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49621-349630 / 374,09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경찰, 대우조선 폭력사태 조사

      ... 사법처리키로 했다. 경찰은 지난 4일 밤 노조원들이 인력팀 사무실에서 점거농성을 벌이면서 사무실에 불을 지르고 사무집기를 무차별 파손했으며 여직원의 얼굴에 시너를 뿌려 위협했다는 회사측의 고소에 따라 관련자들을 방화 및 업무방해 혐의로 사법처리할 방침이다. 회사측은 또 농성과정에서 일부 노조원들이 급여자료가 저장된 컴퓨터를 파손하는 바람에 6일 지급예정이던 생산직 근로자들의 임금지급에 차질이 발생했다고 밝혔다. 노조측도 회사측이 수적 우세를 앞세워 이날 오전 ...

      연합뉴스 | 2002.04.05 00:00

    • 이혼소송 앞두고 법원서 부부싸움

      서울 마포경찰서는 5일 이혼소송을 위해 방문한법원에서 서로 폭력을 휘두른 혐의(폭력 등)로 서모(55.무직)씨와 서씨의 부인(43)을 불구속 입건했다. 경찰에 따르면 서씨 부부는 4일 낮 12시께 이혼 수속을 밟기 위해 서울 서부지방법원을 방문, 자녀양육문제를 놓고 서로 말다툼을 벌이다 서씨가 부인의 허벅지를발로 차고, 부인도 서씨를 밀치는 등 서로 폭력을 휘두른 혐의다. 서씨는 경찰에서 "이혼 후 아이를 내가 키우려했는데 아내가 수긍하지 않아 ...

      연합뉴스 | 2002.04.05 00:00

    • 벤처비리,정보통신위 상임위원 구속

      벤처비리를 수사중인 서울지검 특수2부(차동민부장검사)는 5일 벤처지원자금을 받게 해달라는 청탁 등과 함께 벤처기업으로부터금품을 받은 혐의(뇌물수수)로 정통부 산하 정보통신위원회 상임위원(2급) 손홍(55)씨를 구속했다. 검찰은 또 손씨에게 뇌물을 건넨 유니와이드 테크놀로지 대표 장갑석(36)씨를뇌물공여 혐의로 구속했다. 검찰에 따르면 손씨는 정통부 정보통신정책국장으로 재직중이던 작년 8∼9월 장씨로부터 정통부에서 조성한 정보화촉진기금을 받게 해주고 ...

      연합뉴스 | 2002.04.05 00:00

    • 김재환씨 24억 용처 추적

      ... 대한 회계 감사를 무마하기 위해 평소 친분이 있던 중소기업청 고위간부의 부인 등을 상대로 로비를 벌였다는 첩보를 입수, 경위를 조사중이다. 이머징창투는 재작년 상반기 중기청으로부터 116억원의 투.융자를 받은뒤 회계조작 등 혐의가 일부 포착돼 징계를 받을 위기에 처했으나 결국 회계감사를 받지 않았으며 이 과정에 김은성 전차장이 개입했다는 의혹이 일고 있다. 검찰은 정현준씨의 KDL이 지난 99년 국정원의 발주로 대외정보시스템을 구축해준 사실도 확인, 구체적인 ...

      연합뉴스 | 2002.04.05 00:00

    • 제자 폭행 태권도 코치 영장

      충남천안경찰서는 5일 자신의 제자를 폭행한 혐의(폭력행위 등 처벌에 관한 법률 위반)로 천안 모 중학교 태권도부 코치 정 모(25)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경찰에 따르면 정씨는 지난달 25일 교내 체육관에서 태권도부원인 김 모(17)군등 2명이 자주 결석하고 태권도부 활동을 하지 않는다며 야구방망이로 150여대를 때린 혐의다. 경찰조사 결과 김군 등은 허벅지 피부이식수술을 받아야 할 정도로 큰 상처(전치 4주)를 입었다. (천안=연합뉴스) ...

