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7701-37710 / 49,78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OPEC 일부 회원국 석유 감산 합의

    ... 위해 회원국을 방문 중인 에드먼드 다우코루 OPEC 의장은 일부 회원국의 비공식 감산합의에 대해 "협의가 아직 진행 중이기는 하나 비공식 감산합의에 관해 전혀 알지 못한다"고 말했다. OPEC는 지난 11일 오스트리아 빈에서 회동을 갖고 11개 회원국 가운데 10개국의 석유생산량을 기존과 마찬가지로 하루 2천800만 배럴로 유지하기로 합의했으며, 이후 OPEC 기준유가는 배럴당 60.70 달러에서 55.90달러로 떨어졌다. 이코노미스트 제이슨 쉥커는 "OPEC는 ...

    연합뉴스 | 2006.09.29 00:00

  • 潘 외교 "좋은 결과 위해 최대한 노력할 것"

    ... 오전 인천공항을 통해 귀국했다. 아시아유럽정상회의(ASEM)와 한미 정상회담 등에서 대통령을 수행하기 위해 이달 3일 출국했던 반 장관은 17일부터 뉴욕에서 유엔 총회 일정을 소화하는 한편 각국 외교장관 등 요인들과 수차례 회동을 갖고 현안에 대해 협의했다. 한국시간 이날 오전 뉴욕에서 열린 유엔 안보리의 차기 유엔 사무총장 선거 제3차 예비투표에서도 선두를 고수한 반 장관은 이번 출장 기간 각종 연설기회와 다른 국가 외교장관 면담 등을 통해 사무총장 ...

    연합뉴스 | 2006.09.29 00:00

  • GMㆍ르노-닛산, '연대 협상 지속' 발표

    제너럴모터스(GM)와 르노-닛산이 3각 연대 협상에서 어려움을 겪는 가운데 이들 업체는 27일 최고경영자(CEO)의 파리 회동이 끝난 뒤 협상을 지속하겠다는 방침을 밝혔다. 그러나 카를로스 곤 르노-닛산 CEO가 GM과 연대에 실패할 경우 대신 포드와 연대하는 방안을 모색할 가능성을 제기해 협상의 향방이 주목된다. 릭 왜고너 GM CEO와 곤 르노-닛산 CEO는 파리 국제모터쇼 개막을 하루 앞두고 만나 현안을 논의했다. CEO 회동이 끝난 뒤 ...

    연합뉴스 | 2006.09.28 00:00

  • 천영우 "6자 대체하는 다자체제 있을 수 없어"

    ...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은 28일 "6자회담을 대체한다든지 훼손하는 다자 체제는 있을 수 없다"고 말했다. 천 본부장은 이날 미국 방문 일정을 마친 뒤 인천공항으로 귀국하면서 기자들과 만나 지난 21일 뉴욕에서 미국 주도로 열린 8개국 외교장관 회동을 비롯한 별도의 다자회동에 대해 이 같이 밝히고 "6자회담은 6자회담대로 유지되는 것이며 다른 형태의 회동은 보완적인 것일 뿐"이라고 덧붙였다. 그는 또 미국 6자회담 수석대표인 크리스토퍼 힐 국무부 동아태 차관보와의 협의 내용에 ...

    연합뉴스 | 2006.09.28 00:00

  • thumbnail
    GM-르노ㆍ닛산 협상 '공회전' ‥ "내달15일까지 논의 지속"

    ... 협상'을 계속키로 합의했다. 그러나 연대의 효과와 비용에 대한 이견이 상당한 것으로 나타나 연대가 성사될지는 여전히 불투명하다. 릭 왜고너 GM 회장과 카를로스 곤 르노-닛산 회장은 27일 프랑스 파리 르노 본사에서 세 시간 동안 회동을 갖고 "연대 협상을 위한 노력을 계속하겠다"고 발표했다. 두 사람은 "3개 회사 간의 잠재적인 시너지 효과를 객관적이고 심도있게 분석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를 위해 세 회사는 당초 예정된 10월15일까지 협상을 지속키로 ...

