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2701-22710 / 24,72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美 연쇄점 매출증가율 둔화

      [시카고-브리지뉴스] 미국 연쇄점들의 6월 매출은 금리인상과 휘발유값 인상이 소비수요를 위축시키기 시작하면서 증가세가 둔화했다. 73개 연쇄점을 대상으로 실시한 조사에서 6월 매출실적은 1년전 대비 3.4%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일반적으로 매출신장세가 가장 저조한 것은 백화점들이었다. 올 상반기의 성장률이 5.0%이고 작년 한 해의 성장률이 6.7%였던 사실을 감안할 때 매출증가세의 둔화는 일시적인 현상이 아니라는 것이 분석가들의 견해이다. ...

      한국경제 | 2000.07.07 00:00

    • [시론] 유류세는 에너지산업 개편에..최기련 <아주대 에너지학과 교수>

      ... 원유생산 부문이 거의 없는 탓이다. 셋째 유가인상이 세수 증대로만 귀결되고 에너지 부문의 구조개혁과 같은 장기 비전과는 연계되어 있지 않다. 우리 석유제품 가격구조는 세금의 비중이 어느 상품보다 높고 제품별 가격차가 크다. 휘발유가격의 75%가 세금이다. 유가 인상은 세수증대로 직결돼 정부가 유일한 수혜자가 되는 아이러니가 지속된다. 금융개혁에 비견할 만한 정유산업의 구조개혁이 필요하다. 그 소요재원은 늘어나는 석유류 세금을 활용해야 한다. 넷째 석유제품 ...

      한국경제 | 2000.07.06 00:00

    • 모든 차량 LPG 사용 자유화 .. 재경부, 2002년부터

      ...를 연료로 사용할수 있게 된다. 재정경제부는 에너지 세제를 개편하면서 택시 등 일부 자동차에 대해서만 허용하고 있는 LPG 사용을 모든 차량으로 확대할 계획이라고 5일 밝혔다. 재경부는 수송용 LPG 가격이 세율 인상으로 휘발유의 55~65% 수준에 이르는 2002년부터 사용을 전면 자유화하는 방안을 검토중이다. 현재는 택시, 렌터카, 7인승이상 승합차, 지방자치단체 관용승용차,장애인.국가유공자 차량만이 수송용 LPG를 연료로 쓸 수 있다. 이에따라 휘발유보다 ...

      한국경제 | 2000.07.06 00:00

    • 자동차공업협, 경유.LPG가격 인상 전면재검토 요구

      ... 최근 정부의 경유 및 LPG가격 인상안에 대해 "자동차산업 발전을 전혀 감안하지 않은 징세 편의주의"라고 강력히 비난하고 전면재검토를 요구했다. 협회는 4일 정부의 유류가 인상안에 대한 입장을 발표하고 조세형평성 문제가 제기된 휘발유의 세율 인하 없이 LPG와 경유의 세율만을 대폭 인상한 것은 소비자들에게 혼란을 가중시키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협회는 또 "경유와 LPG 사용 자동차에 투자된 막대한 연구개발비와 시설투자비의 회수가 어려울 뿐만 아니라 생산 단축으로 ...

      한국경제 | 2000.07.05 00:00

    • 정부의 LPG 세율 인상시 기아차.창원기화기등 타격 전망

      ... 영향"이란 보고서를 인용,정부가 경유 및 LPG가격을 인상할 경우 RV차량의 판매가 향후 3분의1 수준으로 급감할 것이라고 예상했다. 굿모닝증권은 "정부 방침대로 LPG가격 인상이 이뤄지면 연비등을 감안한 RV차량의 실제 연료비는 휘발유 차량과 같아져 메리트가 사라진다"고 진단했다. 굿모닝증권은 특히 카렌스 카스타 카니발등 RV차종의 판매비율이 40%로 상대적으로 높은 기아자동차의 타격이 클 것으로 예측했다. 또 부품업체 중에서는 LPG키트의 매출비중이 45%에 달하는 ...

