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56381-356390 / 365,06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서울시소유 토지등기부 변조 억대 사취한 3명 구속

    ... 소유의 체비지 에 대한 등기부를 자신소유로 변조해 이를 은행에 담보로 잡히고 6억9천만 원을 대출받아 가로챈 조아양행 대표 강태영씨(53)와 강남 등기소 직원 유 영상씨(42)등 3명을 특정경제범죄 가중처벌법위반(사기)등 혐의로 구속하 고 달아난 이관숙씨(28.여)를 같은 혐의로 수배했다. 검찰에 따르면 강씨는 지난 89년3월 서울 송파구 잠실동 강 남등기소 직원 유씨와 짜고 서울시 소유인 서울 서초구 반포동 대지 2백56평에 대한 부동산 등기부를빼내 ...

    한국경제 | 1994.02.13 00:00

  • 같은동네 여자자취생 집단성폭행 10대 3명 영장

    ... 남부경찰서는 13일 같은 동네에 사는 10대 여자들의 자취방에 침입, 이들을 흉기로 위협해 여관으로 끌고간 뒤 집단 성폭행한 강모군(16.식당종 업원.서울 구로구 가리봉동)등 10대 3명에 대해 특정범죄가중처벌법 위반 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 했다. 경찰에 따르면 서울 강남구 O식당에서 함께 일하는 강군등은 지난 12일 오전 3시께 평소 알고 지내던 같은 동네 조모양 (16.무직)의 자취방에 출입문 유리창을 깨고 들어가 흉기로 조양등 2명을 위협,인근 ...

    한국경제 | 1994.02.13 00:00

  • 야구선수가 숏트랙 전국가대표선수 폭행

    *.서울 강남경찰서는 13일 술좌석에서 여자문제로 시비끝에 숏트랙 전국가대표선수 모지수씨(23)를 폭행,전치4주의 상해를 입힌 혐의로 쌍방울 레이더스 프로야구선수 김주성씨(22)를 구 속.김씨는 10일 오전 4시30분쯤 서울 강남구 청담동 아이스 크림 가라오케 홀에서 모씨 일행 12명중 여자 1명이 마음에 든다며 양보해 달라고 요구하다 거절하는 모씨의 얼굴을 때린 혐 의다. 김씨는 D대학 졸업반으로 금년초 쌍방울 레이더스 프로야 구단에 ...

    한국경제 | 1994.02.13 00:00

  • 부녀자 성폭행한뒤 살해한 일당 3명 검거

    서울 동부경찰서는 13일 심야에 귀가중인 부녀자를 성폭행한뒤 살해하는 등 부녀자를 상대로 강도강간을 일삼아온 최성열씨(21.무직. 서울 종로구 창신2동 595의 305)등 3명을 붙잡아 이들에 대해 강도살인등의 혐의로 구 속영장을 신청했다. 경찰에 따르면 같은 공장에서 일하며 알게된 최씨등은 지난해 12월16일 오 후 11시30분께 서울 성동구 성수2가3동 284의1 앞길에서 귀가중인 유모씨( 25.여.종업원)를 뒤따라가 주먹등으로 때려 ...

    한국경제 | 1994.02.13 00:00

  • 양파 매점.매석한 중간상인등 4명 고발...농림수산부

    정부는 양파를 매점.매석한 중간상인 및 저장업자 등 4명을 물가안정 및 공정거래에 관한 법률위반혐의로 고발하기로 했다. 또 최근 급등세를 보이고 있는 파의 수입을 추진하고 양파.마늘도 추가수 입을 검토키로 했다. 12일 농림수산부에 따르면 지난 1월 중순부터 경찰청에서 양파의 매점매 석 실태를 조사한 결과 가락동 도매시장의 중간상인 2명,저장업체 2명 등 4 명이 모두 1천7백여t의 양파를 매점매석한 사실을 확인하고 농림수산부에 고발을 ...

