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0931-20940 / 23,76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재고감소로 국제유가 상승

      ... 지난 13일 현지에서 거래된 두바이유 가격은 배럴당 23.31달러로 전날에 비해 0.43달러 올랐다. 또 북해산 브렌트유는 0.88달러 상승한 24.40달러, 서부텍사스중질유(WTI)도 0.89달러 오른 25.55달러에 각각 거래됐다. 석유공사는 "미국의 원유 및 휘발유 재고가 감소한 것으로 발표되고 미국내 정유소 한곳의 가동이 중단됐다는 소식이 전해지면서 유가가 상승했다"고 말했다. (서울=연합뉴스) 정준영기자 prince@yna.co.kr

      연합뉴스 | 2002.06.14 00:00

    • 美도매물가 5월에 0.4% 하락...인플레 압력없어

      미국의 도매물가가 5월에 휘발유를 비롯한 에너지 상품의 가격하락에 힘입어 5개월래 최대 하락폭을 기록했다. 노동부가 13일 발표한 생산자물가지수(PPI)는 0.4%로 전달의 0.2% 하락에 이어 2개월 연속 하락세를 유지했다. 경제전문가들이 5월의 PPI가 0.1% 상승할 것으로 예상해 왔다. 변동폭이 큰 에너지와 식료품 물가를 제외한 핵심 도매물가는 변동이 없었다. 지난 4월의 핵심 도매물가는 0.1% 상승을 기록한 바 있다. 이에 따라 ...

      연합뉴스 | 2002.06.14 00:00

    • 경유.LPG 값 내달 대폭 오른다

      정유사들이 내달 1일부터 세금 인상을 이유로 경유 등유 LPG 등의 가격을 대폭 올리기로 했다. 반면 휘발유 가격은 환율 하락 등으로 소폭 내릴 방침이다. 13일 정유업계에 의하면 정부의 에너지세제 개편안에 따라 7월1일부터 경유와 등유에 붙는 교통세 교육세 지방주행세 부가세 등이 대폭 인상된다. 이에 따라 경유는 ℓ당 58.07원, 등유는 31.63원, 중유는 3.80원씩 세금이 오르게 된다. LPG(액화석유가스) 부탄도 세금이 ㎏당 1백65.14원에서 ...

      한국경제 | 2002.06.13 00:00

    • 7월1일부터 경유 판매가격 인상전망

      에너지세제개편에 따라 7월1일부터 경유 등에 붙는 세금이 많아지면서 이 유종들의 판매가가 인상될 전망이다. 13일 정유업계에 따르면 휘발유, 경유 등 석유제품 종류간 가격차 축소를 위해 오는 2006년 7월1일까지 단계적으로 시행되는 에너지세제 개편안에 따라 경유의 경우, 오는 7월1일부터 교통세가 현재의 ℓ당 191원에서 232원으로 올라가는 것을 비롯해 교육세, 지방주행세, 판매부과금 등을 모두 포함해 58.07원 늘어난다. LPG(액화석유가스) ...

      연합뉴스 | 2002.06.13 00:00

    • [리딩 컴퍼니-(上) 제조업] SK(주) : 휘발유시장 점유 '1위'

      SK(주)는 2백50만평의 부지에 하루 81만배럴의 원유정제시설을 갖춘 국내 최대의 정유회사다. 휘발유 시장 점유율은 38%,LPG시장 점유율은 40%로 국내 1위다. 지난 70년대엔 석유화학산업에도 진출해 국내최초로 방향족 제조시설과 에틸렌 생산시설을 가동하는 등 에너지화학 부문에서 경제발전의 견인차 역할을 수행해왔다. 울산 컴플렉스에 연간 73만t 규모의 에틸렌 분해시설을 갖추고 있으며 연간 4백33만t 규모의 유화제품을 생산하고 있다. ...

