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2171-22180 / 23,84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9월중 소비자물가 0.4% 올라...수해.교통세 인상 영향

      ... 전체적으로 2.0% 올랐다. 반면 농산물중 출하가 늘어난 상추(35.8%)와 포도(24.2%)열무(16.8%)등은 큰 폭의 하락세를 보였다. 공업제품은 전체적으로 0.4% 물가가 올랐고 특히 교통세 30% 인상에 따라 휘발유가격은 지난 8월에 비해 4.4% 올랐다. 주택경기 침체로 인해 집세는 5월 0.3%, 6월 0.1%, 7월 0.3%, 8월 0.2%에 이어 9월에도 0.3% 내렸다. 개인서비스요금도 지난 4월부터 6개월째 하락세가 지속돼 9월에도 ...

      한국경제 | 1998.09.30 00:00

    • [독일 총선 '슈뢰더' 집권] '녹색당 정권 참여'

      ... 입성했다. 이후 83년 총선에서 의회진출 하한선인 5%를 넘는 5.6%를 득표, 27석을 확보해 처음으로 연방의회에서 교섭단체를 구성했다. 각론에서는 타협의 여지가 있지만 원칙적으로 북대서양조약기구(나토) 해체 징병제 폐지 휘발유값 3배 인상 등 급진적인 변화를 주장하고 있다. 현실과 다소 동떨어진 이상주의적 정책을 추구하는 녹색당이 정권참여를 통해 현실과 얼마나 타협할수 있을지가 주목된다. 또 외무장관이 녹색당에서 나올 전망이어서 향후 독일의 대외관계에 ...

      한국경제 | 1998.09.28 00:00

    • [85조 내년 예산안] 교통세 22%/부가세 13% 늘듯 .. '세입'

      ... 국세수입의 경우 금년 59조2천5백69억원 보다 3조1천1백64억원(5.3%)이 많은 것. 이같은 세입전망은 내년 국내총생산(GDP)이 2% 안팎으로 늘어난다는 전제를 깔고 있다. 여기에 세율 조정도 감안됐다. 올해 2차례에 걸쳐 올린 휘발유와 경유에 대한 교통세 인상으로 내년 세입엔 2조원 증가효과가 있다. 또 22%에서 24.2%로 올라간 이자소득세로 인해 1조원정도 소득세가 더 걷힐 예상. 세목별로는 교통세가 연간 8조7천6백83억원 걷혀 올해보다 무려 22.3% ...

      한국경제 | 1998.09.24 00:00

    • [자동차] 중고차 : '중고차 시장 기지개 켠다' .. 수요 늘어

      ... 번지고 있다. 이달들어 대형차는 1백만원 가량 올랐다. 중형차와 소형차도 각각 70만~80만원과 20만~30만원 오른 값에 거래되고 있다. 대우 마티즈를 비롯한 경차는 나오기가 무섭게 팔려나간다. 소형차인 엑센트도 최근 휘발유값이 인상된뒤 인기차종으로 떠올랐다. 중품 기준으로 마티즈 공식가격은 옵션을 제외하고 4백30만(MS)~4백50만(MD) 원, 1천5백cc급 엑센트 97년식 가격은 3백90만원이다. 그러나 실거래가격은 이보다 20만~30만원 비싸다. ...

      한국경제 | 1998.09.23 00:00

    • [자동차] 정유업계, 서비스경쟁 '가속페달' .. 대대적 판촉

      ... 판촉경쟁은 또 올들어 내수가 급격히 감소함에 따라 내수부진을 만회하기 위한 고육지책의 성격도 있다. 가격인하와 같은 정공법으로 시장을 확보하기가 어려운 상황이어서 서비스 경쟁을 차선책으로 선택하고 있는 셈이다. 정부는 그동안 휘발유 소비억제를 위해 세금인상으로 유가를 올려왔다. 따라서 이같은 정부방침에서는 정유사가 가격을 인하해도 세금을 인상하기 때문에 소용없다는 것이다. 휘발유소비는 정부의 세금인상으로 올 상반기중 15%정도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

