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7591-37600 / 50,73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힐ㆍ김계관, '핵불능화' 재확인 ‥ 27일부터 베이징서 6자회담

      북핵 폐기 3단계 중 두 번째인 '불능화와 신고' 로드맵을 만들기 위한 6자회담이 27일 베이징에서 열린다. 북한 회담 대표인 김계관 외무성 부상은 개막에 앞서 26일 크리스토퍼 힐 미국 대표와 만찬을 겸해 회동한 후 "(이번 회담에서)결과를 만들자는 데 (미국)힐 대표와 의견 일치를 봤다"고 말했다. 이번 회담에선 북한이 연말까지 공개할 핵물질 리스트를 만드는 작업,즉 '신고'가 최대 쟁점이 될 전망이다. 미국은 특히 연말까지를 시한으로 북한에 ...

      한국경제 | 2007.09.27 00:00 | 정지영

    • EU, 곡물가 안정위해 휴경.수입관세 중단

      ... 위해 경작면적의 10%를 의무적으로 휴경해야 하는 규칙의 적용을 내년 수확기까지 1년간 유보키로 했다. 또 EU 집행위원회는 현재 10% 미만인 곡물 수입 관세도 유보하자고 곧 제안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EU 농업장관들은 26일 회동, 내년 수확기까지 휴경규칙을 유보하자는 집행위의 제안을 승인했다. EU의 공동농업정책(CAP)에 따라 역내 농부들은 과잉생산및 곡물가 하락을 막기 위해 지난 1992년 이래 경작지의 10%에 대해 농사를 짓지 않았으며, 그에 따른 ...

      연합뉴스 | 2007.09.27 00:00

    • 힐, 베이징 도착…김계관과 곧 회동

      ... 베이징(北京)에 도착했다. 힐 차관보는 현지시간 이날 오후 7시께 서우두(首都) 공항을 통해 입국하면서 취재진에게 "잘 지냈나, 베이징에 다시 오게 돼 좋다. 앞으로 며칠간 보자"는 등 간단한 인사말만 한 뒤 질의응답 없이 귀빈 통로로 공항을 빠져나갔다. 힐 차관보는 베이징 시내로 이동, 북측 수석대표인 김계관 외무성 부상과 회동하고 27일 회담 개막에 앞서 사전 협의를 진행할 예정이다. (베이징연합뉴스) 조준형 기자 jhcho@yna.co.kr

      연합뉴스 | 2007.09.26 00:00

    • `로스쿨 총정원' 내달초 3자 수뇌급 회동

      ... 개원 예정인 법학전문대학원(로스쿨) 총정원이 10월 중순 결정될 전망이다. 교육부는 법학전문대학원 설치 운영에 관한 법률 시행령이 28일 공포되는대로 로스쿨 총정원 결정을 위해 교육부총리와 법무장관, 법원행정처장간의 3자 회동을 이르면 10월초 적극 추진할 방침이라고 26일 밝혔다. 로스쿨 총정원은 교육부총리가 변협과 법학교수회의 의견을 수렴하고 법원행정처장과 법무부 장관과 협의한뒤 결정토록 돼 있다. 교육부는 교육부총리와 법무장관, 법원행정처장 등 ...

      연합뉴스 | 2007.09.26 00:00

    • 힐-김계관 양자협의…회담 의제조율

      북한과 미국의 6자회담 수석대표인 김계관 외무성 부상과 크리스토퍼 힐 국무부 차관보는 제6차 6자회담 2단계회의 개막 전날인 26일 오후 양자 협의를 갖고 의제를 사전 조율했다. 김 부상과 힐 차관보는 현지시간 이날 오후 8시께부터 베이징(北京) 시내 한 식당에서 만찬을 겸한 회동을 진행 중이라고 주중 미 대사관 측이 밝혔다. (베이징연합뉴스) 조준형 기자 jhcho@yna.co.kr

      연합뉴스 | 2007.09.26 00:00

    • 박근혜, 직함없이 李 지원유세?

