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50151-350160 / 377,20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동거녀 아들 살해

      서울 동부경찰서는 8일 동거녀 아들을 마구 때려 숨지게 한 혐의로 박모(25)씨와 이를 방조한 혐의로 박씨의 동거녀 이모(23.여)씨에 대해 각각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경찰에 따르면 박씨는 8일 오전 0시께 서울 광진구 화양동 모 여관에서 이씨가 담배를 사러간다며 자리를 비운 사이 이씨의 아들(2)이 말을 듣지 않는다며 목을 조르고 주먹 등으로 마구 때려 숨지게 한 혐의다. 조사결과 지난달 3일 인터넷 채팅으로 이씨를 만나 서울시내 여관을 전전하며 ...

      연합뉴스 | 2002.07.08 00:00

    • 하이닉스, "펀더멘털 개선 기대는 아직"

      ... 주가가 7일 연속 상한가 행진을 지속했다. 8일 증권거래소에서 장 초반부터 가격제한폭(14.77%)까지 치솟으며 출발한 하이닉스 주가는 오후 한 때 4.5% 상승으로 밀리기도 했다. 미국 2위의 제약회사인 머크마저 분식회계 혐의를 받는다는 소식에 나스닥 선물이 급락했고 20포인트 가까이 상승했던 종합주가지수도 마이너스 반전한 영향이었다. 하지만 장 막판 다시 상한가에 진입하는데 성공,전일보다 65원 오른 5백5원으로 마감됐다. 지난달 27일부터 상한가 ...

      한국경제 | 2002.07.08 00:00 | chums

    • 기양건설 부회장 영장

      ... 범박동 재개발 비리의혹을 수사중인 서울지검 특수3부(서우정 부장검사)는 8일 기양건설산업 부회장 연훈씨가 기양측 로비스트 김광수씨와 짜고 부도어음 회수를 위해 금융기관 등에 금품로비를 벌인 사실을 확인, 연씨에 대해 배임증재 등 혐의로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검찰은 또 김진관 전 제주지검장을 곧 소환, 2000년 4월 모 사업가에서 2억원을빌리고 이 중 1억원을 김광수씨가 대신 갚은 경위를 조사키로 하고 이르면 이날 중소환통보키로 했다. 검찰은 김 전 검사장이 ...

      연합뉴스 | 2002.07.08 00:00

    • 세르비아 법원, 코소보 전범에 첫 실형 선고

      세르비아 법원은 8일 코소보 사태 당시 자행된 전범 혐의에 대해 최초로 실시한 재판에서 유고연방의 한 전직 군인에게실형을 선고했다. 세르비아 프로쿠플례 지법의 드라간 타시치 판사는 이날 "이반 니코리치(30)는알바니아계 주민 2명을 살해하고 민간인을 대상으로 전쟁범죄 행위를 자행하는 등전쟁에 대한 국제 규약을 위반한 혐의가 인정된다"며 징역 8년형을 선고했다. 타시치 판사는 니코리치가 코소보 전쟁이 진행되던 지난 1999년 5월24일 코소보수도 ...

      연합뉴스 | 2002.07.08 00:00

    • 신승남.김대웅씨 '사법처리' 8일 결론

      ... 검사장)는 7일 검찰의 수사정보를 누설했다는 의혹을 받고 있는 신승남 전 검찰총장과 김대웅 광주고검장에 대한 사법처리 수위를 8일중 최종 확정키로 했다고 밝혔다. 대검 관계자는 "사법처리 여부를 결정하려면 기밀누설 또는 직권남용 혐의와 관련한 사실관계가 먼저 확정돼야 한다"며 "8일중 결론을 낼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와 관련, 대검 중수부 수사팀은 두사람에 대해 기소가 가능하다는 내부 의견을 모아 검찰 수뇌부에 보고할 것으로 알려졌다. 검찰은 이에 앞서 6일 ...

