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50181-350190 / 377,45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조직폭력배에 문신 시술 5명 구속

      ... 15일 정모(32.부산시 사상구 엄궁동), 강모(27.대구시 달서구 파산동), 임모(28.대구시 북구 복현동), 김모(24.충북 청주시 복대동), 박모(25.충북 청주시 가경동)씨 등 5명을 보건범죄단속에 관한 특별조치법위반혐의로 구속했다. 경찰에 따르면 정씨는 인터넷 문신사이트를 운영하며 강씨, 임씨와 함께 지난해1월부터 최근까지 부산과 대구, 진주지역 조직폭력배 등에게 호랑이, 용 등의 문신을 해주고 1인당 30만-250만원을 받는 등 60여차례에 ...

      연합뉴스 | 2002.07.15 00:00

    • 권노갑씨 징역 3년 구형

      서울지검 특수1부(박영관 부장검사)는 15일 진승현씨로부터 5천만원을 받은 혐의로 구속기소된 민주당 권노갑 전 고문에 대해 징역 3년 및 추징금 5천만원을 구형했다. 서울지법 형사10단독 박영화 부장판사 심리로 열린 이날 결심공판에서 검찰은 논고문을 통해 "김은성 전 국정원 2차장과 정성홍 전 국정원 경제과장, 진승현씨 등 관련자들의 진술과 수사기록에 비춰 공소사실이 모두 인정된다"고 밝혔다. 권 전 고문의 변호인들은 최후변론에서 "피고인이 진승현의 ...

      연합뉴스 | 2002.07.15 00:00

    • 예당, "음반주 폭락세속 나홀로 강세"

      연예계 비리 수사라는 돌발 악재에 휘말린 음반관련주들이 대거 폭락한 가운데 예당엔터테인먼트가 "나홀로 강세"를기록,눈길을 끌었다. 15일 에스엠엔터테인먼트 싸이더스HQ GM기획 도레미미디어 등 국내 4대 연예기획사가 뇌물제공 혐의로 검찰의 수사를 받고 있다는 소식에 음반관련주들은 일제히 폭락했다. 이날 수사 리스트에 직접 올라있는 에스엠은 하한가를 기록했고,싸이더스HQ를 자회사로 두고 있는 플레너스도 8.9% 하락했다. 또 수사대상에 속하지 ...

      한국경제 | 2002.07.15 00:00 | chums

    • 법정관리 이사가 30억대 분양대금 사기

      대구 수성경찰서는 15일 상가 분양 희망자들을속여 거액을 가로챈 혐의(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 등에관한법률위반)로 모주택회사 법정관리 이사 서모(60.대구시 동구 지묘동)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서씨는 지난 2월께 법정관리로 은행에 근저당이 설정된 수성구 지산동의 T상가에 대한 근저당설정을 해지해 주겠다며 김모(47.여)씨를 속여 분양대금 1억5천만원을 받아 가로채는 등 비슷한 수법으로 13명에게서 모두 32억원을 받아 챙긴 혐의다. 경찰은 ...

      연합뉴스 | 2002.07.15 00:00

    • 부시 주식 거래 동기 모호..WP

      ... 드러났으나 백악관은 부시 대통령이 당시 2분기 손실을 900만달러정도로 생각했을 뿐이라고 해명했다고 밝혔다. 신문은 당시 증권거래위원회가 부시 대통령의 주간 속보 회람 사실을 알고 내부자 거래 의혹을 조사했으나 '증거가 없다'며 무혐의로 처리했다고 말하고 1990년5월마지막 주에 작성된 속보는 2분기 손실 규모를 400만달러로 추정했다고 덧붙였다. 포스트는 그러나 부시 대통령이 속보를 본 사실이 드러남에 따라 다른 투자자들에 앞서 주가가 하락하리라는 점을 알고 ...