      한국경제 | 1998.09.23 00:00

    • '휘발유값 l당 1,200원땐 올 교통사망 3천명 준다'

      올해 휘발유값이 리터당 1천2백원대를 유지할 경우 교통사고 사망자수가 지난해 보다 3천명가량 감소하고 부상자수도 5만명정도 줄어들 것이라는 연구보고서가 나왔다. 21일 교통개발연구원이 내놓은 보고서에 따르면 IMF체제 이전인 지난해 3.4분기와 비교, 올해 상반기 평균 휘발유가격이 35.5%인상됨에 따라 휘발유 소비량이 26.7%감소했다. 휘발유값 상승은 자동차 주행거리의 감소로 이어지면서 교통사고 사망자수가 줄어드는 요인으로 작용, ...

      한국경제 | 1998.09.21 00:00

    • [생활과학] (뉴테크) 미래 자동차연료 '생물자원 폐기물'

      ... 될 것이다. 그러나 이처럼 꿈같은 일이 곧 현실로 나타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옥수수 종이 나무조각과 같은 생물자원(biomass) 폐기물로부터 자동차연료를 만들어내는 기술이 개발된 것이다. 이렇게 만들어진 연료는 기존의 휘발유보다 독성배기가스를 훨씬 적게 배출 한다. 현재 세계 각국의 현안으로 떠오른 기후변화협약에 대응, 이산화탄소(CO2) 등의 배출을 획기적으로 줄일 수 있는 대안이 마련될 수 있는 것이다. "P-시리즈(series)"로 알려진 이 ...

      한국경제 | 1998.09.21 00:00

    • [다산칼럼] 경기부양, 감세 필요하다 .. 최명근 <교수>

      ... 감세는 감세시행일부터 즉시 효과가 발생하기 시작할 뿐만 아니라 감세규모도 크기 때문이다. 특별소비세의 경우에는 과세품목중 제1종(오락용품 등), 제4종 제1류(보석 등 귀금속품) 제2류(고급사진기 고급가구 등), 제5종 제2류(휘발유 등 연료), 유흥장소 입장행위를 제외한 과세물품 모두를 감세대상에 포함시키면서 한시적(1년간)으로 세율을 대폭 낮추어 반으로 하는 방안이 검토될 수 있다. 부가가치세는 한편으로 면세대상을 축소하면서 세율을 한시적(1년간)으로 ...

      한국경제 | 1998.09.21 00:00

    • 가전제품.승용차등, 소비 급격히 위축돼

      ... 했고 냉장고는 1백13만4천대에서 81만6천대로 31만8천대(28.0%)가 줄었다. 컬러TV는 1백18만6천대에서 82만대로,세탁기는 64만2천대에서 48만5천대 로 25~30%씩 출고량이 급감했다. 지난해 6백14만 였던 휘발유 출고량은 5백37만 로 줄었고 청량음료 출고 량도 15억1천만병에서 13억3천만병으로 1억8천만병 감소했다. 주류에서는 위스키 등 고급주의 출고량이 급감하고 소주 등 저급주는 늘 어났다. 위스키는 올 1~7월 중 4천3백 ...

      한국경제 | 1998.09.17 00:00

    • 17일부터 휘발유값 인상...재경부 밝혀

      오는 17일 0시부터 휘발유값이 l당 1천97원에서 1천2백24원으로 11.6%, 경유는 4백90원에서 5백23원으로 6.7% 각각 오른다. 재정경제부는 11일 휘발유와 경유의 기본세액을 1백원과 50원씩 인상하 는 교통세법 시행령이 대통령의 재가를 얻음에 따라 16일 관보를 통해 공포 한 뒤 17일 0시부터 적용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재경부는 기본세액이 인상되더라도 정유사들이 환율인하 요인을 고려해 유류값 인상을 자제,실제 소비자값은 ...

      한국경제 | 1998.09.1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