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3181-43190 / 49,84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IMF, 북한 특별초청의 의미와 배경

    ... 쾰러 총재의 언급대로 비자 발급 등 기술적인 협의가 필요한 부분에 대해서는 UAE의 대 북한 비자 발급이 미국내 회의보다 매우 쉽기 때문에 용이하게 해결될 것으로 보인다. 미국내 행사의 경우 북한이 현재 테러국가로 지정돼 있어 의회동의 없이는 비자발급이 불가능한 상태이기 때문에 제 3국 개최 총회의 북한 참여는 큰 문제가 없을 것으로 재경부는 전망하고 있다. 북한이 IMF의 초청을 수락하게 되면 북한은 이르면 내년중 국제금융기구 회의 참석이 실현되며 IMF 회원국의 ...

    연합뉴스 | 2002.09.29 00:00

  • 후보단일화추진위 4일로 연기

    ... 그룹이 당초 30일로 예정했던 `후보단일화 추진위원회' 출범을 오는 10월 4일로 연기키로 한 것으로 알려졌다. 민주당내 `탈당불사파' `구당서명파' `이인제계' 등 비노.반노 성향 의원 20여명은 28일 저녁 시내 모처에서 회동을 갖고 30일에는 노무현(盧武鉉) 대통령후보측의 선대위 출정식이 예정돼 있는 점을 감안해 이같이 의견을 모았다고 한 참석 의원이 29일 전했다. 이 의원은 "오는 10월 4일 출범하는 위원회에 당내 80여명의 의원들이 참석하는 ...

    연합뉴스 | 2002.09.29 00:00

  • [APEC 여성장관회의] 한국의 여성기업가들

    ... 대영종합건설 대표, 한국 IT여성기업인협회 회장인김혜정(41) 삼경정보통신 사장, 온라인게임 업체인 '마리'의 장인경 사장 등 4명이참석했다. 이들은 본회의와 각국 대표단의 소주제 발표에 참석한 데 이어 각국 여성기업인들과 오찬회동을 갖고 기업가로서 신경제 하에서 여성이 직면하고 있는 어려움과 이의 타개 방안 등을 논의하는 등 분주한 시간을 보냈다. 1978년 한국과 호주가 합작해 세운 코모도호텔을 인수, 경영해온 이영숙 회장은인터뷰에서 "여성기업인이 남성에 비해 ...

    연합뉴스 | 2002.09.29 00:00

  • [盧 선대위체제 본격 가동]

    ... 비전'으로 제시할 것으로 알려졌다. 또 국민참여운동본부의 부본부장을 원외인사로 임명하고 현역의원들을 중심으로한 17개 상설위원장과 각종 특위위원장 등의 인선내역을 발표할 계획이다. 선대위는 29일 노 후보와 정대철(鄭大哲) 선대위원장간 회동과 본부장회의 등을거쳐 이같은 방안을 확정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와 함께 노 후보측은 반노.비노 진영이 세과시성 후보단일화 추진기구 구성을계획하고 있는데 맞서 노 후보에 우호적인 원.내외 지구당 위원장 접촉 등을 통해선대위 참여를 ...

    연합뉴스 | 2002.09.29 00:00

  • 런던서 40만명 참가 대규모 이라크전 반대 시위

    ... 있다. 그러나 일련의 여론조사결과 유엔의 승인없는 대 이라크 전쟁에 대해서는 영국민은 미온적인 반응을 보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나고 있다. 블레어 총리는 지난 23일 이라크의 대량파괴무기에 대한 문건을 발표하고 24일에는 이라크문제 토론을 위한 의회를 비상소집했으나 50여명의 노동당 소속 의원들이 폐회동의안에 반대표를 던지는 방법으로 대 이라크 군사행동에 대한 반대의사를 표명했었다. (런던=연합뉴스) 김창회특파원 chkim@yna.co.kr

