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9691-39700 / 40,45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조경산업정보연구소, 인터넷.팩스로 조경수 생산.유통정보 제공

    조경산업정보연구소가 인터넷과 팩스를 이용해 전국 조경수 생산및 유통정보를 제공한다. 이 연구소는 이를위해 인터넷 사이트(www.woodinfo.co.kr)을 개설하고 각종 조경수를 생생한 사진과 함께 수종,규격,수량,지역별로 수록해 생산자와 소비자간 직거래를 활성화하기로했다. 또 조경정보를 담은 팩스 신문 "LANDSCAPE INFORMATION"을 매주 화요일 회원들에게 보내준다. 서명림 기자 mrs@ked.co.kr

    한국경제 | 2000.03.13 00:00

  • [특파원코너] 뉴욕타임스의 '몽니'

    ... 통해 "공화당=맥케인, 민주당=고어" 지지를 공식 천명했던 것을 놓고 뒷공론이 한창이다. 타임스가 이같은 내용의 사설을 게재한 것은 지난 5일. 뉴욕 캘리포니아 등 16개주에서 동시에 예비선거가 치러진 7일,이른바 "슈퍼 화요일"을 불과 이틀 앞둔 시점이었다. 이 신문은 대결전이 벌어진 "슈퍼 화요일" 당일의 사설란에 이들 후보를 지지한다는 사실을 재차 천명하기까지 했다. 뉴욕 타임스의 이런 제스처는 의구심을 자아내기에 충분했다. 우선 "대세"가 거의 ...

    한국경제 | 2000.03.11 00:00

  • [레저] (파크&리조트) 국립민속박물관, '우리문화 한아름교육' 운영

    국립민속박물관 은 초등학교 "체험학습의 날"과 연계한 "우리문화 한아름교육"프로그램을 연중 운영한다. 학기중 학교.학년별로 접수,매주 화요일마다 우리 전통문화를 직접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배우기는 경기민요 남도민요 봉산탈춤 및 택견,만들기는 난이도에 따라 인정문만들기,탈 만들기,생활옹기빚기 등으로 짜여졌다. 참가비는 5천~6천원.(02)734-1341

    한국경제 | 2000.03.10 00:00

  • [레저] (파크&리조트) '우리문화 한아름교육' 프로그램 운영

    국립민속박물관은 초등학교 "체험학습의 날"과 연계한 "우리문화 한아름교육" 프로그램을 연중 운영한다. 학기중 학교.학년별로 접수, 매주 화요일마다 우리 전통문화를 직접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배우기는 경기민요 남도민요 봉산탈춤 및 택견, 만들기는 난이도에 따라 인정문만들기, 탈 만들기, 생활옹기빚기 등으로 짜여졌다. 참가비는 5천~6천원. (02)734-1341 ( 한 국 경 제 신 문 2000년 3월 10일자 ).

    한국경제 | 2000.03.09 00:00

  • ['슈퍼 화요일' 결과] 고어-부시 인물대결 각축..대선 방향

    2000년 미국 대통령 선거전은 ''슈퍼 화요일''의 종료와 함께 공화당의 조지 부시 텍사스 주지사와 민주당의 앨 고어 부통령간의 대결로 압축됐다. 고어 부통령은 7일 뉴욕 캘리포니아 등 16개 주에서 치러진 예비선거 및 코커스에서 한주도 빠짐없이 60% 이상의 지지를 얻어 빌 브래들리 전 상원의원의 추격을 따돌렸다. 부시 주지사도 코네티컷 등 일부를 제외한 대부분의 주에서 존 매케인 애리조나주 상원의원에 승리를 거뒀다. 부시는 특히 ...

    한국경제 | 2000.03.08 00:00

  • 미국 대선 '고어-부시 맞대결' .. 슈퍼화요일 승리 확정

    미국 대통령선거 후보선출을 위해 7일 실시된 "슈퍼 화요일" 예비선거에서 앨 고어 부통령(민주당)과 조지 부시 텍사스주지사(공화당)가 각각 승리했다. 이에따라 민주.공화 양당의 대통령후보는 사실상 고어 부통령과 부시 주지사로 결정났다. 이날 CNN방송이 보도한 출구조사 결과 고어 부통령은 뉴욕 등 동부 10개주 모두에서 경쟁자인 빌 브래들리 전 상원의원을 제압했다. 이로써 고어부통령은 5백3명의 대의원을 추가 확보, 총 1천5명을 획득한 ...

    한국경제 | 2000.03.08 00:00

  • ['슈퍼 화요일' 결과] '한국에 미치는 영향'

    미국 대선이 우리나라에 미치는 경로는 크게 두가지 방향이다. 역시 가장 큰 문제는 양 후보가 당선될 경우 대한 통상정책의 기조가 어떻게 달라질 것이냐는 점이다. 다행히 이번 대선에서는 통상문제보다는 소득재분배, 정치, 교육 등 대내문제에 초점이 모아지고 있다. 지금까지는 통상문제를 언급할 경우 양 후보에게 이로운 점이 없기 때문에 특별히 강조하지 않아 왔다. 문제는 현재 미국의 무역적자는 연간으로 3천억 달러를 넘어서 미국 국민들...

    한국경제 | 2000.03.08 00:00

  • ['슈퍼 화요일' 결과] 인생 좌절극복 .. '부시/주변 인물들'

    조지 부시 텍사스 주지사는 명문고교인 필립스 엔도버를 거쳐 예일대를 졸업했다. 로스쿨시험에 떨어지는가 하면 31세엔 하원의원 선거에서 낙선, 가문의 전통에 먹칠을 했다는 비난을 받았다. 친구와 함께 시작한 석유사업은 10년만에 3백만달러의 빚만 안은 채 파산됐다. 그러나 1986년 7월6일 자신의 40세 생일날 금주를 선언하며 인생의 전환을 맞는다. 88년 부친의 대선캠프에 참가하며 정치적 인맥을 구축하기 시작했다. 이듬해에는 ...

    한국경제 | 2000.03.08 00:00

  • ['슈퍼 화요일' 결과] 전형적 모범생 .. '고어/주변 인물들'

    앨 고어 부통령은 1948년 3월31일 상원의원의 아들로 태어나 69년 하버드대학을 우등으로 졸업하고 군에 입대, 베트남전에 참전했다. 71년 제대 후 밴더빌트대 종교대학원과 법과대학원을 다녔다. 76년 하원의원에 도전, 정계에 입문했다. 하원의원 4선, 상원의원 3선을 거쳐 88년 대선에 도전했다 마이크 듀카키스에게 패배했다. 92, 96년 빌 클린턴 대통령과 짝을 이뤄 부통령에 연이어 당선됐다. 고어의 참모들 ="키친 캐비닛"이...

    한국경제 | 2000.03.08 00:00

  • [워싱턴 저널] 미국 선거와 '527 위원회'

    선거철을 맞아 참여연대나 경실련 등 시민단체가 한국 TV화면을 점령하고 있다. 마찬가지로 선거를 치르고 있는 미국 TV에도 "주장광고(Issue Ad)"라 불리는 정치광고가 홍수를 이루고 있다. 이번 "수퍼 화요일" 예비선거를 분기점으로, 조지 부시 공화당후보와 앨 고어 민주당후보가 최종주자로 맞붙게 되어 있는 상황에서 이 같은 주장광고 는 그 빈도와 강도가 앞으로 더 높아질 것이라는 게 이곳의 전망이다. TV의 "주장광고"를 사들일만한 ...

    한국경제 | 2000.03.0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