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1-30 / 11,07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범죄·거짓말·콘서트 강행…김호중·승리 평행 이론에 '소름' [이슈+]

      ... 마시는 '사고 후 고의 음주'에 대해 도로교통법상 1년 이상 5년 이하의 징역 또는 500만 원 이상 2000만 원 이하의 벌금에 처하는 형사처벌 규정을 마련해달라고 법무부에 건의했다. 이는 음주 측정 거부죄와 동일한 형량이다. 또한 이원석 검찰총장은 ‘운전자 바꿔치기’를 사법 방해로 규정할 것을 일선에 지시했다. 수사단계에서부터 구속 사유에, 재판 단계에서는 구형과 상소 등에 적극적으로 반영하라는 것이다. 김호중이 사고를 낸 ...

      한국경제 | 2024.05.21 20:24 | 김소연

    • thumbnail
      동료 소방관 성폭행 미수 전 소방공무원 항소심서 징역형 집유

      ... 소방공무원 A씨가 항소심에서도 실형을 면했다. 21일 법조계에 따르면 대전고법 제3형사부(재판장 김병식)는 강간치상, 공무집행 방해 등의 혐의로 기소된 A씨에게 원심과 같은 징역 2년 6개월에 집행유예 4년을 선고했다. 검찰이 원심의 형량이 낮다며 항소했지만, 받아들여지지 않았다. 재판부는 "피고인이 피해자의 직장 동료였고 범행 경위, 방법 등을 보면 죄질이 매우 불량하다"며 "다만, 강간 자체는 미수에 그치고 피해자 상해가 중하지 않은 점, 피해자가 처벌을 원치 ...

      한국경제 | 2024.05.21 16:51 | YONHAP

    • thumbnail
      '음주뺑소니' 김호중 공연 강행…취소시 환불 수수료 면제

      ... 음주운전으로 교통사고를 일으켰다고 의심할 상당한 이유가 있는 사람이 적발을 면할 목적으로 의도적으로 술을 더 마시면 1년∼5년의 징역 또는 500만원∼2000만원의 벌금에 처하도록 하는 내용이다. 음주 측정거부죄와 동일한 형량이다. 이런 검찰의 지시는 김호중이 음주운전 사고를 내고 도주한 뒤 운전자를 바꿔치기하고 인근 호텔에서 머무르는 등 범행을 은폐하려 시도한 부분을 염두에 둔 것으로 보인다. 앞서 김호중은 지난 9일 오후 11시 40분쯤 서울 ...

      한국경제 | 2024.05.21 09:34 | 이미나

    • '사고 뒤 의도적 음주' 처벌규정 만든다

      ... 이에 미치지 못하면 상소 등으로 적극 대응하라고 주문했다. 대검찰청은 이날 ‘음주 교통사고 후 의도적 추가 음주’에 대한 형사처벌 규정 신설을 법무부에 입법 건의했다. 이번 입법 건의안은 음주측정 거부죄와 형량이 동일하다. 음주운전으로 교통사고를 일으킨 사람이 적발을 면할 목적으로 의도적으로 술을 더 마시면 1~5년의 징역 또는 500만~2000만원의 벌금형에 처해진다. 기존 법령과 판례로는 음주 운전자가 처벌을 피할 목적으로 사고 후 ...

      한국경제 | 2024.05.20 18:45 | 권용훈

    • thumbnail
      제2의 김호중 막아라…검찰총장 "운전자 바꿔치기 엄정 대응"

      ... 음주운전으로 교통사고를 일으켰다고 의심할 상당한 이유가 있는 사람이 적발을 면할 목적으로 의도적으로 술을 더 마시면 1년∼5년의 징역 또는 500만원∼2000만원의 벌금에 처하도록 하는 내용이다. 음주 측정거부죄와 동일한 형량이다. 대검은 "사고 후 의도적으로 추가 음주하는 경우 운전 시점의 혈중알코올농도 수치에 대한 입증 부족으로 무죄가 선고되는 등 처벌의 공백이 발생하고 있다"며 "실질적으로 음주 측정 거부라고 평가할 수 있는 ...