    한국경제 | 1994.02.12 00:00

  • 술먹다 말다툼끝 친구살해한 10대 영장

    성남 남부경찰서는 12일 친구와 함께 술을 마시다 사소한 시비 끝에 흉기 로 살해한 혐의(상해치사)로 이모군(18.무직.성남시 중원구 금광2동)에 대 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이군은 11일 오전4시20분쯤 부모가 집을 비운 사이 자신의 집에서 고교 동 창생인 최병진군(17.무직.성남시 수정구 태평동)등 6명을 불러 함께 술을 마시다 최군이 술에 취해 이군에게 "너는 친구도 아니다"라며 주방으로가 흉기를 가지고 들어오자 흉기를 빼앗아 최군의 ...

    한국경제 | 1994.02.12 00:00

  • <도토리> 집바래다 준다며 포장마차 여주인 성폭행 미수

    ... 여주인을 집까지 바래다준다며 승용차로 으슥한 곳으로 유인,욕 보이려다 상대방이 반항하는 과정에서 차량이 파손됐다며 피해보상 명목으 로 금반지등을 빼앗은 파렴치한 30대가 쇠고랑. 11일 대전동부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강도강간혐의로 구속된 최명옥씨(30. 대전동구판암동)는 8일 오전 1시쯤 고향선배 김모씨(34)와 중구 대사동 박 모씨(30,여)의 포장마차에서 술을 마신 뒤 집까지 바래다준다며 박씨를 자 신의 승용차에 태워 동구 판암동 식장산 부근으로 끌고가 ...

    한국경제 | 1994.02.12 00:00

  • 장영자.정태광씨 기소...검찰, 수사결과 발표

    장영자씨 어음부도사건을 수사해온 서울지검 특수1부(정홍원부장검사)는 12일 최종 수사결과를 발표,금융기관과 사채업자를 속여 1백27억5천만원을 가로챈 장씨를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 위반(사기)및 사문서위조등 혐의로, 삼보상호신용금고 정태광사장을 상호신용금고법위반혐의로 각각 기소했다. 검찰은 또 서울신탁은행 압구정동지점에서 사채업자 하정임씨(57.여)의 계 좌에서 30억원을 불법인출한 전압구정동 지점장 김칠성씨를 특정경제범죄가 중처벌법 위반(수재등)혐의로 ...

    한국경제 | 1994.02.12 00:00

  • 11개월된 아들 시멘트바닥에 던져 숨지게한 아버지 구속

    경찰서 형사계 사무실에서 부인을 폭행한 혐의로 조사를 받던 20대 남자가 안고 있던 생후 11개월된 아들을 시멘트 바닥에 던져 숨지게 한 사실이 뒤 늦게 밝혀졌다. 11일 수원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8일 오후 1시께 이 경찰서 형사계 사무실 에서 부인 전모씨(25)를 폭행한 혐의로 조사받던 정석우씨(24.무직.수원시 장안구 영화동)가 안고 있던 아들 종국군(생후 11개월)을 갑자기 사무실의 시멘트 바닥에 던졌다. 머리를 다친 종국군은 남수원병원으로 ...

    한국경제 | 1994.02.11 00:00

  • 수갑찬채 도주했던 히로뽕 사범 3명 다시 검거...강서경찰

    서울 강서경찰서는 지난달 24일 일당 검거도중 경찰의 감시소홀을 틈타 수 갑과 족쇄를 찬 채 도주했던 히로뽕사범 김종근씨(38.무직.특수절도 9범)등 3명을 검거, 향정신성의약품 관리법 위반 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경찰은 이와함께 이들로부터 히로뽕을 공급받아 주사를 맞아온 이종신씨( 29.무직)등 5명을 같은 혐의로 구속하고 최모씨(22.여.무용수)를 불구속입 건했다. 경찰에 따르면 검거된 김종근씨는 부산.밀양등지에서 히로뽕을 구입한 ...

    한국경제 | 1994.02.1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