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9791-9800 / 10,22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9월에 결혼식 올리는 더글러스,존스 이혼때 위자료 액수 문제로 옥신각신

    ... 존스(30)가 결혼하기도 전에 이혼 뒤 위자료 문제를 두고 입씨름을 벌이고 있다고 영국의 타블로이드 신문 선지가 26일 보도. 존스는 장래 이혼할 경우 결혼기간 1년당 3백만파운드(50억원)의 위자료와 자유로운 집을 요구하며 아직 혼전 동의서에 서명하기를 거부하고 있다. 더글러스는 존스의 요구가 지나치다는 입장이며,이혼때 1만2천파운드(2천만원)가 넘는 값비싼 결혼선물도 되돌려 받기를 원하고 있다. 오는 9월 스페인 마요르카 섬의 별장에서 존스와 결혼할 예정인 ...

    한국경제 | 2000.06.28 00:00

  • 韓/日 20대 '닮은꼴 다른세상' .. MBC 특집다큐

    ... 크게 못미쳤다. 한국을 싫어하는 이유로 한국인이 일본을 싫어한데다 식민지 시대얘기만 하기 때문이라는 게 가장 큰 비중을 차지했다. 또 일본 20대의 85%가 동거를 인정하지만 한국은 약 절반가량만이 이를 받아들이는 수준. 혼전 성관계도 한국은 30%가량이 결혼전 성관계는 바람직하지 않다고 대답한 반면 일본은 3.6%에 불과해 "성과 사랑"에 있어 양국 젊은이들의 시각차가 두드러졌다. 설문결과 가운데 양국의 20대 모두 상대국의 시민의식이 더 우수하다는 ...

    한국경제 | 2000.06.27 00:00

  • [음료시장 여름大戰] 일찍 찾아온 무더위 .. 음료/빙과 '特需사냥'

    ... 배스킨라빈스를 필두로 한 고급 아이스크림 전문점 업계가 1천2백억원, 삼립식품 효자원 서울우유아이스크림 등 군소업체들이 8백억원대를 각각 달성할 것으로 보인다. 올 여름 빙과 시장 역시 음료시장과 마찬가지로 제품간 점유율 경쟁이 혼전 양상을 띨 전망이다. 그동안 강세를 보여온 과일맛 제품이 약세로 돌아서는 대신 커피맛 초코맛 스포츠음료맛 등의 제품이 강세를 나타내고 있다. 여기에 동심을 유혹하는 다양한 캐릭터 제품이 시장을 장악할 태세다. 한마디로 올 ...

    한국경제 | 2000.06.02 00:00

  • 박노석 막판 7천더 역전우승 .. 한국프로골프선수권 3년만에 정상복귀

    ... 4라운드합계 스코어는 16언더파 2백72타. 이로써 박은 97슈페리어오픈 우승이래 3년만에 국내대회 정상에 복귀했다. 프로통산 국내외 4승째다. 우승상금은 3천6백만원. 박은 강욱순에게 1타 뒤진채 출발했으나 서로 엎치락뒤치락하며 혼전을 벌이다가 16번홀에서 11m 롱버디퍼팅을 성공시켜 승부를 갈랐다. 강과 박은 2번홀(파4)에서 4m,2m 버디퍼팅을 나란히 성공했다. 박은 그러나 4,5,6번홀에서 3연속 버디를 잡으며 5번홀에서 버디를 추가한 강에게 1타차로 앞섰다. ...

    한국경제 | 2000.05.22 00:00

  • '대쪽' 정치인의 모순

    ... 강재섭(4선) 이상득(4선) 이부영(3선) 박근혜(재선) 등 15명 정도가 치열한 경쟁을 벌일 것으로 보인다. 그런데 진짜 볼거리는 총재 경선이 아니라 부총재 경선이라고들 한다. 대의원들이 "2인 연기명"으로 뽑는 부총재 경선은 혼전 양상인 반면 총재 경선은 사실상 승패가 결정되어 있기 때문이다. 하기야 지난 총선의 이른바 "개혁공천"을 통해 대권 가도에 장애물이 될 수 있는 비주류 중진들을 한칼에 날려버리고 지구당 위원장의 80% 이상을 장악했다고 하는 ...