      ... 명예선대위원장에 이름을 올린 것으로 알려졌으나 확정 여부는 확인되지 않고 있다. 다만 일각에선 직함에 관계없이 유세지원 등 박 전 대표의 능동적인 참여에 좀 더 무게가 실릴 것이라는 얘기가 들린다. 이 후보-박 전 대표 간 '주례회동'도 최종 검토 단계에 들어갔다는 전언이다. 당 안팎에서 나오는 얘기를 종합하면 선대위는 지방선대위의 기능을 역대 어느 때보다 강화시킬 전망이다. 특히 지방선대위를 조직본부장 산하가 아닌 후보 바로 아래에 두는 것이 이채롭다. ...

      한국경제 | 2007.09.26 00:00 | 이준혁

    • thumbnail
      ['로스쿨 시행령' Q&A] 로스쿨 유치 대학은 몇 개나 될까

      ... 대한 논의가 본격적으로 이뤄질 전망이다. 그동안 법원행정처와 법무부는 법이 발효되지 않았다며 로스쿨 총정원 협의를 미뤄왔다. 이와 관련,교육인적자원부는 로스쿨 총정원 결정을 위해 교육부총리와 법무부장관,법원행정처장 간의 3자 회동을 이르면 오는 10월 초에 추진할 방침이다. 로스쿨에 관한 궁금증을 질의응답(Q&A) 형식으로 풀어 봤다. Q:로스쿨 정원은? A:학교당 최대 정원은 150명으로 정해졌다. 총정원은 교육부총리가 대한변호사협회 법학교수회의 ...

      한국경제 | 2007.09.26 00:00 | 이태훈

    • 鄭ㆍ李, 돌아온건 환영하지만… TV토론 불참 '네탓 공방'

      ... 역풍으로 작용할 수 있다"고 말했다. 정 후보 측은 앞으로 '겸손과 포용 모드'를 유지하면서 경선 국면의 안착에 힘을 모으되,동원선거 조직선거 등 부당한 공격에는 단호하게 대처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정 후보가 이날 경선 후보 3인 간 긴급 회동을 제안한 것도 현 상황을 정면 돌파해 나가겠다는 승부수로 읽혀진다. 정 후보는 이날 부산 벡스코에서 열린 TV토론회에서 "손 후보 없이 이해찬,정동영만 있었다면 신당이 있었겠느냐"며 "경선을 완주하고 판이 깨지지 않으면 흥행에 성공할 ...

      한국경제 | 2007.09.21 00:00 | 강동균

    • 孫 "22일 거취 결정"…경선 복귀할 듯

      ... 사람은 책임을 져야 하고 근거 없이 말했다면 처벌해야 한다"고 강조한 뒤 "손 후보는 당과 본인을 위해 돌아와야 한다. 완주할 것으로 믿는다"고 말했다. 이와 관련, 정 후보는 21일 자신과 손학규 이해찬 세 후보간 3자 회동을 제안할 것으로 알려졌다. 이 후보측은 손 후보의 조속한 경선활동 복귀를 촉구하면서 정 후보에 대해서는 동원선거에 대한 사과를 요구했다. 정 후보측이 제기한 `손-이 연대설'과 관련해서는 손, 이 후보측 모두 강하게 부인했다. ...

      연합뉴스 | 2007.09.21 00:00

    • 셰브론 CEO, 카자흐 총리 면담…유전개발 문제 논의

      ... 카림 마시모프 카자흐 총리를 만났다고 로이터 등 외신들이 전했다. 오레일리는 카자흐 수도 아스타나에서 마시모프 총리와 만나 카자흐 유전개발과 여타 에너지 문제에 대해 논의했다고 카자흐 정부가 성명을 통해 밝혔다. 이들의 회동은, 카자흐 하원의원인 가니 카시모프가 전날 환경법 위반을 들어 셰브론의 현지법인 텡기즈셰브로일의 텡기즈 채유활동을 중지할 것을 요구한 후 하루만에 이뤄진 것이다. 카자흐 정부의 성명은 그러나 이들의 회동에서 텡기즈 유전 채유 중단 ...

      연합뉴스 | 2007.09.2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