 등에 대한 무차별 테러를 기도한 혐의를 받고 있는 것으로알려졌다. ▲체포 시점, 정황 미묘한 연결고리= 안사르 알-이슬람 조직원들이 테러공격을실행에 옮기기 전에 적발된 것은 그만큼 술라이마니야의 치안이 안정됐음을 시사하는 반증이 될 수도 있다. 쿠르드족 지역의 ...

      연합뉴스 | 2004.04.23 00:00

    • 잭슨 변호인 "잭슨의 결백 입증하겠다"

      아동 성추행 혐의로 전날 캘리포니아주의 대배심에 의해 기소된 미국 팝가수 마이클 잭슨(45)의 변호인은 22일 잭슨의 무혐의가 밝혀질 것이라고 말했다. 벤자민 브래프먼 변호사는 이날 성명을 발표하고이같이 밝혔다고 샌타바버라 뉴스-프레스 등 현지 신문ㆍ방송이 전했다. 19명의 배심원들로 구성된 샌타바버라 대배심은 12세 남자 어린이를 상대로 한성추행 및 알코올 제공 혐의 등으로 입건된 '팝의 제왕' 잭슨에 대한 기소 여부를놓고 지난 13일 동안 ...

      연합뉴스 | 2004.04.23 00:00

    • '65억어치 가짜 비아그라' 사상최대 규모 밀수 적발

      관세청 인천세관은 중국으로부터 가짜 비아그라 43만1천정(정품기준 시가 65억원 상당) 등을 밀수입한 김모씨(44) 등 6명을 관세법 위반 혐의로 구속하고 확대 조사중이라고 23일 밝혔다. 인천세관은 "인천항과 중국을 정기운항하는 화물여객선 선원인 김모씨 등이 중국 밀수품 공급책과 공모해 올 1월 중순부터 4월 초순까지 12회에 걸쳐 가짜 비아그라 등을 밀수한 혐의로 적발됐다"며 "이들이 밀반입한 가짜 비아그라 43만1천정은 한국 화이자사에서 같은 ...

      한국경제 | 2004.04.23 00:00

    • 대학편입학 이어 토익ㆍ텝스시험도 '구멍'

      ... 사건을 수사 중인 경찰청사이버테러대응센터는 23일 지난해와 올해 토익(TOEIC)과 텝스(TEPS)시험에서도 무전기를 이용한 부정이 저질러진 사실을 확인하고 수사를 확대하고 있다. ◆토익시험 = 경찰은 대학 편입학 부정시험을 주도한 혐의로 구속된 주모(30.무직)씨와 부정시험 계약서를 작성한 83명 중 성균관대에 편입학한 박모(27.휴학생.구속)씨 등 29명이 토익시험을 치른 사실을 확인했다. 토익시험 응시자 29명 중 8명은 950점 이상, 5명은 900∼950점, ...

      연합뉴스 | 2004.04.23 00:00

    • 총선 출마예정자에 돈받은 기자 13명 기소

      수원지검 공안부 이정회(李廷會) 검사는 23일총선 출마예정자로부터 돈을 받은 혐의(공직선거 및 선거부정 방지법 위반)로 기자13명을 불구속 기소했다. 검찰은 공소장에서 지난 2월 12일 수원시의회 의장실에서 수원 영통구 민주당후보로 출마한 김종열(53.선거법 위반 혐의 기소)씨의 의장직 사퇴 및 국회의원 출마 기자회견이 끝난 뒤 2명의 기자가 시청사 복도에서, 11명은 인근 식당에서 비서전모(37.기소)씨로부터 각각 10만원이 든 봉투를 받은 혐의라고 ...

      연합뉴스 | 2004.04.23 00:00

    • 盜名 명의신탁도 특수관계인은 증여세 내야

      ... 퇴직하자 이들 주식을 사돈이자 이 회사 중국 현지법인 임원인 A씨에게 판 것처럼 서류를 작성했다. 특히 이 과정에서 B씨는 A씨가 회사에 맡겨둔 도장 등을 이용해 허위 매매계약서를 작성한 사실이 검찰에 적발돼 사문서 위조 및 행사 혐의로 처벌받았다. 그러나 과세 당국이 A씨에 대한 명의신탁에 세법을 엄격하게 적용해 상속.증여세법상 '증여의제'에 해당된다며 8억7천여만원의 세금을 물리자 A씨는 명의를 도용을 당했을 뿐 실제 소유자가 아니라며 심판원에 부과 처분 ...

      연합뉴스 | 2004.04.23 00:00

    • 憲裁, 신동인씨 강제구인 나서

      ... 받고 있는데다 헌재에서 증언할 경우 현재 법원에 기소된 정치자금법 위반 사건 심리에 영향을 미칠까 우려된다"며 서면 진술로 대신해 줄 것을 헌재에 요청했다. 신 사장은 작년 8∼9월께 여씨에게 3억원의 불법자금을 전달한 것 외에 대선 전후로 안희정씨에게 6억원, 대선직전 한나라당 신경식 의원에게 10억원의 불법자금을 건넨 혐의를 12일 불구속 기소됐고 헌재의 증인으로 9일 채택됐다. (서울=연합뉴스) 류지복 기자 jbryoo@yna.co.kr

      연합뉴스 | 2004.04.23 00:00

    • 형사사건 수임제한 전관예우 철폐

      ... 고위관계자는 23일 "판.검사들의 전관예우 현상을 없애는 차원에서 직전근무지 관할내에서는 최초 2년동안 변호사로서 형사사건을 수임할 수 없도록17대 국회 개원과 동시에 변호사법을 개정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우리당은 또 각종 비리혐의로 형이 확정된 변호사에 대한 징계가 대한변협 자체로 이뤄져 `제식구 감싸기'란 지적이 일고 있는 만큼, 징계권한을 법무부로 이관하고, 징계수위도 혐의에 따라 변호사자격을 박탁할 수 있도록 처벌을 강화하기로했다. 정책위 관계자는 ...

      연합뉴스 | 2004.04.23 00:00

    • 美 한국 이민자 4명, 웅담 밀매로 벌금형

      미국 버지니아주(州) 해리슨버그에서21일 한국인 이민 4명이 3년전 적발된 웅담 밀매 혐의에 대해 유죄를 인정하고 벌금형을 선고 받았다. 한국인 송모씨 등 4명은 3년전 북미산 흑곰의 담즙(쓸개즙)과 일부 부위를 구매하려다 함정 수사에 걸려 검거된 후 조사를 받아왔으며 이날 유죄 인정으로 2천250∼8천250달러의 벌금형과 함께 각 2년간의 보호 관찰처분을 받았다. (해리슨버그 AP=연합뉴스) kaka@yna.co.kr

      연합뉴스 | 2004.04.2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