    한국경제 | 2006.09.28 00:00 | 장경영

  • 천영우-힐, 워싱턴서 다시 회동

    한국과 미국의 북핵 6자회담 수석대표들이 26일 워싱턴에서 회동, 6자회담 재개와 9.19 북핵 공동성명 이행을 위한 '더욱 포괄적인 접근'안을 논의한다. 천영우(千英宇)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과 크리스토퍼 힐 미 국무부 동아태 차관보는 지난주 뉴욕에서 확인된 것만 해도 2차례 6자회담 수석대표 회담을 했었다. 특히 오는 29일엔 6자회담 중국측 수석대표인 우다웨이(武大偉) 외교부 부부장이 서울을 방문, 천 본부장과 회동할 예정이다. 힐 차관보는 ...

    연합뉴스 | 2006.09.27 00:00

  • 고건 "여권 통합신당 국민뜻 부응해야"

    ... 위해 폭넓은 범위의 여야 인사들과 활발히 접촉하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고 전 총리가 기존 정치권에서 진행되고 있는 움직임에 관심을 피력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고 전 총리는 또 지난 12일 열린우리당 김한길 원내대표와의 회동내용과 관련, "김 원내대표가 주장하는 중도개혁세력 대연합과 본인이 주장하는 중도실용개혁세력의 연대통합 사이에 적지 않은 공통점이 있음을 발견했다"고 말했다. 고 전총리는 그러나 열린우리당이 추진하고 있는 '오픈프라이머리(완전국민경선제)'에 ...

    한국경제 | 2006.09.27 00:00 | 노경목

  • 전경련 "CEO 국감 증인 채택 신중해야"

    ... 올라가면 죄인처럼 취급을 받아 기업과 기업인의 이미지가 실추돼 기업인들의 의욕이 사라진다"며 "국감에 기업인을 증인으로 채택하는 것을 신중히 고려해줘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조 부회장은 "경기가 좋지 않은 상황인데 이로 인해 경기에 부정적인 영향을 줄수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한편 조 부회장은 "김승연 한화 회장의 초청으로 다음달이나 11월초쯤 전경련 회장단의 골프회동이 있을 예정"이라고 말했습니다. 박성태기자 stpark@wowtv.co.kr

    한국경제TV | 2006.09.27 00:00

  • thumbnail
    GM-르노ㆍ닛산 연대 중간 점검‥왜고너ㆍ곤 회장 이번주 파리 회동

    제너럴모터스(GM)와 르노-닛산의 최고경영자(CEO)가 조만간 회동을 갖고 두 달간 진행된 '삼각연대' 협상 과정을 점검할 예정이어서 관심이 쏠리고 있다. 카를로스 곤 르노-닛산 CEO와 릭 왜고너 GM CEO는 이번 주 프랑스 파리에서 개막되는 모터쇼(9월28일∼10월15일) 기간에 별도 회동을 통해 협상 과정을 점검할 것이라고 르노-닛산 대변인이 25일 밝혔다. 하지만 그는 구체적 회동 날짜는 언급하지 않았다. 지난 7월14일부터 3각연대 ...

    한국경제 | 2006.09.26 00:00 | 신동열

  • 여당 통합론 급물살? .. 與 원로그룹 2일 회동

    열린우리당 전직 당의장들을 비롯한 원로그룹이 다음 달 2일 회동할 것으로 알려졌다. 정대철 상임고문 주선으로 열리는 이번 회동에서는 최근 정치권의 화두로 부상한 '범여권 대통합론'을 비롯한 정계개편 문제가 주로 논의될 것으로 예상돼 논의의 결과가 주목된다. 이와 관련,정 고문은 25일 "정권 재창출을 위해선 여당과 민주당,고건 전 총리 등을 아우르는 대통합 신당을 추진해야 한다"며 "조만간 노 대통령을 만나 이를 건의할 생각"이라고 밝혔다. ...

    한국경제 | 2006.09.25 00:00 | 노경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