      한국경제 | 2000.07.05 00:00

    • 경유/LPG값 인상 재검토 요구 .. 車협회 "조세편의주의 발상"

      ... 최근 정부의 경유 및 LPG가격 인상안에 대해 "자동차산업 발전을 전혀 감안하지 않은 징세 편의주의"라고 강력히 비난하고 전면 재검토를 요구했다. 협회는 4일 정부의 유류가 인상안에 대한 입장을 발표하고 조세형평성 문제가 제기된 휘발유의 세율 인하 없이 LPG와 경유의 세율만을 대폭 인상한 것은 소비자들에게 혼란을 가중시키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협회는 또 "경유와 LPG 사용 자동차에 투자된 막대한 연구개발비와 시설투자비의 회수가 어려울 뿐만 아니라 생산 단축으로 ...

      한국경제 | 2000.07.05 00:00

    • [취재여록] LPG값 인상 꼭 필요한가

      ... 불만을 사고 있다. 그런데도 RV 수요가 크게 늘고 있는 것은 연료비가 낮아 차량운영비가 적게 든다는데 있다. 당초 LPG차가 개발된 것도 소득이 낮은 장애인과 국가유공자 등의 형편을 고려한 것이다. 현재 LPG 가격은 휘발유의 24%밖에 안된다. LPG가격이 오르면 새차를 사려는 소비자들은 연료비가 비싼 일반승용차로 눈을 돌리게 될 것이 분명하다. 더 큰 문제는 이미 RV를 갖고 있는 소비자들이다. 5월말현재 운영중인 RV차는 승용차와 승합차 화물차를 ...

      한국경제 | 2000.07.05 00:00

    • 에너지 절약시설 세액공제율 상향 .. 현행 5%에서 10%로

      재정경제부는 3일 에너지 소비절약 유도를 위해 에너지절약시설 투자에 대한 세액공제율을 현행 5%에서 10%로 상향조정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또 중질유를 휘발유와 경유 등 경질유로 전환하는 정유업계의 중질유 분해시설 투자에 대해서도 세액공제율을 현행 5%에서 10%로 높여주기로 했다. 에너지 세율 인상으로 늘어나는 세금을 활용해 장애인.국가유공 상이자에게 교통수당을 지급하고 버스 택시 등 대중교통수단에 보조금을 주기로 했다. 비수송용 LPG(액화석유가스)가 ...

      한국경제 | 2000.07.04 00:00

    • 휘발유와 형평...에너지 과소비 차단 .. '에너지 가격체계 개편 배경'

      ... 1백48억달러보다 62.2%나 늘어나는 2백40억달러에 이를 것으로 전망된다. 또 LPG 차량이 늘어나면 원유 정제로 나오는 양으로 해결이 안돼 LPG 완제품 수입량을 늘려야 하는데다 세수도 줄어든다. 비산유 OECD의 경우 휘발유 경유 수송용 LPG 가격은 각각 1백대80대51의 비율구조를 갖고 있으나 우리나라는 1백:44:24로 형평성이 결여돼 있는 상태다. 에너지경제연구원은 이번 에너지가격 개편으로 연간 물가는 0.4~1.1% 오르고 에너지소비는 3.0~8.5%, ...

      한국경제 | 2000.07.01 00:00

    • LPG.경유 차량 유류비 부담 급등 전망

      액화석유가스(LPG)와 경유값이 휘발유값의 75%와 60% 수준으로 오르면 LPG차의 유류비 부담은 종전보다 무려 1백31.5%, 경유차는 61.4% 증가할 것으로 전망됐다. 이에 따라 저렴한 유지비로 인기를 모아왔던 RV(레저용 차량) 차종은 73.6%, 상용차는 20.3% 가량 판매가 줄어들 것으로 예상됐다. 한국자동차산업연구소는 30일 발표한 ''에너지 개편이 내수에 미치는 영향'' 보고서를 통해 이같이 밝히고 국내 자동차산업의 엄청난 타격을 ...

      한국경제 | 2000.07.01 00:00