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1-50 / 10,22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벨기에 프로축구 홍현석 시즌 7호골…헨트 3-1 완승에 쐐기

      ... 17분 상대 스트라이커 이슬람 슬리마니에게 만회 골을 허용했다. 3분 만에 옴리 간델만이 결승 골을 넣어 헨트가 2-1로 앞선 가운데 후반 29분 홍현석이 쐐기 골까지 터뜨려 메헬런의 추격 의지를 꺾었다. 티수달리가 문전 혼전 상황에서 페널티지역 왼쪽으로 내준 공을 홍현석이 왼발 논스톱 슈팅으로 연결해 골망을 흔들었다. 이는 홍현석의 시즌 7호 골이다. 지난 2월 18일 열린 KAS 오이펜전(2-0 승) 이후 약 2달 만에 골 맛을 봤다. 홍현석은 ...

      한국경제 | 2024.04.21 08:46 | YONHAP

    • thumbnail
      'PK로만 3골' 박용우의 알아인, 알힐랄 꺾고 ACL 4강 기선제압

      ... 알아인은 후반 4분 알힐랄의 마우콩 시우바에게 만회 골을 허용했다. 알아인은 후반 11분 또다시 페널티킥 득점을 올렸다. 라히미가 페널티킥을 유도했고, 카쿠가 차 넣어 팀의 네 번째 득점을 기록했다. 알아인은 후반 33분 문전 혼전 상황을 틈탄 알힐랄의 살림 알다우사리에게 한 골을 더 허용했지만 이후 추가 실점을 막고 경기를 승리로 마무리했다. 한편 알힐랄의 '슈퍼스타' 네이마르는 지난해 10월 전방십자인대 수술을 받고 전열에서 이탈했고, 이달 말까지 재활과 ...

      한국경제 | 2024.04.18 08:05 | YONHAP

    • thumbnail
      "남편=이동욱 닮은꼴" 랄랄, 콩깍지 제대로 씌였네…홍석천 "장민호보다 조금 잘생겨" ('라스')

      ... 17일 수요일 밤 방송되는 MBC ‘라디오스타’(기획 강영선/연출 김명엽 황윤상)는 태진아, 홍석천, 랄랄, 강재준이 출연하는 ‘사랑꾼은 아무나 하나’ 특집으로 꾸며진다. 올해 초 혼전 임신 발표로 화제를 모은 유튜버 랄랄이 3년 만에 ‘라스’를 찾는다. 랄랄은 지난 ‘라스’ 출연 이후 ‘금수저’ 논란에 휩싸였는데, 그로 인해 구독자가 줄었다고. ...

      텐아시아 | 2024.04.17 08:35 | 김세아

    • thumbnail
      조선 왕실의 장례 문화는…경복궁 발굴 현장서 배우는 역사

      ... 이달 24일 오후 2시에 경복궁 흥복전에서 시민 강좌 '도란도란 궁궐 가회(嘉會)'를 연다. 연구소가 지난해 10월부터 발굴 조사하고 있는 문경전 일대에 대한 설명을 들을 수 있다. 문경전은 왕과 왕비가 숨진 뒤 신주를 모시는 혼전(魂殿)으로, 조선 후기인 고종(재위 1863년∼1907) 대에 경복궁을 중건하면서 새로 만든 전각이다. 강좌에서는 '조선 왕실의 상장례 - 빈전·혼전'을 주제로 한 강의를 들은 뒤 경복궁의 혼전 영역인 문경전 발굴 현장을 답사할 ...

      한국경제 | 2024.04.16 11:03 | YONHAP

    • thumbnail
      "새로운 황제 탄생"…그린재킷 입은 '이 남자' 50억 거머쥐다

      ... 49억8000만원)이다. 셰플러는 이번 대회 내내 견고한 경기력과 놀라운 집중력으로 내내 리더보드 상단을 지켰다. 강풍으로 선수들이 애먹었떤 1, 2라운드에서도 각각 6언더파, 이븐파를 쳐 일찌감치 우승 경쟁에 나섰고, 역대급 혼전이 벌어졌던 3라운드에서도 1타를 더 줄여 선두로 최종라운드에 나섰다. 이날 전반까지는 혼전이 빚어졌다. 셰플러가 1타를 잃는 사이 콜린 모리카와, 맥스 호마(미국), 오베리가 타수를 줄이며 공동선두로 따라잡았다. 하지만 중반부터 ...

