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49651-349660 / 368,88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금융정보원 계좌추적권, 대외거래에만 허용검토

    여야는 30일 자금세탁방지법 4인 소위를 열어 범죄혐의에 대한 금융정보분석원(FIU)의 계좌추적권 부여를 대외거래에 한해 허용하는 방안을 긍정적으로 검토키로 했다. 민주당 이상수 총무는 이날 당 최고위원회의에 참석,"야당이 조직범죄와 마약 등의 범죄혐의에 대해서만,그것도 국외거래에 한해 FIU에 계좌추적권을 허용하자는 당초 주장에서 한발 양보,이같이 제안해 왔다"면서 "수용여부를 진지하게 검토중"이라고 보고했다. 윤기동 기자 yoonkd@h...

    한국경제 | 2001.08.30 17:29

  • 공항유휴지 개발 관련 검찰수사 종결

    ... 청와대 행정관과 이상호(李相虎.44) 전 개발사업단장 등 3명을 사법처리하는 선(線)에서 30일 사실상 종결됐다. 지난 6일 2순위인 에어포트 72㈜ 참여업체 ㈜스포츠서울 21 대표 윤흥열(尹興烈)씨가 이 전 단장을 명예훼손 혐의로 고소하면서 시작된 사건은, 20여일간에 걸친 장기수사에도 불구하고 의혹을 완전히 불식시키지 못했다. ▲확실히 규명하지 못한 로비의혹 권태호(權泰鎬) 1차장검사는 이날 수사발표를 통해 "검찰의 이번 수사는 잘못된 로비문화 척결의 ...

    연합뉴스 | 2001.08.30 16:53

  • 성관계댓가 핸드폰건넸다 덜미

    10대 청소년과 성관계를 맺은 뒤 미화 11달러를 110만원이라고 속였다 들통이 나자 돈 대신 핸드폰을 건넨 대학휴학생이 경찰에 붙잡혔다. 서울 방배경찰서는 30일 채팅에서 만난 미성년자와 성관계를 맺고 그 대가로 금품을 건넨 혐의(청소년 성보호에 관한 법률 위반)로 모 지방대 휴학생 강모(26.경남진주시)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경찰에 따르면 대학 휴학후 미국유학을 준비해오던 강씨는 지난 27일 오전 1시께 서울 강북구 수유동의 한 여관에서 ...

    연합뉴스 | 2001.08.30 16:48

  • 마이크론, 국내 업체 상대 반도체 덤핑 소송 계획

    ... 타격이 예상된다. 업계에서는 마이크론이 유동성위기를 맞은 하이닉스를 궁지로 몰아넣기 위한 포석으로 보고 있다. 세계 2위의 D램 제조업체인 마이크론테크놀러지는 29일(미국 현지시간) 일부 해외 메모리 칩 제조업체들을 덤핑 혐의로 제소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와관련,메리츠증권 최석포 연구위원은 "판매가가 제조원가를 밑도는 상황에서 덤핑 혐의를 빠져나갈 수 있는 업체는 거의 없다"면서 "마이크론 입장에서는 미국 시장 점유율을 높이면서 하이닉스를 궁지로 몰려는 ...

    한국경제 | 2001.08.30 16:33

  • 유기범 前대우통신사장 2심서 집행유예 선고

    서울고법 형사3부(재판장 손용근 부장판사)는 30일 8천2백억원의 분식회계와 5천5백억원의 대출사기 혐의(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상 사기 등)로 구속 기소돼 1심에서 징역 4년이 선고된 대우통신 유기범 전 사장에게 징역 3년에 집행유예 5년을 선고했다. 또 분식회계 묵인 혐의(주식회사 외부감사법 위반)로 구속기소돼 1심에서 징역 2년 및 추징금 4억7천만원이 선고된 김세경 회계사에게는 징역 1년6월에 집행유예 3년이 선고됐다. 이상열 기자 mu...

    한국경제 | 2001.08.30 16:05

  • "美 마이크론, 하이닉스 덤핑제소 위협"..WSJ

    세계 2위의 D램 업체인 미국의 마이크론 테크놀로지사가 하이닉스반도체를 덤핑혐의로 제소하겠다며 위협하고 있다고 월스트리트저널이 보도했다 월스트리트저널은 29일 "마이크론이 일부 외국 메모리 반도체업체들에 대해 반덤핑제소를 고려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마이크론은 제소할 회사를 구체적으로 들지 않았으나 31일 채권단회의를 앞두고 있는 하이닉스를 압박하기 위한 전술이라고 이 신문은 해석했다. 마이크론의 덤핑제소 위협은 이 회사가 최근 미국 정부와 ...

    한국경제 | 2001.08.30 15:45

  • "검찰의 증인접촉 독점 위헌" 헌재결정

    ... 정당화할 수는 없다"고말했다. 그러나 주선회 재판관은 "이 사건은 권리침해의 반복 위험성이나 헌법적 해명의필요성을 인정할 수 없으므로 각하해야 한다"는 소수의견을 낸 것으로 알려졌다. ㈜경성 대표 이모씨로부터 4천만원을 받은 혐의(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알선수재)로 기소돼 재판을 받고있는 정 의원은 "검찰측이 이씨를 200여일간 거의 매일 검찰청사로 소환.조사함으로써 나의 변호인이 이씨에게 접근할 기회를 막은 것은 공정한재판을 받을 권리를 침해한 것"이라며 지난 ...

    연합뉴스 | 2001.08.30 15:29

  • 재개발아파트분양권 사기, 전 주공직원 체포

    재개발지역에 들어설 아파트의 분양권을 만들어주겠다고 속여 2억7천여만원을 가로챈 전 대한주택공사 직원이 경찰에 붙잡혔다. 경기도 안양경찰서는 30일 전 주공 경기지역본부 직원 신모(42.군포시 산본동)씨를 사기혐의로 긴급체포했다. 경찰에 따르면 신씨는 주공 경기지역본부 도시정비부에 근무하던 지난해 6월께 안양시 동안구 호계동 H부동산 사무실에서 주공이 시행하는 안양1동 구시장 아파트재개발과 관련, 이모씨 등 8명에게 "분양권을 만들어주겠다"고 ...

    연합뉴스 | 2001.08.30 15:23

  • thumbnail
    경찰에 검거된 주부 도박단

    30일 오전 충북 제천경찰서에 상습도박 등의 혐의로 연행된 주부 등 35명이 경찰서 지하 체육관에서 조사를 기다리고 있다. /(제천=연합)

    연합뉴스 | 2001.08.30 14:23

  • 경매사이트 이용 45억대 '카드깡'

    서울 서초경찰서는 30일 인터넷 경매사이트에서물품거래를 한 것처럼 위장, 45억대의 신용카드 불법대출(카드깡)을 해온 혐의(여신전문금융업법 위반)로 조모(51.여)씨 등 2명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경찰에 따르면 조씨 등은 지난해 6월말부터 경기도에 유령회사를 차려놓고 급전이 필요한 신용카드 가입자들에게 선이자 12%를 빼고 필요한 돈을 빌려준 뒤 자신들이 인터넷 경매사이트에 허위로 올려놓은 전자제품 등의 경매물품을 신용카드 가입자들이 구입한 ...

    연합뉴스 | 2001.08.30 12: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