      한국경제 | 2002.06.11 00:00

    • 대학교수 모자 피살사건 범인은 아들

      ... 집에 들어와 방안에서 잠을 자고 있던 아버지를 스키폴대에 묶은 흉기 2개로 수차례 찔러 살해한 뒤 비명소리를 듣고 거실로 나온 할머니를 다른 흉기로 찔러 잇따라 살해한 혐의다. 이씨는 범행후 서울 송파구 일대 주유소 3곳에서 휘발유 1리터씩을 구입, 집에 돌아와 아버지와 할머니 시체에 뿌려 불을 지른 뒤 범행에 사용한 흉기 등을 스키가 방에 담아 집근처 야산에 묻은 것으로 밝혀졌다. 이씨는 경찰에서 "명문대를 졸업한 아버지가 독선적으로 대해 오래전부터 반감이 ...

      연합뉴스 | 2002.06.11 00:00

    • [패륜범죄, 심각한 사회병리현상]

      ... 대학교수 아버지의 기대와 엘리트 의식에 대해 오래전부터 반감을 가져온 대학생 아들이라는 점은 신세대로 불리는 젊은이들의 도덕불감증이 얼마나 심각한지 단적으로 보여주고 있다. 게다가 아버지와 할머니를 살해한 뒤 범행 은폐를 위해 시체와 집에 휘발유를 끼얹어 불을 질렀으며 친구를 통해 알리바이까지 조작한 사실은 과연 피를 받은 아들의 범행이라고는 도저히 믿기지 않을 정도로 충격적이다. 이제는 사회를 경악시키는 패륜범죄가 정신이상이나 순간적인 착란에 의해 저질러지는 이례적인 ...

      연합뉴스 | 2002.06.11 00:00

    • 주차단속 항의 민원인 분신 기도

      11일 오후 1시30분께 서울 중구 예관동 중구청장 직소민원실에서 차모(46)씨가 온 몸에 휘발유를 붓고 분신자살을 기도,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중태다. 남산순환도로변에 음식점을 운영하고 있는 차씨는 음식점 앞에 주차하는 차량에대한 구청측의 단속에 반발, 이날 그동안 발부된 불법주차 단속스티커 50여장을 갖고와 항의하려다 구청장이 자리에 없자 미리 준비한 휘발유 500㎖를 온 몸에 붓고라이터로 불을 붙였다고 목격자들은 말했다. (서울=연합뉴스) ...

      연합뉴스 | 2002.06.11 00:00

    • 부.조모 살해후 방화 아들 영장(속보)

      ... 만들어 방안에서 자고 있던 아버지(48.대학교수)를 수차례 찔러 살해한 뒤 비명소리를 듣고 거실로 나온 할머니(73)의 가슴을 흄기로 찔러 잇따라 살해했다. 이씨는 이어 이날 오후 1시께 아버지의 승용차를 몰고 서울 송파구 일대 주유소3곳에서 휘발유 3ℓ를 구입해 집으로 가져와 집 안에 불을 지른 혐의다. 이씨가 영장심사를 신청함에 따라 구속여부는 11일 오전 결정될 예정이다. (성남=연합뉴스) 김인유기자 hedgehog@yna.co.kr

      연합뉴스 | 2002.06.11 00:00

    • 대학생이 아버지.할머니 흉기살해후 방화

      ... 아버지의 비명소리를 듣고 거실로 나온 할머니 진모(73.유치원 원장)씨가 소리를 지르자 갖고 있던 흉기로 할머니의 왼쪽 가슴을 찔러 살해했다. 이씨는 이어 오후 1시께 아버지의 승용차를 몰고 서울 송파구 일대 주유소 3곳을 돌며 휘발유를 1ℓ씩 모두 3ℓ를 구입한 뒤 집으로 가져와 아버지와 할머니 시체와 집 안에 뿌린 뒤 불을 질렀다. 이후 이씨는 범행에 사용한 흉기 등을 스키가방에 담아 집 근처 야산에 묻은 뒤 서울 강남에 사는 친구집으로 몸을 피했다. ◇경찰 ...

      연합뉴스 | 2002.06.1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