      연합뉴스 | 2002.07.15 00:00

    • "김진관씨 금융이득 대가성 인정"

      ... 부장검사)는 15일 기양건설산업 로비스트 김광수씨가 김진관전 제주지검장의 빚 1억원을 대신 갚는 과정에서 발생한 김 전 검사장의 금융이득에대해 대가성이 인정된다고 잠정 결론을 내렸다. 이에 따라 검찰은 김 전 검사장을 변호사법 위반 혐의로 금명간 불구속기소할방침이다. 검찰은 김 전 검사장이 재작년 7월 김광수씨가 1억원을 대신 갚은 뒤 이에 대한원금 및 이자를 지급하지 않다가 지난 6월 뒤늦게 원금만 돌려준 사실과 이후 신한종금 파산관재인 이모 변호사에게 4차례 ...

      연합뉴스 | 2002.07.15 00:00

    • 英경찰, 女학생 살해용의자 '한국인 남성 체포'

      ... 것으로 이해해도 좋다. 용의자가 제시한 알리바이는 조사중"이라고 말했다. 그는 그러나 이 용의자의 신원은 밝히지 않았다. 주영한국대사관 관계자는 체포된 남자 어학연수생이 자신과의 전화통화에서 경찰이 자신을 체포한 이유를 알 수 없다며 혐의를 부인했다고 밝혔다. 이 관계자는 경찰에 연행된 연수생이 "신양과 약 1개월간 사귄 뒤 헤어졌으며 사건내용이 궁금해 경찰서에 가봤는데 경찰관이 나중에 다시 찾아와 경찰서로 가자고 했다"고 말한 것으로 전했다.

      한국경제 | 2002.07.15 00:00

    • 상장.등록기업 무더기 감리

      미국의 분식회계 파문이 확산되는 가운데 금융감독원이 국내 상장·등록기업에 대한 대대적인 감리활동에 착수했다. 이번 감리는 분식회계 혐의가 짙은 특정 계정과목만 집중적으로 점검하는 부분감리 방식으로 진행되지만 감리 대상 기업수가 사상 최대 규모에 달할 전망이다. 금융감독원 황인태 전문심의위원은 15일 "부분 감리를 활성화한다는 방침에 따라 2001회계연도에 대한 회계감사를 모두 마친 상장기업과 코스닥등록 기업을 대상으로 부분감리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

      한국경제 | 2002.07.15 00:00

    • KMTV.GM기획 대표 소환

      ... 매니저 등으로부터 소속 가수 출연 등의 청탁과 함께 거액의 금품을 받은 단서를 포착, 금품수수 규모를 캐고 있다고 밝혔다. 검찰은 GM의 2대 주주인 권씨가 소속 가수들의 홍보를 위해 공중파방송 및 케이블TV 등에 로비를 벌인 혐의를 포착한 것으로 전해졌다. GM의 최대주주 김모씨와 도레미 대표 박모씨가 방송사 PD 등에게 금품을 제공한 혐의도 일부 포착된 것으로 알려졌다. 검찰은 특히 연예기획사들이 증자를 하면서 방송계 및 정.관계 인사들에게 헐값으로 주식을 ...

      한국경제 | 2002.07.15 00:00

    • 새마을금고 강도범, 주민과 격투끝 검거

      ... 전모(30.무직.포천군 소홀읍)씨를 현행범으로 체포했다. 경찰에 따르면 전씨는 이날 오전 9시 20분께 양주군 은현면 용암3리 새마을금고에 들어가 여직원 김모(39)씨를 흉기로 위협, 현금 100만원과 10만원권 자기앞수표 2장을 빼앗은 혐의다. 전씨는 빼앗은 돈을 갖고 새마을금고를 나서다 "강도야"라는 여직원 김씨의 비명소리를 듣고 새마을금고 맞은편 집에서 뛰쳐 나온 박근신(49.농업)씨 등 마을 주민 2명과 격투끝에 붙잡혔다. 경찰 조사결과 5평 남짓한 용암3리 ...

      연합뉴스 | 2002.07.1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