      한국경제 | 2024.04.15 08:43 | 조수영

    • thumbnail
      K리그1 수원FC, 6경기 만에 승전고…대전, 최하위 추락(종합)

      ... 뒤 오른발로 공을 띄워 골키퍼를 살짝 넘기는 슛으로 골망을 흔들었다. 수원FC는 후반전 외국인 공격수 레안드로와 음라파(195㎝)를 투입하고 임유석(190㎝)까지 넣어 '고공전'을 꾀한 대전에 분위기 내주기도 했다. 후반 28분에는 문전 혼전 상황에서 가까스로 수비진이 공을 걷어냈고, 2분 뒤에는 레안드로의 슈팅을 골키퍼 안준수가 겨우 잡아냈다. 후반 35분에는 김인균의 크로스에 이은 음라파의 헤더가 골대를 맞고 나오고, 경기 종료 직전에는 임유석의 왼발 중거리 슈팅이 ...

      한국경제 | 2024.04.14 18:27 | YONHAP

    • thumbnail
      K리그1 수원FC, 6경기 만에 승전고…대전에 1-0 신승

      ... 뒤 오른발로 공을 띄워 골키퍼를 살짝 넘기는 슛으로 골망을 흔들었다. 수원FC는 후반전 외국인 공격수 레안드로와 음라파(195㎝)를 투입하고 임유석(190㎝)까지 넣어 '고공전'을 꾀한 대전에 분위기 내주기도 했다. 후반 28분에는 문전 혼전 상황에서 가까스로 수비진이 공을 걷어냈고, 2분 뒤에는 레안드로의 슈팅을 골키퍼 안준수가 겨우 잡아냈다. 후반 35분에는 김인균의 크로스에 이은 음라파의 헤더가 골대를 맞고 나오고, 경기 종료 직전에는 임유석의 왼발 중거리 슈팅이 ...

      한국경제 | 2024.04.14 16:04 | YONHAP

    • thumbnail
      울버햄프턴, 노팅엄과 2-2 무승부…황희찬 2개월 만에 복귀전

      ... 코너킥 상황에서 나온 모건 깁스 화이트의 문전 헤더, 후반 12분 다닐루가 골지역 정면에서 날린 왼발 슈팅에 연속 실점해 역전당했다. 위기의 순간, 다시 쿠냐가 해결사로 나섰다. 후반 17분 울버햄프턴의 코너킥에 이은 문전 혼전 상황에서 쿠냐가 득점을 올렸다. 노팅엄 골키퍼 마츠 셀스가 쳐낸 공이 문전에서 흐르자 쿠냐가 넘어지며 빠르게 슈팅, 2-2 동점을 만들었다. 쿠냐는 올 시즌 EPL 누적 득점을 11골로 늘리며 EPL에서 처음으로 두 자릿수 골을 ...

      한국경제 | 2024.04.14 07:54 | YONHAP

    • thumbnail
      참패 속 경남 13석 승리 국힘 "낙동강벨트서 개헌저지선 확보"

      ... 대한민국이 어긋나지 않도록 지켜낼 수 있었다"며 "경남과 부산, 그리고 낙동강 벨트에서 개헌저지선을 확보해 대한민국 최후 보루로서 소임을 다했다"고 자평했다. 그러면서 "더불어민주당이 경남에서 5∼6곳 승리를 장담하고 여론조사 또한 혼전이었지만, 경남에서 국민의힘이 13석을 유지할 수 있었던 것은 시민들이 투표로 경남과 대한민국 미래를 지켜 주셨기 때문이다"며 감사를 표했다. 국민의힘 경남선대위는 "국회에서 경남 민주당 국회의원 당선인 3명과 함께 경남과 대한민국을 ...

      한국경제 | 2024.04.12 16:41 | YONHAP

    • thumbnail
      레버쿠젠, 유로파리그 8강 1차전서 웨스트햄 격파…42경기 무패

      ... 2차전에서 대승을 거둬야 하는 부담감을 안게 됐다. 이날 레버쿠젠은 경기를 주도하고도 우카시 파비안스키 골키퍼의 잇단 선방 등에 골문을 열지 못하다가 후반 38분부터 두 골을 뽑아냈다. 후반 38분 요나스 호프만이 코너킥 이후 혼전에서 흐른 공을 페널티 지역 중앙에서 왼발로 때려 선제 결승 골을 터뜨렸고, 추가 시간에 접어들 때 호프만의 왼쪽 측면 크로스에 이은 빅터 보니페이스의 헤더 추가 골이 나왔다.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에서 아스널과 승점 차 ...

      한국경제 | 2024.04.12 08:09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