      한국경제 | 2024.05.20 14:41 | 이미나

    • thumbnail
      검찰, '사고 후 추가음주' 김호중 논란에 "처벌규정 신설 건의"

      ... 밝혔다. 입법 건의안은 음주운전으로 교통사고를 일으켰다고 의심할 상당한 이유가 있는 사람이 적발을 면할 목적으로 의도적으로 술을 더 마시면 1년∼5년의 징역 또는 500만원∼2천만원의 벌금에 처하는 내용이다. 음주측정거부죄와 형량이 동일하다. 대검은 "사고 후 의도적으로 추가 음주를 하는 경우 운전 시점의 혈중알코올농도 수치에 대한 입증 부족으로 무죄가 선고되는 등 처벌의 공백이 발생하고 있다"며 "실질적으로 음주 측정 거부라고 평가할 수 있는 행위"라고 설명했다. ...

      한국경제 | 2024.05.20 12:12 | YONHAP

    • thumbnail
      "술잔 입에 댔지만 안 마셨다"…김호중, 혐의 입증 가능성은

      ... 증거인멸교사 등의 혐의가 추가될 가능성도 있다. 김경환 교통사고 전문 변호사(위드로 법률사무소)는 연합뉴스와의 인터뷰에서 "음주운전 혐의가 무죄가 나올 가능성도 있지만 음주 측정을 피해 도망간 점이 김 씨에게는 득보다 실로 작용할 것으로 보인다"며 "김 씨가 사고 직전 술을 마신 정황이 분명하다면 이를 감안하지 않고 형량을 선고하기는 어려울 것"이라고 했다. 최수진 한경닷컴 기자 naive@hankyung.com

      한국경제 | 2024.05.19 19:10 | 최수진

    • thumbnail
      김호중 음주운전 정황 많지만...혐의 입증될까

      ... 있었다는 점이 경찰 수사로 확인되면 범인도피교사나 증거인멸교사 등의 혐의 추가가 가능하다. 김경환 교통사고 전문 변호사(위드로 법률사무소)는 "음주운전 혐의가 무죄가 나올 가능성도 있지만 음주 측정을 피해 도망간 점이 김씨에게는 득보다 실로 작용할 것으로 보인다"며 "김씨가 사고 직전 술을 마신 정황이 분명하다면 이를 감안하지 않고 형량을 선고하기는 어려울 것"이라고 했다. (사진=연합뉴스) 박근아기자 twilight1093@wowtv.co.kr

      한국경제TV | 2024.05.19 17:13

    • thumbnail
      속속 드러나는 김호중 음주운전 정황…혐의 입증 가능할까

      ... 조직적 은폐 시도가 있었다는 점이 경찰 수사로 확인된다면 범인도피교사나 증거인멸교사 등의 혐의가 추가될 수 있다. 김경환 교통사고 전문 변호사(위드로 법률사무소)는 "음주운전 혐의가 무죄가 나올 가능성도 있지만 음주 측정을 피해 도망간 점이 김씨에게는 득보다 실로 작용할 것으로 보인다"며 "김씨가 사고 직전 술을 마신 정황이 분명하다면 이를 감안하지 않고 형량을 선고하기는 어려울 것"이라고 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4.05.19 15:23 | YONHAP

    • thumbnail
      속속 드러나는 김호중 음주운전 정황…혐의 입증 가능할까

      ... 사고 대응 과정에서 김씨와 소속사 간 조직적 은폐 시도가 있었다는 점이 경찰 수사로 확인된다면 범인도피교사나 증거인멸교사 등의 혐의가 추가될 수 있다. 김경환 교통사고 전문 변호사(위드로 법률사무소)는 "음주운전 혐의가 무죄가 나올 가능성도 있지만 음주 측정을 피해 도망간 점이 김씨에게는 득보다 실로 작용할 것으로 보인다"며 "김씨가 사고 직전 술을 마신 정황이 분명하다면 이를 감안하지 않고 형량을 선고하기는 어려울 것"이라고 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4.05.19 13:14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