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9691-9700 / 11,30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한국투신운용, CIO에 김영일 주식운용본부장

      ... 서울대 경영학과를 졸업한 김영일 본부장은 1989년 한국투자신탁 주식운용부에서 펀드매니저를 시작해 1998년까지 가치투자 1세대로 명성을 날렸다. 이후 미래에셋자산운용의 창립멤버로 미래에셋의 기틀을 마련한 후, KB자산운용과 한화투신을 거쳐 2008년 4월부터 한국투자신탁운용으로 복귀해 주식운용본부장(상무)으로 근무해 왔다. 김 본부장은 앞으로 CIO를 맡아 주식운용, 채권운용, AI운용 등 운용조직을 총괄하며, 주식운용본부장의 역할도 겸임하게 된다. 그는 ...

      한국경제 | 2011.08.02 00:00 | mycage

    • thumbnail
      화투신 대표 강신우 씨

      화투신운용과 푸르덴셜자산운용의 합병으로 탄생하는 한화투신 초대 대표에 강신우 한국투신운용 부사장(사진)이 내정됐다. 두 회사 간 합병은 오는 9월 이뤄질 전망이다.

      한국경제 | 2011.07.28 00:00 | 유병연

    • thumbnail
      윤도현 씨, 섬세한 배려가 매주 빛납니다

      ... 신호에 걸리지는 않았는지, 주행 속도는 서로 맞는지 세심하게 배려하는 선도차가 있느냐 하면 잘 따라오든 말든 아랑곳 않고 혼자 달아나 버리는 선도차도 있기 마련이었거든요. 한 마디로 운전자의 성격이 고스란히 드러나 버리는 거죠. 화투 한번 같이 쳐보면 인성을 다 알게 된다는 소리가 있긴 했지만 저는 그것보다는 길 안내 한번 받고 나면 배려의 유무 하나는 확실히 알게 되는 것 같더라고요. 그런 의미에서 보자면 예능 프로그램의 진행자도 길안내를 맡은 운전자와 비슷한 ...

      텐아시아 | 2011.07.18 15:17 | 편집국

    • thumbnail
      '미스 리플리' 김정태, 최명길에 "재수없는 것" 욕설

      ... 장미리냐"며 당황했다. 이에 히라야마는 이화의 눈 앞에 명함을 들이밀며 "장미리는 한국에 오기 전까지 내 여자였다"고 말했다. 이어 "원하는 게 뭐냐"는 이화의 말에 "내 여자 찾으러 왔다. 당신들이 어차피 버릴 여자다. 뻔한 화투 패 보는 것 같아서 지겹고 역겹다"며 화냈다. 이에 이화는 "그런 가당치 않은 꿈을 먼저 꾼 건 미리다. 이 세상에는 누구나 밟을 수 없는 땅이 있다. 그런 걸 당신들이 아냐"며 히라야마의 말에 맞섰다. 이에 격분한 히라야마는 "네들이 ...

      한국경제 | 2011.07.11 00:00

    • 주민 위한 일꾼 맞나?…한심한 지방의원들

      ... 아니다. 더 심각한 문제는 의회 밖에서 벌어지는 각종 추태다. 광주 북구의회 의원 2명은 지난 5일 한 의원 사무실에서 지인 2명과 함께 속칭 고스톱을 치다가 경찰에 적발됐다. 경찰은 판돈이 크지 않고 밥값 내기 차원에서 화투를 친 점 등을 고려해 이들을 입건하지는 않았지만, 회기 중 도박사실이 언론에 알려지면서 망신살이 뻗쳤다. 시장에게 뇌물을 받은 혐의 등으로 기소된 여수지역 전·현직 지방의원 15명은 항소심에서 모두 벌금형과 집행유예 등을 선고받아 ...

      연합뉴스 | 2011.07.10 00:00

    • thumbnail
      '로맨스타운' 성유리 “당신들은 아들 판 도둑이다” 이재용-양정아 '당황'

      ... 그려졌다. 강태원은 “네가 돈을 싸가지고 와도 우리 집에는 어림없다”며 “내가 지금 상황이 어려워서 이렇게 된 것이다” 오히려 노순금의 자존심을 건드렸다. 노순금은 자신의 아버지까지 들먹거리자 결국 폭발했다. 노순금은 “천한 화투쟁이라도 최소한 저희 아버지는 제 돈에 손은 안 된다”며 “하지만 당신들은 아들 팔아서 돈을 뺏는 도둑같습니다”고 밝혔다. 이에 트로피는 “니가 돈도 해오지 않으면서 식모 신분으로 우리 집에 시집온다면 그것도 도둑심보”라며 화를 ...

      한국경제 | 2011.07.08 00:00

    • 시총 무시한 동일비중 펀드 수익률 호조

      ... 내고 있는 '산은2020증권1A'도 펀더멘털(내재가치)과 밸류에이션(주가수준),모멘텀 등을 감안해 선별한 20개 종목에 같은 비중으로 투자한다. 특정 지수를 추종하는 인덱스펀드 중에서도 동일비중 펀드의 성과가 두드러진다. 한화투신운용의 '한화코리아대표100동일비중인덱스1(A-e)'은 올 들어 1.38%의 수익률을 올렸다. 작년 11월17일(설정일) 이후 수익률도 5.60%로 코스피지수(3.02%)를 웃돌고 있다. 이 밖에 'NH-CA대한민국옐로칩''한국투자...

      한국경제 | 2011.06.30 00:00 | 서정환

    • thumbnail
      "공모가 부풀려 놓고 청약 때 발 빼"…기관 '모럴해저드'

      ... 불성실수요예측 기관으로 지정됐다. 1월에는 LS자산운용이 중국고섬의 수요예측에서 231만주를 배정받은 후 30만주만 인수해 물의를 일으켰다. 작년에는 삼성생명 상장과 관련해 슈로더투신이 배정 후 청약을 하지 않았으며,메리츠자산운용 한화투신운용 JP모간 등도 의무보유기간 내 주식을 처분해 무더기 불성실수요예측 기관으로 지정됐다. 수요예측에 들어가 공모가를 부풀린 후 청약을 하지 않을 경우 그 피해는 고스란히 투자자들에게 전가된다. 기관 미달분은 개인으로 넘어가 주식 배정 ...

      한국경제 | 2011.06.05 00:00 | 서정환

    • thumbnail
      오늘 밤의 1번가에도 로또 냄새가 바람에 스치운다

      ... 노순금에게 나는 여전히 종잇장일 뿐이다. 게다가 어쩐 일로 “(도박에서) 땄어”라며 푼돈을 나달나달한 지갑에 넣어주는 아버지에게 나의 존재를 들키기까지 했으니, 나는 이제 기쁨과 더불어 불안함을 주는 종이가 되었다. 나를 낚아채 소싯적 화투장 훑던 솜씨로 순식간에 동그라미쳐 진 숫자를 스캔하는 순금이 아버지의 눈썰미를 보았나. 만약 그대로 내가 순금이 아버지의 손에 넘어갔다면, 그 길로 나는 현금화 되어 노름판의 두둑한 방석이 되었을 것이다. 순금이 어머니가 다 늙도록 ...

      텐아시아 | 2011.06.02 12:15 | 편집국

    • [부고]문희섭(한화투신운용 법인영업팀장)씨 부친상

      문희섭(한화투자신탁운용 법인영업팀장)씨 부친상=5월31일 오후 8시, 서울아산병원 장례식장 1호, 발인 6월2일 오전 6시. 한경닷컴

      한국경제 | 2011.06.01 00:00 | jinh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