    연합뉴스 | 2002.09.29 00:00

  • IMF.世銀, G7회동으로 연차총회 일정 돌입

    국제통화기금(IMF).세계은행 연차총회가 27일 오후(한국시각 28일 새벽) 관례적으로 함께 열리는 선진 7개국(G7) 재무장관.중앙은행총재 연석회동을 시작으로 워싱턴에서 개막돼 사흘간의 일정에 들어갔다. IMF 184개 회원국 재무장관과 중앙은행총재 등이 참석하는 올해 총회는 세계경제 회복세 둔화를 극복하는 문제가 최대 의제로 등장하는 한편 IMF가 마련한 외채위기국 `파산보호'제 도입 여부, 그리고 테러자금 차단 방안 등이 중점 거론될 전망이다. ...

    한국경제 | 2002.09.28 08:34

  • 美-EU-日 車업계, 파리서 첫 고위회동

    미국, 유럽연합(EU) 및 일본 자동차 업계가 처음으로 고위급 회동을 갖고 안전도가 높고 환경친화적인 제품을 개발하는 방안을 협의했다. 파리 모터쇼 참석을 계기로 27일(이하 현지시각) 현지에서 열린 회동에는 일본을 대표해 무네쿠니 요시히데 혼다 회장이 참석했으며 미국에서는 리처드 웨고너 제너럴 모터스 최고경영자가 자리를 같이했다. EU에서는 푸조 시트로앵의 장 마르탱폴츠 최고경영자가 나왔다. 이들은 안전하고 친환경적인 자동차를 만들기 위해 업계 ...

    연합뉴스 | 2002.09.28 00:00

  • IMF.世銀, G7회동으로 연차총회 일정돌입

    국제통화기금(IMF).세계은행 연차총회가 27일 오후(한국시각 28일 새벽) 관례적으로 함께 열리는 선진 7개국(G7) 재무장관.중앙은행총재 연석회동을 시작으로 워싱턴에서 개막돼 사흘간의 일정에 들어갔다. IMF 184개 회원국 재무장관과 중앙은행총재 등이 참석하는 올해 총회는 세계경제 회복세 둔화를 극복하는 문제가 최대 의제로 등장하는 한편 IMF가 마련한 외채위기국 `파산보호'제 도입 여부, 그리고 테러자금 차단 방안 등이 중점 거론될 전망이다. ...

    연합뉴스 | 2002.09.28 00:00

  • 美.英, 유엔결의안 설득작업 착수 .. 러.佛 냉담

    ... 외무장관도 27일 미국과 영국이 주장하는 이라크 대량파괴무기 위협을 입증할 "명백한 증거"가 없다고 강조했다. 그는 따라서 유엔 무기사찰단의 이라크 입국 지연은 "용서할 수 없는 실수"라고 규정했다. 그는 인도네시아 외무장관과의 회동이 끝난 뒤 영국 등이 지적한 이라크 대량파괴무기 증거 등을 일축한 뒤 "이런 것 때문에 러시아는 유엔 결의안에 따라 이라크에 대한 유엔 무기사찰단의 신속하고 조건없는 복귀를 주장한 것"이라고 말했다. 중국의 주룽지 총리도 27일 ...

    연합뉴스 | 2002.09.28 00:00

  • 9.11테러후 1억1천200만달러 테러자금 동결

    ... 공동노력으로 1억1천200만달러 상당의 테러관련 자금이 동결됐다고 선진 7개국(G7) 재무장관과 중앙은행총재가 27일 밝혔다. 재무장관과 중앙은행총재 등은 이날 워싱턴에서 개막되는 국제통화기금(IMF).세계은행 연차총회에 앞서 연석회동을 가진 뒤 이같이 밝혔다. 이들은 성명을 통해 테러자금 차단 노력에 '중대한 진전'이 있었다고 평가하고 그러나 일부 국가들은 여전히 테러자금 차단을 위한 적절한 조치가 부족하다고 지적,테러자금 근절 노력을 한층 강화할 것을 촉구했다. ...

    연합뉴스 | 2002.09.2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