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9251-49260 / 49,79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남북관계개선등 후속조치 논의...노대통령 내일 3부요인등 회동

    ... 할 것"이라고 촉구했다. *** 한소 한미 정상회담후의 후속조치 추진 *** 노대통령은 9일 상오 청와대에서 박준규국회의장 이일규대법원장 강영훈 국무총리등 3부요인및 민자당의 김영삼대표최고위원 김종필 박태준최고위원 등과 회동, 정상외교결과를 설명하고 이를 뒷받침하는 방안등에 관해 의견을 교환한다. 조찬을 겸해 열리는 이날 회동에서는 당정은 물론 국가적 차원에서 노대통령의 이번 정상외교를 계기로 한반도평화와 남북관계개선및 통일분위기 조성에 힘쓴다는데 ...

    한국경제 | 1990.06.08 00:00

  • 재소한인, 남북한문제 평화적 해결 지지

    ... 것에 대해 의혹을 가지지 않을수 없다고 강한 불만을 나타냈다. 내외통신에 따르면 북한의 평양방송은 이날 발표된 `한국민족민주전선'' 명의의 성명을 인용, 노태우, 고르바초프 대통령간의 정상회담을 `상식에 어긋나는 이변이며 변칙적인 회동''이라고 주장하고 이 회담의 결과가 "우리 민족의 근본이익과 배치되며 겨레의 통일지향에 역행하는 반평화/반통일죄악 으로 응결된 용납할수 없는 민족반역의 흥정판이었다는 것을 확인하여 주고 있다"고 비난했다. *** 한반도 분단 ...

    한국경제 | 1990.06.08 00:00

  • <정가스케치> 민자 총재회담앞두고 고심중

    노태우대통령은 9일 상오 청와대에서 박준규 국회의장, 이일규 대법원장, 강영훈 국무총리등 3부요인과 민자당의 김영삼대표최고위원, 김종필, 박태준 최고위원과 회동, 한-소, 한-미 정상회담등 정상외교 결과를 설명하고 이를 뒷받침하는 방안등에 관해 의견을 교환한다. 조찬을 겸해 열리는 이날 회동에서는 당정은 물론 국가적 차원에서 노대통령의 한-소, 한-미정상회담을 계기로 한반도 평화와 남북관계개선및 통일분위기 조성을 위한 노력을 경주한다는데 ...

    한국경제 | 1990.06.08 00:00

  • 모스크바서 "바"기구 마지막 정상회동...군사조직 변화할듯

    바르샤바조약기구 지도자들은 7일 지난 50년대 냉전체제하에서 나토 (북대서양조약기구)에 대결하기 위해 구성된 군사동맹으로서의 바르샤바조약 기구의 종언을 고하기 위해 모스크바에서 회동한다. *** 이념적, 군사적 형태의 장례식 될것 *** 이 기구의 한 외교관은 "이번 회동은 과거의 이념적 군사적형태에 있어 이 기구의 장례식이 될 것"이라면서 "그러나 여기에는 장송곡은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 루마니아의 독재자 니콜라이 차우셰스쿠, 에리히 ...

    한국경제 | 1990.06.07 00:00

  • "한중정상회담 성사여건 안돼"..유외무차관 노대통령 방중부인

    ... 수교움직임으로 인해 북한과의 관계를 손상하지 않을것임을 북한측에 안심시키기 위해 애써온것으로 6일 보도했다. 타스통신은 3일 정치분석가 유리 코르닐로프의 논평을 통해 서방언론이 미하일 고르바초프대통령과 노태우 대통령의 회동과 관련, 소련의 아시아정책에 있어서 "획기적인 변화"를 의미하는 "일대 정치적 사건" 인양 묘사하고 있다고 논평했으며 " 소련은 전통적으로 밀접한 북한과의 정치 경제및 기타 모든 관계를 유지 발전시키기 위해 노력할 것 "이라고 ...