      연합뉴스 | 2002.04.05 00:00

    • 보은서 산불 임야 1㏊ 태워

      5일 오전 11시25분께 충북 보은군 회북면 쌍암 2리 뒷산에서 산불이 나 소나무와 잡목 등 약 1㏊의 임야를 태우고 2시간여 만에 진화됐다. 불이 나자 산림청 헬기 1대와 공무원과 주민 200여명이 진화에 나섰으나 거센 바람 때문에 어려움을 겪었다. 군은 이 마을 저수지서 낚시를 하다 부주의로 불을 낸 이 모(19.서울시 동작구 사당동)군을 산림법 위반혐의로 입건.조사 중이다. (보은=연합뉴스) 박병기기자 bgipark@yna.co.kr

      연합뉴스 | 2002.04.05 00:00

    • 아르헨 前경제장관 도밍고, 무기밀매 주선등 혐의 구속

      ... 등으로 서방의 신뢰를 회복,디폴트(채무불이행)직전의 국가를 구했다는 찬사를 받았던 인물. 하지만 그는 현재 인신구속이라는 최악의 상황에 처했다. 카발로는 4일 유엔의 무기금수 조치를 어기고 지난 91∼93년 크로아티아와 에콰도르에 무기밀매를 주선하고 거액의 뇌물을 수수했다는 혐의로 부에노스아이레스 소재 군감옥에 수감됐다. 아르헨티나 사정당국은 그의 기소여부를 10일 안에 결정할 예정이다. 김태철 기자 synergy@hankyung.com

      한국경제 | 2002.04.04 17:17

    • thumbnail
      [뉴욕증시] 중동긴장여파 나스닥 1800 붕괴

      ... 단기적인 저항선이었던 1,800선이 붕괴됐다.S&P500은 1,125.40으로 11.36포인트(1.0%)하락했다. 이날 증시 출발을 무겁게 만든 뉴스는 미국 6위의 케이블TV 회사인 아델피아커뮤니케이션스가 회계장부를 조작한 혐의로 증권감독위원회(SEC)의 조사를 받고 있다는 월스트리트저널의 보도.아델피아측은 "SEC에서 비공식으로 조사를 요청해왔다"고 확인해 주었고 이와 동시에 주가는 15% 이상 폭락했다.회계조작논란이 일고 있는 에너지중개회사 다이너지가 이날 3% ...

      한국경제 | 2002.04.04 07:06

    • 전직 은행지점장이 '카드깡'

      서울 강서경찰서는 4일 신용카드 매출전표를 조작하는 속칭 `카드깡'을 통해 거액을 챙긴 혐의(여신전문금융업법 위반)로 전직 모은행 지점장 노모(54)씨를 구속했다. 경찰에 따르면 노씨는 지난해 6월 중순 위장법인을 설립한 뒤 인천 부평구에 쌀가게로 위장한 사채사무실을 차려놓고 급전이 필요한 한모(43.여)씨에게 선이자 9%를 떼어내고 218만원을 빌려주는 등 지난달까지 약 9개월여간 1천여차례에 걸쳐 모두 16억7천여만원을 빌려주고 1억6천여만원을 ...

      연합뉴스 | 2002.04.04 00:00

    • 검찰, 문희갑 시장 등 내주에 소환

      ... 비자금 조성의혹 사건을 수사중인 대구지검 특수부(부장검사 이득홍.李得洪)는 내주중 문 시장 등 관련자를 소환 조사할 방침인 것으로 4일 알려졌다. 검찰은 지난달 27일 이후 문 시장과 측근 이모(65)씨 등에 대해 정치자금법 위반 혐의로 수 차례에 걸쳐 법원으로부터 계좌추적용 압수수색 영장을 발부받아 연결계좌 등에 대해 집중적인 조사를 벌여왔다. 검찰은 이 과정에서 드러난 혐의점과 비자금 14억200만원의 조성 경위 및 사용처, 제주도 부동산의 매입.매각 경위 ...

      연합뉴스 | 2002.04.0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