    한국경제 | 2000.05.15 00:00

  • [유시민의 정치기상도] '대쪽' 정치인의 모순

    ... 강재섭(4선) 이상득(4선) 이부영(3선) 박근혜(재선) 의원 등 15명 정도가 치열한 경쟁을 벌일 것으로 보인다. 그런데 진짜 볼거리는 총재 경선이 아니라 부총재 경선이라고들 한다. 대의원들이 "2인 연기명"으로 뽑는 부총재 경선은 혼전 양상인 반면 총재 경선은 사실상 승패가 결정돼 있기 때문이다. 하기야 지난 총선의 이른바 "개혁공천"을 통해 대권 가도에 장애물이 될 수 있는 비주류 중진들을 한칼에 날려버리고 지구당 위원장의 80% 이상을 장악했다고 하는 만큼 ...

    한국경제 | 2000.05.15 00:00

  • 정준 2언더 단독선두 .. 호남오픈2R...선두권 혼전

    국내 남자프로골프 2000시즌 개막전인 제1회 호남오픈골프선수권대회(총상금 2억원.우승상금 3천6백만원)는 선두권이 혼전을 벌이고 있는 양상이다. 21일 전남 화순의 남광주CC(파 72.전장 6천3백15m)에서 열린 대회 이틀째 선두권에 포진한 선수들이 오버파로 부진한 경기를 펼쳤다. 첫날 공동선두였던 정준(29)은 16번홀까진 버디1 보기2개로 1오버파를 기록했다. 중간합계 2언더파 1백42타로 선두를 고수했다. 또 1라운드 공동선두였던 ...

    한국경제 | 2000.04.22 00:00

  • [4.13 총선] 출구조사 빗나가자 항의 빗발..'투/개표현장 스케치'

    ... 전화를 걸어 "그러한 여론조사를 어떻게 신뢰할 수 있느냐"며 항의하는 소동이 벌어지기도 했다. 특히 일부 경합지역의 경우 출구조사에서는 우열이 뚜렷한 것으로 나타났으나 밤이 깊어갈수록 엎치락뒤치락 경합을 벌이는 선거구가 늘어나는 혼전을 거듭하자 출구조사에 대한 불신은 극도로 높아졌다. 지난 96년에 치러진 제15대 총선에서도 방송사와 여론조사기관의 공동출구조사 결과는 30여곳에서 빗나가 ''믿을 수 없는게 출구조사''라는 인식을 심어줬다. 이같이 출구조사가 빗나가고 ...

    한국경제 | 2000.04.14 00:00

  • [총선 'D-3'] 권역별 종반 판세 : 수도권 40곳 예측불허 접전

    민주당과 한나라당간 박빙의 1당 싸움이 치열해지고 있다. 투표일을 불과 4일 앞둔 9일 현재 수도권에서만 양당이 40개 선거구에서 예측불허의 접전을 펼치는 등 막판까지 혼전을 거듭하고 있다. 지금까지는 한나라당이 5~10석 정도 앞서고 있는 것으로 분석됐으나 부동표의 향배에 따라 그 결과를 예측하기 어려운 형국이다. 여기다 자민련은 텃밭인 충청권과 경기/강원지역, 민국당은 영남권에서 막판 기세를 올려 목표의석을 확보하는데 전력하고 있다. 자민련은 ...

    한국경제 | 2000.04.10 00:00

  • [총선 'D-3'] ('격전지역'을 가다) '인천 서/강화을'..박빙승부

    ... 언론인 출신(이 후보는 동아일보, 박 후보는 KBS)끼리의 맞대결로 관심이 높다. 각종 여론조사 결과도 두 후보가 오차범위내에서 엎치락 뒤치락 하고있다. 특히 유권자가 3만3천명에 이르는 신도시 검단이 새롭게 지역구로 편입돼 혼전 양상은 더욱 심하다. 이 의원은 "경험많은 큰 일꾼"을 캐치프레이즈로 내걸고 밤 늦도록 표밭을 누비고 있다. 제2강화대교 2002년 조기완공, 세계태권도센터 유치 등 굵직굵직한 지역 현안들을 해결하는 데는 청와대 대변인 및 ...

    한국경제 | 2000.04.1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