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1521-11530 / 12,10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나래텔레콤, 국제전화판촉 로드쇼 개최

      나래텔레콤은 22일부터 내달 2일까지 서울 명동, 여의도, 압구정 동 등에서 국제전화 판촉행사 "00321 나래국제전화 로드 페스티벌"을 개최한다. "고객과 함께 더 가까이"이라는 주제로 열리는 이번 행사는 나래블루버드 농구단 치어리더 및 도우미들이 다채로운 쇼를 보여주며 참가자 및 나래텔레콤 국제전화신규가입자들에게 노트북PC 등을 경품으로 준다. ( 한 국 경 제 신 문 1999년 8월 24일자 ).

      한국경제 | 1999.08.23 00:00

    • 국세청 '종로청사 시대' .. 통합중부청 수원 이전

      국세청과 서울지방국세청 중부지방국세청이 청사를 옮긴다. 국세청은 오는 30일부터, 서울청은 23일부터 서울 종로구 종로2가 1의 1 종로타워빌딩(옛 화신백화점 자리)으로 청사를 옮긴다. 단 서울청 산하 조사1국과 조사3국의 일부 조사반은 지금의 남대문 세무서로, 조사2국과 조사4국의 일부 조사반은 지금의 효제세무서에 자리를 잡게 된다. 대표전화는 지금과 마찬가지로 (02)397-2200 또는 (02)397-2114다. 내달 1일자로 경인청과 ...

      한국경제 | 1999.08.16 00:00

    • [대우 '구조조정방안'] '33년 신화 발자취'

      ... 위기를 맞기도 했다. 그때마다 김우중 회장은 특유의 경영수완을 발휘, 위기에 처한 기업을 정상 궤도에 올려 놓았다. 만년 적자에 허덕이던 한국기계도 인수 1년만에 흑자로 돌아섰다. 그때부터 김 회장을 일컬어 "성취욕의 화신" "경영의 귀재"로 불렀다. 이런 대우가 외환위기에 발목이 잡혀 그룹해체의 기로에 섰다. 대우가 마지막 남은 카드로 위기를 극복하느냐에 따라 성장 신화를 다시 써야 할 판이다. 무역회사로 출발한 대우가 자동차 전문그룹으로 ...

      한국경제 | 1999.08.16 00:00

    • 국세청 '종로시대' 열린다 .. 옛 화신 자리 종로타워 입주

      국세청은 다음달부터 신축청사 건립을 위해 일시적으로 수송동시대를 마감 하고 종각역 인근 종로2가동 1의 1 ''종각타워'' 빌딩(옛 화신백화점 자리) 으로 청사를 이전한다. 국세청 관계자는 오는 23일부터 청사이전을 시작해 다음달 국세행정조직 대개편에 앞서 이달말까지 이사를 마무리할 예정이며 이사가 끝나는대로 기존 수송동 청사해체작업에 곧바로 착수하고 이어 신청사 착공에 들어갈 계획이라고 4일 밝혔다. 수송동 청사와 인근 연합뉴스 건물에 ...

      한국경제 | 1999.08.04 00:00

    • [독서] 국내 대기업그룹의 흥망성쇠 .. '한국재벌의 형성사'

      이한구 수원대 교수가 한국 대기업그룹의 역사와 공과를 살핀 "한국재벌의 형성사"(비봉출판사)를 펴냈다. 이씨는 일제시대 민족기업으로 성장한 삼양그룹과 화신그룹을 국내 재벌의 맹아로 본다. 현대적 의미의 재벌이 출현한 것은 50년대. 적산기업 불하와 무역업 활성화, 원조물자 제공, 수입대체산업 중심의 공업화를 토대로 태창 삼성 삼호 개풍 동양그룹 등이 성장했다. 60~70년대에는 수출 드라이브 정책과 중화학공업 육성, 월남.중동 특수에 ...

      한국경제 | 1999.08.04 00:00

    • [부음] 최홍 화신공영 상무이사 모친상

      * 최홍 화신공영 상무이사. 진 서울중앙병원 정형외과 전공의. 석 현대고시학원 강사 모친상=31일 서울중앙병원 발인 3일 오전6시 476-3899 ( 한 국 경 제 신 문 1999년 8월 2일자 ).

      한국경제 | 1999.08.01 00:00

    • [먼데이 한경] (금주의 세미나) '경영전략/실천방안 모색'

      ... 듀폰코리아회장이 한국기업의 과제와 경쟁력 강화방안에 대해 강연한다. 종합토론에는 조동성 서울대교수, 정장호 LG경영개발원 부회장, 정순원 현대경제연구원 부사장 등이 토론자로 나설 예정이다. 마지막날 세미나는 전철환 총재가 하반기 통화신용정책방향을 설명한다. 허진규 일진그룹회장은 초일류기업으로 도약하기 위한 경영전략에 대해 자신의 견해를 피력한다. 노성훈 연세대 의대교수는 경영자의 건강관리와 성인병 예방등 유익한 얘기 보따리를 풀어나갈 예정이다. ( 한 국 ...

      한국경제 | 1999.07.26 00:00

    • [영화] (임준수 스크린 에세이) '미이라'의 금지된 사랑

      ... 영국에서 7편이 나오다가 28년만에 첫 작품과 같은 이름(The Mummy)의 재탕이 나와 화제를 뿌리고 있다. 미라의 신원은 파라오의 애첩과 밀애를 나누다 발각돼 생매장당한 제사장-. 3천여년간 석관에 갇혀 있다가 악의 화신으로 환생하여 괴력을 발휘하는 모습이 자못 스릴을 자아낸다. 67년전에 나온 원조 미라는 어땠는지 모르지만 괴기영화 특유의 공포분위기 는 거의 없고 마냥 흥미진진할 뿐이다. 컴퓨터 그래픽 등 첨단 제작기법이 총동원돼 청소년 취향의 ...

      한국경제 | 1999.07.15 00:00

    • [데스크시각] 열린 사회의 힘 .. 최필규 <산업1부장>

      ... 않는 반어적 사고가 일반화돼 있는 현상이 이를 증명한다. 개인 재산을 털어 회사 부채를 갚는다 해도 곧이곧대로 믿지 않고, 기업을 세무조사하면 분명 밝혀지지 않는 정치적 의도가 있을 것으로 짐작한다. 대기업은 모두 악의 화신이고 중소기업은 전적으로 옳다. 불신의 벽은 높다. 굳이 털록의 얘기를 빌리지 않더라도 폐쇄사회의 사회적 비용은 엄청나다. 막대한 자원이 낭비되니 경쟁력 또한 높아질 수 없다. 한 연구에 의하면 사회 각 구성원간 신뢰도가 높을수록 ...

      한국경제 | 1999.07.12 00:00

    • 하반기 총통화 증가율 13~14% 유지 .. 전철환 한은총재 밝혀

      전철환 한국은행 총재는 5일 "향후 금리는 경기회복세가 이어질 수 있도록 안정적으로 유지하겠다"고 말했다. 전 총재는 이날 한은 전지점 간부들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확대연석회의 에서 향후 통화신용정책방향을 이같이 설명했다. 그는 "향후 통화신용정책은 경기회복세를 뒷받침하는 가운데 중장기적으로 물가상승 및 경상수지 악화가능성에 대비함으로써 견실한 성장세를 이어 가도록 우리경제의 안정기반을 다지는데 중점을 두겠다"고 강조했다. 이같은 발언은 ...

      한국경제 | 1999.07.0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