    한국경제 | 1990.06.07 00:00

  • 알바니아, CSCE 옵저버...고수해온 고립정책 벗어나 주목

    ... 단일화를 향한 또다른 발판을 마련했다. CSCE는 이날 코펜하겐에서 개막된 인권회의에서 알바니아의 가입 신청을 심의한 끝에 업저버 자격으로 받아 들이기로 만장일치로 결정했다. 미-소정상회담 참석을 위해 미국을 방문한 이번 회동에 합류한 예두아르트 셰바르드나제 소련 외무장관은 미-소 최고지도자들이 "인권문제에 대해 전례 없이 만족했다"고 전했다. 그는 이번 미-소정상회담이 유럽의 과도한 군사비 지출과 여기서 비롯되는 기지박탈 및 빈곤의 굴레에서 벗어날 ...

    한국경제 | 1990.06.06 00:00

  • 콜, 방미 동정...통일독일 나토 잔류 재확인

    헬무트 콜 서독총리는 조지 부시 미대통령과 통독방안 협의를 위한 4일 간의 방미를 위해 5일 워싱턴을 향해 본을 떠났다. 콜 총리는 오는 8일 부시 대통령과의 정상회동을 가지며 하바드대에서 정책 연설도 행할 계획이다. 소식통들은 콜 총리가 이번 방미길에 통일독일이 북대서양조약기구(나토)에 잔류해야 한다는 자신의 입장을 재확인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한스 디트리히 겐셔 서독 외무장관은 이날 코펜하겐에서 열린 유럽안보 협력회의(CSCE) ...

    한국경제 | 1990.06.06 00:00

  • 제 77회 ILO 총회 개막..스위스 제네바서, 1백 40여개국 참가

    ... 단일화를 향한 또다른 발판을 마련했다. CSCE는 이날 코펜하겐에서 개막된 인권회의에서 알바니아의 가입 신청을 심의한 끝에 옵서버 자격으로 받아 들이기로 만장일치로 결정했다. 미소정상회담 참석을 위해 미국을 방문한후 이번 회동에 합류한 예두아르트 셰바르드나제 소외무장관은 미소최고지도자들이 "인권문제에 대해 전례없이 만족했다"고 전했다. 그는 이번 미소정상회담이 유럽의 과도한 군사비 지출과 여기서 비롯되는 가치 박탈및 빈곤의 굴레에서 벗어날 수 있게 ...

    한국경제 | 1990.06.06 00:00

  • 캄보디아 내전종식 평화안 합의

    ... 캄보디아정권과 노로돔 시아누크가 주도하는 저항세력은 5일 동경에서 오는 7월말 이전까지 내전을 완전종식시키는 내용을 골자로 하는 캄보디아 평화안에 극적으로 합의했다. 그러나 반프놈펜 게릴라 공동전선내 세력인 크메르 루주측이 이번회동 참석 대표성에 대한 불만을 품고 타협안 서명을 거부함으로써 평화 정착 가능성을 희박하게 했다. 훈 센 캄보디아총리와 게릴라 공동전선을 명목상으로 주도하는 시아누크는 이날 동경회동을 주선한 나카야마 타로 일본외상이 지켜보는 가운데 ...

    한국경제 | 1990.06.06 00:00

  • 미-소정상, 연례회담 개최 합의...합동회견서 밝혀

    ... 이루어질듯 *** 두 정상은 그러나 통일독일의 북대서양조약기구(나토) 잔류문제 및 소련 리투아니아공화국사태를 둘러싼 이견 조정에는 실패했음을 시인했다. 부시는 미소에 TV 생중계된 회견에서 "고르바초프 대통령과 본인은 양자 회동을 정례화 하기로 합의했다"고 밝히면서 "아마도 매년 접촉하게 될 것 같다"고 덧붙였다. 고르바초프는 "그(부시)는 더불어 협의할 수 있는 인물"이라고 지적하면서 "솔직하고 건설적이며 상호신뢰가 두터워지는 분위기"에서 견해를 교환했다고 ...

    한국경제 | 1990.06.0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