      한국경제 | 2002.07.08 00:00

    • 검찰, 김동진 통영시장 영장 재청구

      선거법 위반혐의로 사전구속영장이 청구됐다 기각된 김동진(金東鎭.52) 경남 통영시장에 대해 구속영장이 재청구됐다. 창원지검 통영지청 윤주영검사는 6.13선거과정에서 자신에게 유리한 여론조사결과를 지역 주간신문에 싣게한 뒤 금품을 제공한 혐의(공직선거 및 선거부정방지법위반)로 지난달 28일 영장이 청구됐다 기각된 김동진(52.무소속) 통영시장에 대해 8일 혐의 내용을 보강해 영장을 재청구했다. 검찰은 김 시장이 지난 4월10일 통영지역 주간신문인 ...

      연합뉴스 | 2002.07.08 00:00

    • 도박자금 마련위해 고급승용차 훔쳐

      경기도 고양경찰서는 8일 고급 승용차를 훔쳐 이를 담보로 돈을 빌린 혐의(절도 등)로 노모(33.무직.고양시 일산구)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경찰에 따르면 노씨는 지난 1월 31일 오후 11시께 일산구 마두동 이모(42.여)씨집 앞길에 세워놓은 체어맨 승용차를 훔치는 등 열흘사이에 고급 승용차 2대(8천여만원 상당)를 훔쳤다. 노씨는 이어 지난 2월 3일 오후 3시께 고양시 덕양구 이모(27.사채업자)씨의 사무실에서 체어맨 등 자신이 훔친 ...

      연합뉴스 | 2002.07.08 00:00

    • 교회 여신도 성폭행 목사 구속

      서울경찰청 여자기동수사반은 8일 교회 여신도를 상습적으로 성추행 및 성폭행한 혐의(청소년 성보호에 관한 법률 위반 등)로 서울 모 교회 목사 장모(55)씨를 구속했다. 경찰에 따르면 장씨는 지난해 9월 A(23.여)씨 등 교회 여신도 4명에게 "첫 것은하나님께 바치라"는 성경 내용 일부를 인용, 안수기도를 하는 척 하며 성추행하고,지난해 10월에는 B(18.고 3년)양을 교외 모텔로 유인, 성폭행하는 등 지난해 7월부터 최근까지 수차례에 걸쳐 여신도들을 ...

      연합뉴스 | 2002.07.08 00:00

    • 비리공직자 3명 재정신청

      ... 8일 오후 부방위의 고발에도 불구, 검찰이 불기소처분을 내린 전현직 장관급 인사 2명과 검찰 고위간부 1명 등 3건 모두 재정신청키로 결정했다. 부방위는 이날 전체 위원회(9인) 회의를 열고 지난 3월말 금품상납.뇌물수수 등 혐의로 검찰에 고발한 비리 공직자 3명에 대해 검찰이 불기소 처분에 내린 데 대한 재정신청 여부를 논의, 이같은 입장을 정리했다고 부방위가 밝혔다. 부방위는 9일 오전 기자회견을 갖고 결정내용을 공식발표할 예정이다.부방위는 금주중 검찰을 ...

      연합뉴스 | 2002.07.08 00:00

    • 加퀘벡주에도 대형 산불 .. 美동부까지 연기 뒤덮여

      ... 배치돼 이날 현재 1천100명이 잔불 끄기와 식생복원 작업에 동원됐다. 소방당국은 이번 불로 467채의 가옥이 소실되고 3만명의 주민이 대피했으며 재산피해가 2천800만달러로 집계된다고 말했다. 한편 근무수당을 노려 애리조나 산불 중 하나를 일으킨 혐의를 받고 있는 임시직 소방대원은 방화혐의로 기소됐으나 구조요청을 위해 불을 피우다 큰 불을 낸 등산객은 기소되지 않았다. (몬트리올.피닉스 AP=연합뉴스) youngnim@yna.co.kr

      연합뉴스 | 2002.07.0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